전체뉴스 81-90 / 5,83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주간 사용자만 이미 200만명…'인싸'들 열광하는 SNS 뭐길래

    ... 나온다. 트렌드에 빨라야 하는 정보기술(IT) 업계에서 클럽하우스가 ‘필수 SNS’로 빠르게 자리 잡은 배경이다. 테크크런치 등 외신에 따르면 클럽하우스는 이미 주간 활성 사용자 200만명을 확보했다. 중세 상류사회의 고급 회원제 클럽 문화인 ‘커피하우스’처럼 특정 자격이 있어야만 입장이 가능한 점도 인기 요소다. 가입만 한다고 이용할 수 있는 게 아니라 기존의 이용자가 초대장을 보내주거나, 이미 가입한 지인이 입장을 ...

    한국경제 | 2021.02.04 16:17 | 김남영/김진원

  • thumbnail
    '펜트하우스2' 유진, 냉기 서린 분위기 속 '살기충천' 섬뜩 눈빛

    ... 쓰러진 모습으로 안방극장을 경악하게 했다. 무엇보다 유진은 욕망에 사로잡혀 점점 괴물이 되어가는 엄마 오윤희의 밀도 짙은 심리 상태를 매회 촘촘하게 그려내며 극의 몰입도를 끌어올리는 활약을 펼쳐 시청자들에게 호평을 받았다. 더욱이 상류사회에 입성하고자 극에서 극으로 변화해가는 오윤희의 모습을 완벽하게 표현하면서 분당 최고 시청률의 ‘최다 주인공’으로 등극하는 등 안방극장에 강렬한 인상을 남겼다. 이와 관련 유진이 ‘펜트하우스’ ...

    스타엔 | 2021.02.04 12:59

  • thumbnail
    수애, JTBC 드라마 '공작도시' 주연 캐스팅 확정...미술관 실세 윤재희 役

    ... 전망이다. 그동안 수애는 드라마 '해신' '9회말 2아웃' '아테나: 전쟁의 여신' '천일의 약속' '야왕' '가면' '우리집에 사는 남자'부터 영화 '가족' '그해 여름' '님은 먼곳에' '심야의 FM' '감기' '국가대표2' '상류사회' 등 스크린과 브라운관을 오가며 장르를 불문한 다채로운 모습을 선보였다. 특히 러블리한 인물부터 밀도 높은 감정의 파고를 겪는 인물, 선과 악을 오가는 인물까지 한계 없는 연기 스펙트럼을 확인시킨 것은 물론, 만나는 작품마다 인생 ...

    bntnews | 2021.02.04 11:22

  • thumbnail
    수애, JTBC '공작도시' 주연 확정…`美친 카리스마`로 돌아온다

    ... 드라마 `해신`, `9회말 2아웃`, `아테나: 전쟁의 여신`, `천일의 약속`, `야왕`, `가면`, `우리집에 사는 남자`부터 영화 `가족`, `그해 여름`, `님은 먼곳에`, `심야의 FM`, `감기`, `국가대표2`, 상류사회 등 스크린과 브라운관을 오가며 장르를 불문한 다채로운 모습을 선보였다. 특히 러블리한 인물부터 밀도 높은 감정의 파고를 겪는 인물, 선과 악을 오가는 인물까지 한계 없는 연기 스펙트럼을 확인시킨 것은 물론, 만나는 작품마다 인생 ...

    한국경제TV | 2021.02.04 10:51

  • thumbnail
    '펜트하우스2' 유진, 긴 머리+서늘한 눈빛…오윤희가 달라졌다

    ... 날카로운 흉기로 자신의 목을 찌르고 쓰러져 안방극장을 경악하게 했다. 무엇보다 유진은 욕망에 사로잡혀 점점 괴물이 되어가는 엄마 오윤희의 심리 상태를 매회 촘촘하게 그려내며 극의 몰입도를 끌어올려 시청자들에게 호평을 받았다. 더욱이 상류사회에 입성하고자 극에서 극으로 변화해가는 오윤희의 모습을 표현하면서 분당 최고 시청률의 ‘최다 주인공’으로 등극하는 등 강렬한 인상을 남겼다. 이 가운데 유진이 ‘펜트하우스’ 시즌1과는 180도 달라진 ...

    텐아시아 | 2021.02.04 10:30 | 정태건

  • thumbnail
    “나 아직 아무것도 시작하지 않았어” '펜트하우스2' 유진, 냉기 서린 분위기 속 살기충천 섬뜩 눈빛 공개

    ... 쓰러진 모습으로 안방극장을 경악하게 했다. 무엇보다 유진은 욕망에 사로잡혀 점점 괴물이 되어가는 엄마 오윤희의 밀도 짙은 심리 상태를 매회 촘촘하게 그려내며 극의 몰입도를 끌어올리는 활약을 펼쳐 시청자들에게 호평을 받았다. 더욱이 상류사회에 입성하고자 극에서 극으로 변화해가는 오윤희의 모습을 완벽하게 표현하면서 분당 최고 시청률의 '최다 주인공'으로 등극하는 등 안방극장에 강렬한 인상을 남겼다. 이와 관련 유진이 '펜트하우스' 시즌1에서와는 180도 달라진 외양으로 ...

    한국경제TV | 2021.02.04 10:10

  • thumbnail
    '충주댐 갈등' 해결 실마리 찾나…내달 8차회의 주목

    ... 댐을 활용해 야간 경관을 연출하는 '아트댐'(15억원), 중앙탑 권역 수면 이용 '미디어아트'(12억원), '본댐 상류 짚라인 설치'(50억원)를 아이템으로 선정해 용역사에 전달했다. 수자원공사도 4개 사업을 추렸는데 여기에 충주댐 ... 관계자는 "수자원공사와 조속히 단위사업을 결정하고 재원 대책을 강구해 사업을 시행하는 것이 목표"라고 말했다. 지역사회는 1985년 충주댐 준공 이후 잦은 안개로 농산물 피해를 봤고, 공장설립 제한 등 규제를 당했으며 광역상수도 확장공사에 ...

    한국경제 | 2021.01.28 09:22 | YONHAP

  • thumbnail
    현대건설이 강남에 완성한 '디에이치' 미리보니…

    ... 주거브랜들인 ‘디에이치’는 단 하나의, 유일한 의미를 가지고 있는 ‘THE’와 현대(Hyundai), 하이엔드(High-end : 고급), 하이 소사이어티(High Society : 상류사회)의 의미를 지닌 ‘H’를 결합했다. 2015년 선보였으며 ‘전혀 다른’ 주거 상품과 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을 목표로 ‘최초, 최대, 유일’의 아이템이 적용되는 게 특징이다. ...

    한국경제 | 2021.01.25 15:06 | 김하나

  • thumbnail
    [책마을] 냉장고가 열어준 '쿨한 미래'

    ... 선호됐고, 얼음의 필요성을 별로 느끼지 못했기 때문이다. 냉장 기술이 처음 등장한 건 19세기 유럽이었다. 유럽에선 상류층을 중심으로 얼음 수요가 늘어났고, 냉장고 시장도 점차 커졌다. 1960년대 미국에선 가정용 냉장고가 생활필수품으로 ... 냉장고 제조사들은 20세기 중반부터 판매 촉진을 위해 차가운 음식 제조법을 담은 요리책을 함께 배포했다. 냉장고가 사회의 주류 소비재가 됐다는 신호였다. 저자는 “이 문명의 이기 덕분에 인간은 제철 여부와 상관없이 수많은 ...

    한국경제 | 2021.01.21 18:09 | 이미아

  • thumbnail
    고아원·기숙학교 거쳐 노래로 '코코 샤넬'이 되다 [류서영의 명품 이야기]

    ... 모토가 된 것은 우연이 아니었던 것이다. 샤넬이 처음으로 일자리를 얻은 곳은 물랭의 재봉 용품점이다. 노트르담 수녀들이 주선한 일자리다. 생트 마리라는 이름의 이 용품점은 혼수품과 아동 의류를 전문적으로 취급하는 곳으로 지역 상류 사회에서 꽤 인기가 있었다. 생트 마리는 샤넬이 그의 패션 인생에서 첫 실력을 발휘한 곳이기도 하다. 손님들 개개인의 특성에 잘 어울리는 색상과 디자인을 골라줘 인기를 얻었다. 그는 상류 사회 숙녀들의 패션 상담사 역할도 했다. 사넬은 ...

    한경Business | 2021.01.18 17:3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