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42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조세연 "향후 근로·종합소득세 수입, 빠른속도 증가 어려워"

    ... 45.3%가 국민계정소득 증가의 결과로 설명된다는 것이다. 다음으로 중요한 소득세 수입 증가 요인은 근로소득세의 경우 구간별 소득 비중(소득분포) 변화였고, 종합소득세의 경우 신고율 변화였다. 근로소득세 세수입 증가분의 33.1%, 종합소득세 ... 저해하고 납세자에 대한 책임성을 약화하는 요인이 될 수 있다"고 지적했다. 실질소득이 증가하지 않았는데도 물가상승으로 인해 명목소득이 증가하고 세부담이 증가해 실질 세후소득이 감소할 수 있다는 지적으로, 이런 현상을 방지하기 위해 ...

    한국경제 | 2020.08.30 12:00 | YONHAP

  • thumbnail
    작년 종부세 59.5만명에 3.3조…전년보다 13만명, 1.5조↑

    ...─────┴──────────┘ ※ 자료: 추경호 의원실, 국세청 작년 주택분 종부세 고지 현황을 과세표준 구간별로 나눠 보면 과표 3억원 이하 구간이 35만2천935명(67.8%)으로 가장 많았으나, 전체 세액에서 차지하는 비중은 ... 4천963억원이 부과됐다. 추 의원은 "현 정부 들어 종부세가 급증한 것은 정책 실패로 인한 집값 상승과 함께 공시가격 현실화 등에 따른 것으로 이는 일부 다주택자 외에 대다수 주택보유자의 재산세 부담으로도 이어졌다"고 ...

    한국경제 | 2020.08.16 05:30 | YONHAP

  • thumbnail
    [홍영식의 정치판] 부동산법 일방처리한 巨與, 대선 부메랑 될까 '긴장'

    ... 10%에서 20%로 올렸다. 종부세법 개정안은 3주택 이상 또는 조정 대상 지역 2주택 소유자에 대해 세율을 과세 표준 구간별로 현행 0.6~3.2%에서 1.2~6.0%로 올렸다. 지방세 관련 개정안도 국회를 통과했다. 지방세법 개정안은 ... 엇갈린 반응들이 나온다. 수도권의 한 재선 의원은 “지난해 12·16 대책들이 오랫동안 입법화되지 못한 것이 집값 상승을 제어하지 못한 한 원인”이라며 “더 이상 미루다가는 대선에 악영향을 끼칠 우려가 있기 때문에 처리에 나섰다. 필요하면 ...

    한경Business | 2020.08.10 09:04

  • thumbnail
    서울 새 아파트 부족…'입주권 몸값' 높아졌다

    ... 거래량을 넘어섰다. 올 들어 서울 내 월별 입주권 거래량은 2월 81건을 기록한 뒤 4월 30건으로 감소했다가 다시 상승세로 돌아섰다. 입주권은 재개발이나 재건축 사업 조합원들이 신규 주택을 분양받을 수 있는 권리다. 일반분양 계약을 ... 6월부터 1년 미만 보유한 입주권의 양도세율은 현행 40%에서 70%로 높아지고, 2년 미만 보유 때 현행 기본 세율(구간별 6~42%) 대신 60%가 적용된다. 양도세 중과 여부를 정하는 주택 수 기준에 조합원 입주권과 분양권도 포함된다. ...

    한국경제 | 2020.08.06 16:54 | 신연수

  • thumbnail
    [집코노미TV] 정부가 찍어준 올해 집값 떨어질 곳

    ... 명의 아파트가 연말까지 쏟아질 전망이다 내년부터 법인세와 종부세가 급증해서다 법인 매수 증가세와 맞물려 집값 상승세가 두드러졌던 수도권과 지방 도시의 조정이 불가피하다’ 고 나와 있는데 대략적으로 들어보긴 하셨을 ... 되는 10억원의 합산 공시가격만 나와도 법인의 종부세액이 훨씬 높다는 거죠 그 이유가 뭐냐 ‘과표 구간별로 따지지 않고 최고세율 6%를 단일세율로 적용하기 때문이다’ 방금 설명드린 누진세율이 아닌 단일세율을 ...

    한국경제 | 2020.07.26 13:35 | 전형진

  • thumbnail
    세금 폭탄 맞은 법인…매물 여기서 나온다 [집코노미]

    ... 쏟아질 전망이다. 내년부턴 법인세와 종합부동산세가 급증해서다. 전문가들은 최근 법인 매수 증가세와 맞물려 집값 상승세가 두드러졌던 수도권과 지방 도시의 조정이 불가피하다고 보고 있다. ◆법인 몰린 청주·화성&mi... ‘마포래미안푸르지오’ 전용면적 84㎡를 각각 가진 2주택자보다 세액(4900만원)이 높다. 과표 구간별로 세율을 따지지 않고 최고세율 6%를 단일세율로 적용하기 때문이다. 전년도에 얼마를 냈든 증가분의 상한도 따지지 ...

    한국경제 | 2020.07.15 09:48 | 전형진

  • thumbnail
    '세금폭탄'에 고민깊은 서울 다주택자 …매각? 증여? 월세전환?

    ... 정부는 7·10 대책에서 3주택 이상 또는 조정대상지역 2주택 소유자에 대한 종합부동산세를 과세표준 구간별로 세율을 현행 0.6∼3.2%에서 1.2∼6.0%로 올리기로 했다. 연합뉴스가 신한은행 우병탁 세무사에 ... 고스란히 반영시켜 내놓으면 된다는 식"이라고 말했다. 이번 대책에 대한 불만과 함께 계속되는 전셋값 상승에 대한 우려도 나왔다. 강남구 대치동 D 부동산 대표는 "1주택자가 갈아타기로 일시적 2주택자가 되는 ...

    한국경제 | 2020.07.12 10:18 | YONHAP

  • thumbnail
    [7·10대책] '마포래미안+은마' 2주택자 보유세 3천만원→6천800만원

    ... 300%까지 올리기로 했다. 그러나 이런 내용을 담은 세법이 국회를 통과하지 못한 상태에서 10일 다시 과세표준 구간별 중과세율을 현행보다 0.6∼2.8%포인트 인상해 1.2∼6.0%의 세율을 적용하기로 내용을 강화했다. 신한은행 ... 은마아파트 공시가격은 15억3천300만원으로, 두 아파트값을 합하면 25억5천60만원이다. 내년 공시가격은 10% 상승할 것으로 가정했다. A씨는 올해 종부세로 1천857만원 내고, 재산세로 444만원, 농어촌특별세 371만원, 지방교육세 ...

    한국경제 | 2020.07.10 16:06 | YONHAP

  • thumbnail
    집값 오를 때마다 구원등판…15살 종부세, 이번엔 먹힐까

    ... 통해 집값을 잡는 목적이라면 종부세를 극단적으로 활용할 수 있다는 점을 보여주기도 했다. 법인의 경우 6억원의 공제액을 아예 없애고 주택수에 따라 3~4%의 최고세율과 단일세율을 적용하기로 했기 때문이다. 종전 누진세율은 과표 구간별로 세액을 따로 따지지만 단일세율은 전체 과표에 적용하기 때문에 세금이 크게 증가한다. 이번 대책에선 아예 세율을 6%까지 끌어올리고 세부담상한선을 없앴다. 일각에선 보유세가 급진적으로 강화된 만큼 양도세 등 거래세를 낮춰 균형을 ...

    한국경제 | 2020.07.10 14:25 | 전형진

  • thumbnail
    종부세 최고세율 최대 6%로 인상…양도세 중과 상향

    ... 실효세율을 대폭 인상하고 세제 금융 주택공급 등에 대한 부동산 대책을 공개했다. 개인이 3주택 이상이나 조정대상 지역 2주택에 대해 과세표준 구간별로 1.2%~6.0% 세율을 적용한다. 다주택 보유 법인에 대해서는 중과 최고세율인 6%를 부과한다. 지난 12·16 대책에서 예고한 4%를 기준으로 봐도 파격 상승한 수치다. 또 보유기간이 1년이 안 된 집을 팔때는 양도소득세를 40%에서 70%로, 1~2년미만은 기본세율에서 60%까지 부과한다. 대신 ...

    한국경제TV | 2020.07.10 14: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