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1-10 / 200,57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해외법인에 속 타는 66년 업력의 태양금속공업 유료

    ... 중국 시장의 수요 위축으로 매출이 줄고 있거든요. 태양금속공업의 매출 중 약 80%가 현대차에서 나오고 있답니다. 현대·기아차의 판매 실적에 따라 실적 변동성이 크다는 의미입니다. 이렇게 성장은 주춤해지는데 최저임금 상승 등으로 고정비 부담은 늘고 있는 상황이죠. 여기에 해외종속법인까지 태양금속공업의 발목을 잡고 있습니다. 2017년엔 중국법인에서 화재가 발생했습니다. 2018년엔 루피화 약세로 인도법인의 실적이 악화했고요. 해외종속기업 시설투자 ...

    모바일한경 | 2020.07.10 06:18 | 김은정

  • thumbnail
    공영쇼핑 "올 매출 1조 달성"

    ... 흑자 행진을 이어오고 있다. 공영쇼핑 관계자는 “지난해 ‘트랜스폼 경영체제’로 전환해 혁신적 비상경영을 한 데 이어 올 들어 비대면 쇼핑이 확대되고 공적 마스크 판매처로 지정되면서 인지도가 상승했다”며 “이 추세라면 하반기 5000억원 이상의 판매실적을 달성해 올해 매출이 1조원에 달할 수도 있다”고 강조했다. 이날 공영쇼핑은 5대 혁신전략사업을 소개했다. 의무송출채널 지정을 골자로 한 ...

    한국경제 | 2020.07.09 18:19 | 민경진

  • thumbnail
    [사설] 22번째 대책 전에 정부가 꼭 봐야 할 '김현미 동영상'

    ... 편견을 적나라하게 확인시켜 준다. “내년 4월까지 시간 드릴테니 (다주택자는) 집을 파시라”고 경고하며 집값 안정을 자신했지만, 당시 6억원 선이던 서울 아파트 중위가격은 지금 9억원대로 50%가량 수직상승했다. “많은 사람이 내집을 살 수 있다는 희망, 집이 없더라도 안정적인 주거환경에 살 수 있는 나라를 만들겠다”던 장담도 실없는 빈말이 되고 말았다. 수많은 서민과 청년은 너무 올라버린 시세에 내집마련 꿈을 ...

    한국경제 | 2020.07.09 18:13

  • thumbnail
    부동산 '영끌' 투자에…상반기 가계대출 40조원 늘었다

    ... 작성한 2004년 후 반기 기준 최대 증가폭이다. 가계대출 가운데 주택담보대출은 685조8000억원으로 지난해 말 대비 32조2000억원 늘었다. 2015년 상반기(32조7000억원) 후 가장 큰 증가폭이다. 집값이 가파른 상승 곡선을 그리면서 매매 수요가 늘어난 데다 6·17 부동산 대책을 비롯한 규제를 앞두고 자금 조달을 확대한 결과로 분석된다. 기타대출(신용대출 등)은 242조원으로 올 들어 8조4000억원 불어났다. 작년 상반기 증가...

    한국경제 | 2020.07.09 17:54 | 김익환

  • 'M&A 러브콜' 쏟아지는 美 보험사

    ... 콜버그크래비스로버츠(KKR)는 미 생보사 글로벌애틀랜틱파이낸셜그룹을 44억달러(약 5조2500억원)에 인수한다고 8일(현지시간) 발표했다. 골드만삭스 등으로부터 지분 60% 이상을 매입하기로 했다. 이날 뉴욕증시에서 KKR 주가는 10% 상승했다. 4개월여 동안 하루 기준 최대 상승폭이다. 월가에서는 PEF 사이에 유행하는 이른바 ‘워런 버핏 따라하기’ 전략의 일환으로 평가하고 있다. 버핏의 벅셔해서웨이는 보험사업에서 확보하는 보험료를 투자에 활용하고 ...

    한국경제 | 2020.07.09 17:52 | 이고운

  • thumbnail
    시금치값 1주새 12%↑…무더위로 생산량 감소 탓

    ..., 토마토 가격이 연일 오르고 있다. 무더위 탓에 작황이 좋지 않기 때문이다. 9일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에 따르면 소매시장에서 시금치 1㎏은 최근 1주일간 평균 9219원에 거래됐다. 전주(8128원)보다 12% 상승한 가격이다. 전년 동기(5800원)에 비해서는 57% 급등했다. 평년 시세(5522원)와 비교해도 65% 높다. 이날 토마토 소매가격은 ㎏당 3661원이었다. 전주(3285원) 대비 11%, 전년 동기(3080원) 대비 19% ...

    한국경제 | 2020.07.09 17:37 | 박종필

  • thumbnail
    "1억 올렸는데 5분 만에 계약"…'센 대책' 나온대도 더 뛰는 집값

    다주택자의 세 부담을 대폭 강화하는 부동산 세제 대책 발표를 앞두고 서울 아파트값 상승폭이 오히려 더 커졌다. 이번 대책도 집값을 잡지 못하고 더 올리기만 할 것이라는 조바심이 ‘패닉 바잉(공포에 의한 매수)’으로 나타나고 있다. 한국감정원은 이달 첫째주(6일 기준) 서울 아파트 매매가격이 전주 대비 0.11% 올랐다고 9일 발표했다. 상승폭이 직전 주(0.06%)보다 두 배 가까이 커졌다. 작년 12월 셋째주(0.20%) ...

    한국경제 | 2020.07.09 17:31 | 심은지/장현주/정연일

  • thumbnail
    "서울 신축은 꿈도 못꿔"…보금자리론의 배신

    ... 감소했다. 마·용·성(마포·용산·성동)에서도 보금자리론 대상 아파트가 90% 안팎 사라졌다. 마포구에 3881가구, 용산구에 712가구, 성동구엔 1319가구만 남았다. 뒤이어 집값이 상승세를 탄 노·도·강(노원·도봉·강북)과 금·관·구(금천·관악·구로)도 사정은 비슷하다. 관악구의 6억원 이하 아파트는 3만5307가구에서 ...

    한국경제 | 2020.07.09 17:28 | 임현우

  • thumbnail
    미·중 갈등 격화에도…中 금융시장에 외국인 자금 '밀물'

    중국 상하이증시가 8일 연속 오르는 등 상승세를 타고 있다. 위안화 가치도 연일 고공행진하고 있다. 미·중 갈등 격화에도 중국 경기 회복에 대한 기대감이 커지면서 중국 금융시장에 외국인 자금이 몰려들고 있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중국 중앙은행인 인민은행은 9일 달러 대비 위안화 기준환율을 전날보다 0.17% 내린 달러당 7.0085위안으로 고시했다. 3일 연속 낮춘 것으로 지난 3월 17일(7.0094위안) 후 4개월 만의 최저치다. ...

    한국경제 | 2020.07.09 17:26 | 강동균

  • thumbnail
    "임대사업 장려하더니 정부가 뒤통수…전셋값만 폭등할 것"

    ... 과세표준으로 내는 식이다. 부동산 전문가들은 아파트 임대사업자 혜택 폐지로 전세 매물 품귀 현상이 심해질 것으로 전망했다. 이상우 인베이드투자자문 대표는 “세제 혜택이 없으면 임대 목적으로 아파트를 사려는 사람이 줄어 임대 공급도 위축될 것”이라고 했다. 이어 “전세 품귀는 전셋값 상승으로 이어지고 이로 인해 집값도 불안정해질 수 있다”고 경고했다. 조미현/최진석 기자 mwise@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7.09 17:25 | 조미현/최진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