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929851-929860 / 986,85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코스닥 85 붕괴 출발, 80선도 "위태"

    ... 주도했다. 국민카드, 엔씨소프트 등 업종대표주와 다음, 새롬기술, 한글과컴퓨터 등 인터넷관련주도 하락했다. 에스엠, 대영에이브이 등 음반주와 쌍용정보통신, 위즈정보기술 등 시스템통합업체가 강세를보이고 있지만 매기가 확산되진 못했다. 상승 종목은 상한가 13개 포함 99개에 불과하고 하락종목은 470개에 달해 전반적인 하락장임을 입증했다. 임정석 세종증권 연구원 "시장이 방향성을 찾지 못하는 가운데 미국시장에 의해 움직임이 좌우되고 있다"고 말했다. 임 연구원은 "틈새를 ...

    한국경제 | 2001.02.22 00:00

  • [종목탐구] '호텔신라' .. 실적호전.배당...'왕따' 탈출하나

    ... 좀처럼 회복하지 못하고 있다. 외국인과 기관의 관심도 썰렁하기 그지없다. 호텔신라가 왕따를 당하고 있는 것은 이렇다할 장기비전을 제시하지 못하고 있기 때문이다. 선진국 호텔에 비해 자기자본이익률(ROE)이 턱없이 낮은 것도 상승의 한계로 작용하고 있다. 호텔신라의 ROE는 4%대로 15∼20%에 달하는 선진국 경쟁업체와 비교가 되지 않는다. 최근 4년 연속 무배당으로 주주들의 기대를 외면한 것도 미운털이 박힌 요인이다. 그러나 악재만 있는 것은 아니다. ...

    한국경제 | 2001.02.22 00:00

  • [채권] (21일) 국고채수익률 0.32%P급등 연5.72%

    국고채수익률과 회사채수익률이 큰폭으로 올랐다. 21일 3년만기 국고채 유통수익률은 전날보다 무려 0.32%포인트나 급등한 연5.72%에 마감됐다. 3년만기 회사채 AA-등급 유통수익률도 0.21%포인트 상승한 연6.79%,BBB-등급은 0.17%포인트 오른 연11.76%를 기록했다. 지난주 한국은행 총재가 국고채 과열 현상에 대해 경고한 후유증이 가시지 않은데다 IMF한국사무소장이 이날 국내 경기상황이 그렇게 악화되지 않아 추가로 금리를 인하할 ...

    한국경제 | 2001.02.22 00:00

  • 캐나다 12월 수출호조

    [오타와-브리지뉴스] 미국에서의 에너지수요 증가와 에너지가격상승에 힘입어 캐나다의 무역수지흑자는 12월에 무려 33%나 증가하여 58.5억 달러(캐나다)를 기록했다. 캐나다통계국은 이같이 밝히면서 특히 천연가스의 수출은 11월과 비교하여 92.7%나 증가했고 전력수출은 미국 캘리포니아의 전력부족사태로 16.2% 증가했다고 말했다. 전반적인 수출은 12월에 3.7% 증가하여 368.5억 달러에 달했다.

    한국경제 | 2001.02.22 00:00

  • 메모리 반도체 값 하락세 이어져

    ... 하락했다. 64메가(8×8)SD램 PC100은 개당 2.35∼2.49달러로 2.08% 하락했고 PC133은 2.40∼2.54달러로 2.04% 내렸다. 256메가SD램 가격은 전 품목에 걸쳐 0.70%∼2.06% 하락했다. 최근 사흘 연속 상승한 뒤 전날 안정세를 보인 128메가(8×16)SD램 PC100 가격은 닷새만에 하락세를 재개 1.04% 하락한 개당 4.75∼5.04달러에 거래됐다. 한경닷컴 김은실기자 kes@hankyung.com

    한국경제 | 2001.02.22 00:00

  • 나스닥 '흔들흔들' 외국인 '멈칫멈칫'

    ... 물가불안심리를 부추겼다. 현지 전문가들은 물가불안이 지속될 경우 추가적인 금리인하는 어려워지고 심지어 연준리(FRB)가 금리인상에 나설지도 모른다는 우려가 증폭되면서 기술주가 급락했다고 전했다. 이로써 나스닥지수는 2월들어 지난 1월의 상승분을 다 까먹으면서 지난 1월3일 기록한 전저점(2,251.72) 붕괴를 위협하고 있다. 맹영재 삼성증권 뉴욕법인 과장은 "지난 1월초의 저점인 2,250선을 지키지 못하면 2,000선 지지도 장담할수 없을 정도로 투자심리가 악화돼 ...

    한국경제 | 2001.02.22 00:00

  • 종합지수 580 붕괴…외인, 현선물 동시매도

    ... 1,362계약을 순매도했다. 외국인은 거래소와 코스닥시장에서 각각 287억원과 42억원의 순매도를 보였다. 기관은 각각 84억원과 65억원의 매도우위를 보였고 개인만 양 시장에서 소폭의 매수우위를 보였다. 종이, 목재, 의약 업종이 소폭 상승하고 있고 나머지 업종은 약세를 보이고 있다. 특히 통신주는 4% 가까운 하락률을 보이고 있다. 삼성전자를 포함한 시가총액 상위 20개 전 종목이 상승세를 벗어난 모습을 보이고 있고 SK텔레콤이 5% 이상 하락했다. 증권주가 3% ...

    한국경제 | 2001.02.22 00:00

  • [채권] (21일) 국고채수익률 큰폭 올라 연5.72%

    국고채와 회사채 수익률이 큰폭으로 올랐다. 21일 3년만기 국고채 유통수익률은 전날보다 무려 0.32%포인트나 급등한 연5.72%에 마감됐다. 3년만기 회사채 AA-등급 유통수익률도 0.21%포인트 상승한 연6.79%,BBB-등급은 0.17%포인트 오른 연11.76%를 기록했다. 한경KIS채권지수는 0.77포인트 떨어진 101.16을,국고채지수는 1.13포인트 하락한 101.15에 마감됐다. 회사채지수는 0.37포인트 떨어진 101.22를 ...

    한국경제 | 2001.02.22 00:00

  • 주가, 낙폭 만회…종합지수 580, 코스닥 80회복

    ... 보고있다"며 "금리인하 기대감이 무산되면서 시장이 빠르게 식고있다"고 말했다. 조 과장은 "미 시장의 금리인하로 외국인들이 들어왔다"며 "그동안 시장을 지탱해 오던 요인들이 한꺼번에 흔들리고 있다"고 말했다. 건설업이 소폭 상승했고 나머지 업종들은 여전히 하락세지만 큰 폭의 하락을 보였던 통신주가 1%대의 하락으로 낙폭이 축소됐다. 삼성전자를 포함한 시가총액 상위 대부분의 종목이 약세를 보이고 있고 현대차와 삼성SDI가 소폭 상승하고 있다. 코스닥시장은 ...

    한국경제 | 2001.02.22 00:00

  • 종합지수 580대 회복, 코스닥도 80선 지지 마감

    미국 소비자물가 상승압력으로 인해 급락한 나스닥의 영향으로 국내 증시가 이틀 연속 하락했다. 추가금리 인하에 대한 기대감이 무너진데다 SK텔레콤의 해외지분매각이 지연되면서 통신주의 하락도 시장을 눌렀다. 오후 들어 20포인트 이상 주가가 급락했고 선물지수 급락으로 이어져 사이드 카가 발동돼기도 했다. 22일 종합주가지수는 583.42로 11.12포인트, 1.87% 하락했다. 장 막판에 한통프리텔이 사상 첫 흑자전환을 발표하면서 통신주가 낙폭을 ...

    한국경제 | 2001.02.22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