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32,86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현대차·LG화학·삼성SDI·SK이노…성장성 높은 대형株 큰 장 선다

    ... 여력 높아 바이오·인터넷 등 기존 증시 주도주는 순매수 종목에 오르지 못했다. 대신 배터리(LG화학 삼성SDI) 소비재(LG생활건강 아모레퍼시픽) 음식료(CJ제일제당 하이트진로) 은행(하나금융지주 KB금융) 등이 상위권에 올랐다. 이처럼 실적 개선이 예상되는 대형주에는 외국인 자금이 추가로 유입될 것이란 분석이다. 김지욱 한국경제TV 파트너는 “외국인이 관심을 보이는 업종은 성장주와 회복주 모두 고르게 분포돼 있다”며 “성장성과 ...

    한국경제 | 2020.08.09 15:40 | 한경제

  • thumbnail
    김시우, PGA챔피언십 3R 4타차 13위…존슨은 선두 도약

    ... TPC 하딩파크(파70)에서 열린 대회 3라운드에서 버디 5개와 보기 3개를 묶어 2언더파 70타를 적어냈다. 중간합계 5언더파 205타로 선두 더스틴 존슨(미국)에 4타 뒤진 공동 13위에 오른 김시우는 최종 라운드에서 상위권 진입을 노린다. 최종 라운드에서 힘을 낸다면 역전 우승도 가능한 순위다. 그린 적중률 72.2%가 말해주듯 샷 정확도는 높았지만 그린에서 다소 고전한 김시우는 막판 집중력이 돋보였다. 12번 홀까지 2타를 줄인 김시우는 13번(파), ...

    한국경제 | 2020.08.09 11:14 | YONHAP

  • thumbnail
    리디아 고, 마라톤 클래식 3R도 선두…'2년여 만의 우승 보인다'

    ... 강도 "즐거운 일요일이 될 것 같아 기다려진다"며 리디아 고와의 대결을 앞둔 소감을 밝혔다. 이민지(호주)가 중간합계 10언더파 203타로 조디 이워트 섀도프(잉글랜드)와 공동 3위에 이름을 올려 교포 선수들이 상위권에 포진했다. 한국 선수 중에는 신지은(28)이 공동 25위(4언더파 209타)로 가장 높은 순위를 기록했다. 양희영(31)과 전영인(20)이 공동 33위(3언더파 210타), 강혜지(30)가 공동 49위(2언더파 211타)에 ...

    한국경제 | 2020.08.09 11:10 | YONHAP

  • thumbnail
    [이슈+] 과탑 3명이 모였다…'싹쓰리' 인기 비결

    ... 음악으로 남녀노소에게 사랑받고 있다. 이효리의 남편 이상순이 작곡한 '다시 여기 바닷가'를 비롯해 더블 타이틀곡 '그 여름을 틀어줘'도 큰 사랑을 받고 있다. 멤버 세 명의 솔로곡 또한 음원차트 상위권에 포진되어 있는 상황이다. 레트로 사운드는 이미 수년 전부터 국내외를 막론한 트렌드였다. 해외에서도 1980년대 디스코 음악을 재해석한 팝스타 두아 리파 등이 인기를 끌었다. 국내에선 싹쓰리 이후 복고 스타일이 어느 때보다 특수를 ...

    연예 | 2020.08.09 08:39 | 김예랑

  • thumbnail
    리디아 고, 마라톤 클래식 3R도 선두…'2년여 만의 우승 보인다'

    ... 우승자인 대니엘 강은 한 타를 줄이고 2위로 올라서 마지막 날 리디아 고와 챔피언 조에서 우승을 다투게 됐다. 이민지(호주)가 중간합계 10언더파 203타로 조디 이워트 섀도프(잉글랜드)와 공동 3위에 이름을 올려 교포 선수들이 상위권에 포진했다. 한국 선수 중에는 신지은(28)이 공동 25위(4언더파 209타)로 가장 높은 순위를 기록했다. 양희영(31)과 전영인(20)이 공동 33위(3언더파 210타), 강혜지(30)가 공동 49위(2언더파 211타)에 ...

    한국경제 | 2020.08.09 08:13 | YONHAP

  • thumbnail
    '김보경 멀티골' 전북. 대구 2-0 완파…선두 울산과 격차 '1점'(종합)

    ... 거는 파울을 범해 페널티킥을 내줬다. 총공세에 들어간 포항은 후반 44분 신인 고영준이 '극장 동점골'을 넣어 겨우 승점 1을 따냈다. 일류첸코가 문전에서 머리로 떨궈준 공을 고영준이 오른발 논스톱 슈팅으로 마무리해 골대를 갈랐다. 지난 인천 유나이티드전에서 6경기 무승(1무5패)의 사슬을 겨우 끊어냈던 광주는 상위권 팀을 상대로 원정에서 귀중한 승점 1을 따내 상승세를 유지했다. 포항은 3경기 연속 무승(2무1패)을 기록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8.08 22:10 | YONHAP

  • thumbnail
    K리그1 '선두' 울산, 못 달아났다…수원과 0-0 무승부

    ... 펠리페의 페널티킥 골로 앞서나갔다. 포항 수비수 김광석이 페널티 지역 안에서 광주 윌리안의 다리를 거는 파울을 범해 페널티킥을 내줬다. 총공세에 들어간 포항은 후반 44분 고영준이 '극장 동점골'을 넣어 겨우 승점 1을 따냈다. 지난 인천 유나이티드전에서 6경기 무승(1무5패)의 사슬을 겨우 끊어냈던 광주는 상위권 팀을 상대로 원정에서 귀중한 승점 1을 따내 상승세를 유지했다. 포항은 3경기 연속 무승(2무1패)을 기록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8.08 21:11 | YONHAP

  • thumbnail
    한국이 싫어도, 한국을 몰라도…전 세계 안방서 'K드라마 앓이'

    ... 들었다. tvN ‘사랑의 불시착’이 1위, ‘사이코지만 괜찮아’가 2위를 차지했고 JTBC ‘이태원 클라쓰’는 4위에 올랐다. 동남아시아 시장에서도 한국 드라마가 상위권을 휩쓸고 있다. 베트남에선 한국 드라마 다섯 편이 10위권에 들었다. 최신작인 ‘사이코지만 괜찮아’ ‘우리, 사랑했을까’ ‘사랑의 불시착’이 1, 3, 8위에 올랐고 오래전 ...

    한국경제 | 2020.08.08 12:37 | 김희경

  • thumbnail
    [정오의 프리뷰] '1.5G차' 상위권 판도 가를 '엘키라시코'

    [엑스포츠뉴스 김현세 기자] 2020 신한은행 SOL KBO리그 ◆ 8월 8일 토요일 잠실 ▶ 롯데 자이언츠 (노경은) - (알칸타라) 두산 베어스 7일 경기 역전패 충격이 있는 두산으로서 잡아야 할 경기다. 1선발 알칸타라가 나오는 만큼 흐름을 끊고 갈 필요가 있다. 하지만 알칸타라는 올해 롯데전 2경기 나와 11이닝 21피안타 6실점으로 안심할 수는 없는 투구 내용을 썼다. 노경은은 올해 두산전 1경기에서 6이닝 3실점했다. 현재 롯데...

    한국경제 | 2020.08.08 12:01 | 김현세 기자(kkachi@xportsnews.com)

  • thumbnail
    다승 공동 3위·이닝 5위 뷰캐넌, 삼성이 기다리던 외국인 투수

    뷰캐넌 1승 더하면 삼성은 5년 만에 10승 외국인 투수 보유 2016년부터 2019년까지, 프로야구 삼성 라이온즈 외국인 투수들은 실망감만 안겼다. 올해는 다르다. 데이비드 뷰캐넌(31)이 투수 주요 부문 순위표 상위권에 자리하면서 삼성 팬들은 모처럼 '외국인 투수의 기록'을 확인하는 재미를 느낀다. 뷰캐넌은 7일 인천 SK행복드림구장에서 열린 SK 와이번스와의 방문 경기에 선발 등판해 7이닝 동안 3안타와 볼넷 1개만 내주고 무실점으로 ...

    한국경제 | 2020.08.08 08:29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