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8,91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마켓인사이트] 국민연금, 코웨이 사외이사 반대…깐깐한 잣대에 기업들 '긴장'

    ... 행사보다는 의결권 행사를 보다 강화할 것으로 예상된다”며 “주총 안건에 대한 국민연금의 반대표 행사 비율이 높아질 것”이라고 예상했다. 국민연금은 최근 삼성전자, SK하이닉스, 현대자동차 등 주요 상장사 56곳의 주식 보유 목적을 ‘단순 투자’에서 ‘일반 투자’로 변경했다. 지난해 9월 금융위원회가 발표한 ‘5% 룰(주식 대량 보유 보고 의무)’ 완화 방안이 이달부터 ...

    한국경제 | 2020.02.23 17:47 | 김은정

  • thumbnail
    코로나發 '회계감사 대란'…70곳 결산차질

    ...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기업들의 회계감사 업무에도 불똥이 떨어졌다. 중국 기업과 거래하거나 현지법인을 운영하고 있는 12월 결산법인들은 법정 기한 내 재무제표와 사업보고서 제출이 어려운 상황이라며 대책 마련을 호소하고 있다. 상장사 중국법인 결산 차질 ‘속출’ 23일 관련 업계에 따르면 한국상장회사협의회와 코스닥협회가 긴급 설문조사한 결과 지난 20일까지 유가증권시장 상장사 여덟 곳과 코스닥 상장사 60여 곳이 “중국 현지 사정으로 ...

    한국경제 | 2020.02.23 17:33 | 하수정

  • thumbnail
    주주행동주의 바람…한진칼·S&TC '주총 핫이슈 종목' 관심

    상장회사 주주총회가 몰려 있는 다음달 ‘주총 시즌’을 앞두고 주주 행동주의 바람이 거세게 불고 있다. 기관투자가의 대량 보유 공시의무(일명 5%룰) 완화, 전자투표 활성화 등에 힘입어 상장사에 주주가치 제고를 요구하는 목소리가 한층 커질 전망이다. 23일 금융감독원 전자공시시스템에 따르면 국민연금은 이달 들어 삼성전자 SK하이닉스 현대차 등 56개 상장사 주식 보유 목적을 ‘단순투자’에서 &lsquo...

    한국경제 | 2020.02.23 15:55 | 오형주

  • 금호석유·일진파워 "소액주주에 배당 더"

    주주총회 시즌이 다가오면서 소액주주에게 대주주보다 더 많은 배당금을 주는 차등배당주가 속속 등장하고 있다. 21일 금융감독원에 따르면 올 들어 금호석유화학 삼광글라스 정상제이엘에스 일진파워 등 상장사들이 지난해 결산배당 공시를 내면서 차등배당을 발표했다. 차등배당은 소유주식 수에 따라 배당금에 차별을 두는 제도다. 정해진 배당총액에서 소액주주 몫으로 돌아가는 주당배당금을 대주주보다 높게 책정해 주주가치를 제고하는 효과가 있다. 그만큼 주주 환원에 ...

    한국경제 | 2020.02.23 15:55 | 오형주

  • thumbnail
    현대모비스·KB금융 배당 확대…에스엠 주주 대결 여부 관심

    본격적인 주주총회 시즌이 다가오면서 주총 이슈가 있는 종목에 투자자 시선이 쏠리고 있다. 경영권 분쟁에 휘말린 한진칼 등은 벌써부터 치열한 표대결을 예고하고 있다. 일부 상장사는 발 빠르게 배당 확대와 전자투표제 도입 등 주주친화 정책을 발표하며 주주 달래기에 나선 상황이다. 이미 주주환원책을 내놓은 종목은 물론 기관투자가의 적극적 주주활동으로 배당 등 주주가치 개선 여지가 있는 종목을 눈여겨볼 필요가 있다는 게 전문가들의 조언이다. 현대차그룹 ...

    한국경제 | 2020.02.23 15:54 | 오형주

  • thumbnail
    코로나19 한달…국내증시 화장품·여행株 등 시총 12조 줄어

    ... 감소 규모로 이번 전염병 사태의 경제적 충격을 어느 정도 가늠해볼 수 있다. 전문가들은 코로나19 사태에 따른 단기적 충격은 불가피하다며 신중한 접근을 권했다. 방경내 한국투자증권 연구원은 "아직 코로나19로 인해 상장사들이 받는 충격 강도와 기간을 논하기는 이르다"면서도 "최소 1개 분기 이상 기업 실적에 영향을 미칠 전망"이라고 분석했다. 또 "중국 경기 및 매출에 대한 민감도가 높은 업종에 대한 투자는 ...

    한국경제 | 2020.02.23 07:19 | YONHAP

  • thumbnail
    금융권 사외이사 '관료·교수'보다 '기업·금융인' 선호

    ... 금융권에서는 과거 외풍을 막기 위해 관료 출신을 선호했지만 최근에는 전문성을 고려해 기업인과 금융인을 선호하는 추세인 것으로 나타났다. 23일 기업평가사이트 CEO스코어(대표 박주근)에 따르면 자산총액 2조원 이상이거나 상장사인 금융사 134곳의 최근 3년간 사외이사 현황을 분석한 결과 3월 중 임기가 만료되는 사외이사는 316명으로 전체(539명)의 58.6%로 집계됐다. 다음 달 주주총회에서 임기가 끝나는 사외이사 규모는 증권사가 64명으로 가장 많았고 생명보험(53명), ...

    한국경제 | 2020.02.23 06:11 | YONHAP

  • thumbnail
    기획사 큐브엔터, 브이티지엠피에 인수…"더 힘찬 도약"

    비투비, 펜타곤, (여자)아이들 등이 소속된 연예기획사 큐브엔터테인먼트가 코스닥 상장사 브이티지엠피에 인수된다. 브이티지엠피는 큐브엔터테인먼트 지분 30.61%을 291억 원에 아이에이치큐(IHQ)로부터 인수한다고 21일 공시했다. 큐브엔터도 브이티지엠피의 지분 인수로 최대주주가 아이에이치큐에서 브이티지엠피로 변경된다고 공시했다. 큐브엔터테인먼트 홍승성 회장은 이날 자신의 SNS에 "큐브가 더 힘찬 도약을 위해 훌륭한 파트너와 함께하게 되었다"며 ...

    한국경제 | 2020.02.21 22:26 | YONHAP

  • thumbnail
    [심은지의 Global insight] 지난해 재미 못 본 美 IPO 시장…올해는 대박주 나오나

    ... 성공은 IPO 투자자들의 마음가짐이 변했다는 신호”라고 했다. 최근 IPO 투자자들이 다시 주목하는 건 ‘이익’이다. 이전까지 월가에선 이익을 내지 못하는 적자 유니콘 기업(기업 가치 10억달러 이상인 비상장사)에 대해서도 밸류에이션(기업 가치 평가)을 후하게 쳐 줬다. 유망 스타트업들은 창업 후 사모펀드로부터 비교적 손쉽게 큰돈을 투자받아 몸값을 부풀렸다. 하지만 IPO 투자자들은 수익 모델을 꼼꼼히 검토한 후 이런 기업들을 외면했다. ...

    한국경제 | 2020.02.21 17:48 | 심은지

  • 난치병 치료제 개발 카이노스메드, 코스닥 스팩 합병 상장 추진

    난치병 치료제 등 신약을 개발하는 코넥스 상장사 카이노스메드가 기업인수목적회사(스팩·SPAC) 합병을 통해 코스닥시장 상장을 추진한다. 카이노스메드는 21일 하나금융11호스팩과의 합병 증권신고서를 금융위원회에 제출했다고 밝혔다. 합병 승인을 위한 주주총회 예정일은 오는 4월 1일이며, 합병 신주 상장 예정일은 5월 21일이다. 지난 2007년 설립된 카이노스메드는 파킨슨병과 후천성 면역결핍증(AIDS) 등 난치병 치료제를 개발하는 기업이다. ...

    한국경제 | 2020.02.21 17:32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