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11-20 / 1,01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휴젤 '히알루론산 필러' 유럽 미용시장에 통했다

    ... 휴젤은 글로벌 학술 심포지엄인 ‘H.E.L.F’를 통해 전문가 사이에서 신뢰도를 높이고 있다. 이 심포지엄은 국내외 저명인사가 연사로 참여해 미용 성형 분야의 최신 동향을 공유하는 자리다. 모스크바, 방콕, 상파울루 등에서 행사를 열어 참석자들로부터 좋은 반응을 이끌어냈다. 노지혜 휴젤 전략사업부 전무는 “히알루론산 필러 제품이 우수한 품질과 체계적 마케팅으로 유럽 시장 진입 2년 만에 성과를 거두고 있다”고 말했다. ...

    한경헬스 | 2019.11.11 17:32 | 박상익

  • thumbnail
    유럽서 승부수 띄운 휴젤…히알루론산 필러 점유율 높인다

    ... 자사의 글로벌 학술 심포지엄인 ‘H.E.L.F’로 전문가 사이에서 신뢰도를 높이고 있다. 글로벌 H.E.L.F는 국내외 저명인사가 연사로 참여해 미용 성형 분야의 최신 동향을 공유하는 자리다. 모스크바, 방콕, 상파울루 등에서 행사를 개최해 참가자들로부터 긍정적인 반응을 이끌어냈다. 휴젤 관계자는 “휴젤의 히알루론산 필러는 제품 개발 과정에서 피부과, 성형외과 전문의들의 의견을 적극 반영해 시술 편의성을 높였다”며 “이를 ...

    한경헬스 | 2019.11.11 13:37 | 박상익

  • thumbnail
    뉴요커 사로잡은 韓 단색화…"마대 활용한 修行 예술"

    ... 이용해 물성을 탐구했다. 1974년 마대(캔버스) 앞면에 그리지 않고 뒷면에서 물감을 밀어 넣는 독특한 작업인 ‘배압법(背押法)’으로 현대 회화에 대한 고정 관념을 뒤엎었다. 베니스 비엔날레, 파리 비엔날레, 상파울루 비엔날레 등 굵직한 국제전은 물론 미국과 유럽의 유명 화랑에 잇달아 초대되며 박서보, 이우환과 더불어 한국 추상미술의 ‘간판’으로 우뚝 섰다. 한국미술협회 이사장과 서울시립미술관장, 홍익대 미술대학장을 지낸 그는 ...

    한국경제 | 2019.11.10 17:02 | 김경갑

  • thumbnail
    65억→71억→85억…김환기 그림값 이번엔 100억 넘을까

    ... 우정이 싹텄다. 1953년 김씨가 미국 뉴욕으로 이민을 떠나자 김 화백은 프랑스 파리에 머물며 유럽 화단의 경향을 살폈다. 1959년 서울로 돌아온 김 화백은 현대미술의 1번지 뉴욕 진출의 의지를 다졌다. 1963년 10월 브라질 상파울루 비엔날레에 참가해 명예상을 받은 뒤 곧바로 뉴욕으로 향했다. 김씨가 비행기 표를 구해주며 뉴욕 진출을 권유한 게 큰 힘이 됐다. 이듬해 김 화백의 부인(김향안)이 합류할 때도 항공권 비용을 김씨가 지원했다. 뉴욕에 안주한 김 화백은 ...

    한국경제 | 2019.11.03 16:58 | 김경갑

  • thumbnail
    브라질, 아르헨 좌파에 경고장…"시장 개방 거부땐 메르코수르 탈퇴"

    ... ‘메르코수르(남미공동시장)’를 탈퇴할 수 있다고 경고했다. 오는 27일 치러지는 아르헨티나 대선에서 좌파 후보가 승리할 가능성이 커지자 사전 압박에 나선 것으로 관측된다. 23일(현지시간) 브라질 일간지 폴랴지상파울루 등에 따르면 브라질 정부는 아르헨티나가 관세 인하 방침에 동의하지 않으면 메르코수르를 탈퇴하겠다고 밝혔다. 브라질과 아르헨티나를 비롯해 우루과이 파라과이 등 4개국으로 구성된 메르코수르는 앞으로 4년간 관세를 점진적으로 인하하는 방안을 ...

    한국경제 | 2019.10.24 15:19 | 안정락

  • thumbnail
    고동진 삼성전자 IT·모바일 부문장의 '중가 프리미엄' 전략 통했다

    ... 딜레마에서도 벗어나는 분위기다. 업계에서는 갤럭시A 점유율이 늘면서 ‘규모의 경제’가 만들어졌다고 보고 있다. 전략이 바뀌면서 마케팅 방식도 달라졌다. 삼성전자는 지난 4월 태국 방콕, 이탈리아 밀라노, 브라질 상파울루 등에서 갤럭시A 시리즈 공개 행사 ‘A 갤럭시 이벤트’를 대대적으로 열었다. 만년 조연이었던 갤럭시A가 주연 자리를 꿰찬 셈이다. 태국 행사에는 고 사장이 직접 나서 갤럭시A 시리즈를 소개하기도 했다. 삼성전자는 ...

    한국경제 | 2019.10.13 17:30 | 홍윤정

  • thumbnail
    생상스를 들려주는 피아노 공연 유료

    ... 투영돼 있기도 하다. 관객들이 좀처럼 실연으로 듣기 어려운 곡에 속하는 이 곡은 총 3개의 악장으로 구성돼 있다. 서울시향의 수석객원지휘자이며 유타 심포니의 음악감독으로 활동 중인 티에리 피셔는 2022년 마린 알솝 후임으로 상파울루 심포니 오케스트라의 음악감독으로 취임할 예정이다. 피셔와 서울시향은 메시앙의 제자이자 아방가르드의 선구자 중 한 사람인 피에르 불레즈의 ‘노타시옹’으로 연주를 시작한다. 1945년에 피아노곡 시리즈로 탄생한 ...

    모바일한경 | 2019.10.04 13:38 | 한경 매거진

  • thumbnail
    그 남자 '셀라론의 계단'에 반하다…그 여자 '하얀 비밀 골목'을 거닐다 유료

    ... 수도 있겠구나!’라는 생각이 들게 하는 곳이다. ‘브라질은 위험한 나라 아니냐?’는 고정관념이 조금이라도 머릿속에 있는 사람이라면 더더욱 그러할 터. 파라티는 브라질의 악명 높은 두 도시인 상파울루와 리우데자네이루 사이 어디쯤에 있는 바닷가 마을인데, 우리가 여행한 도시를 놓고 치안 순위를 따졌을 때 둘째가라면 서러워할 곳이 이곳이다. 파라티의 첫인상은 ‘하얗다’였다. 구시가지로 들어서면 온통 새하얀 ...

    모바일한경 | 2019.09.23 14:31 | 모바일한경 에디터

  • thumbnail
    그 남자 '셀라론의 계단'에 반하다…그 여자 '하얀 비밀 골목'을 거닐다

    ... 수도 있겠구나!’라는 생각이 들게 하는 곳이다. ‘브라질은 위험한 나라 아니냐?’는 고정관념이 조금이라도 머릿속에 있는 사람이라면 더더욱 그러할 터. 파라티는 브라질의 악명 높은 두 도시인 상파울루와 리우데자네이루 사이 어디쯤에 있는 바닷가 마을인데, 우리가 여행한 도시를 놓고 치안 순위를 따졌을 때 둘째가라면 서러워할 곳이 이곳이다. 파라티의 첫인상은 ‘하얗다’였다. 구시가지로 들어서면 온통 새하얀 ...

    한국경제 | 2019.09.22 15:14

  • EU, 메르코수르와 FTA 체결 앞두고 환경문제 압박 수위 높일 듯

    유럽연합(EU)이 남미공동시장(메르코수르)과의 자유무역협정(FTA) 체결을 환경문제와 연계해 브라질 정부에 대한 압박 수위를 높일 것으로 보인다. 8일(현지시간) 브라질 일간지 폴랴지상파울루에 따르면 EU가 회원국 외교부를 대상으로 설문조사한 결과, 17개국 중 15곳 외교부가 “메르코수르와의 FTA 체결은 지지하지만 환경 보호 문제를 브라질 정부에 대한 압박 수단으로 사용해야 한다”고 답했다. 17개국 중 아일랜드, 프랑스 ...

    한국경제 | 2019.09.09 17:46 | 심은지

    #E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