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21-30 / 1,01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대한항공, 동남아·남미 화물시장서 경쟁력 강화 나선다

    ... 23일부터 남미행 화물기(B777F) 운항 횟수를 주 2회에서 3회로 증편했다. 남미 화물 노선은 약 70시간에 걸친 여정으로, 대한항공 운항편 중 거리와 시간이 가장 길다. 인천발로 미국 앵커리지, 마이애미를 지나 브라질 상파울로, 칠레 산티아고, 페루 리마를 거쳐 미국 로스앤젤레스(LA)를 경유해 인천으로 돌아오는 방식이다. 인천 출발편에는 휴대폰 부품, 자동차 등 공산품이 주로 실린다. 경유지인 미국 마이애미에서는 브라질로 보내는 전자부품, 항공기 엔진 ...

    한국경제 | 2019.09.04 16:53 | 오정민

  • 대한항공, 남미行 화물편 늘린다

    ... 위해서다. 1일 업계에 따르면 대한항공은 지난달 23일부터 금요일 출발하는 남미행 화물편을 운항하기 시작했다. 기존 남미 노선은 수요일과 토요일 출발했다. 이 노선은 인천공항을 출발해 미국 앵커리지, 마이애미를 거쳐 브라질 상파울루, 칠레 산티아고, 페루 리마를 들른다. 이어 미국 로스앤젤레스를 경유해 인천으로 돌아온다. 운항 시간이 70시간이 넘는다. 인천 출발편에는 주로 휴대폰과 전자부품, 자동차부품 등이 실린다. 남미에선 아시아행 신선 화물을 싣고 돌아온다. ...

    한국경제 | 2019.09.01 18:45 | 강현우

  • 한화큐셀, 브라질 태양광 전시회서 신모델 선보여

    한화큐셀은 27일부터 29일까지 브라질 상파울루에서 열리는 태양광 전시회 ‘인터솔라 사우스아메리카 2019’에 참가한다. 높은 효율과 출력을 갖춘 단결정 태양광 모듈 ‘큐피크(Q.PEAK)’와 ‘큐피크 듀오(Q.PEAK DUO)’를 선보일 계획이다. 이 행사는 세계적인 태양광 전시회 ‘인터솔라’의 지역 전시회 중 하나다. 260여 개 업체가 참가하고 2만 명 이상이 ...

    한국경제 | 2019.08.27 17:36 | 김재후

  • thumbnail
    글로벌 증시 동반 하락…신흥국 자금 이탈 '도미노 쇼크' 오나

    ... S&P500지수는 2.98%, 나스닥은 3.47% 각각 내려 하락폭이 더 컸다. 시장 불안은 위험자산으로 꼽히는 신흥국 증시와 통화로 퍼졌다. MSCI이머징마켓지수는 이날 3.33% 폭락했다. 대표적 신흥국인 브라질의 상파울루증시에선 보베스파지수가 2.51% 급락한 100,097로 마감했다. 브라질 헤알화 환율은 1.69% 오른 달러당 3.957헤알을 기록했다. 지난 5월 30일(3.979헤알) 후 가장 높다. 인도 루피화와 멕시코 페소화, 남아프리카공화국 ...

    한국경제 | 2019.08.06 17:31 | 김현석

  • thumbnail
    글로벌 증시 패닉…외국인 자금 신흥국 이탈 도미노 벌어지나

    ... 지수는 2.98%, 나스닥은 3.47%로 하락폭이 더 컸다. 이는 위험자산으로 꼽히는 신흥국 증시와 통화로 금새 전염됐다. 모건스탠리캐피널인터내셔널(MSCI) 이머징마켓 지수는 이날 3.33% 폭락했다. 대표적 신흥국인 브라질의 상파울루 증시에선 보베스파 지수가 2.51% 급락한 100,097포인트로 마감했다. 이는 프랑스(-2.19%), 독일(-1.80%), 스페인(-1.35%) 이탈리아(-1.3%) 등 유럽 선진국 증시의 지수 하락폭보다 훨씬 높다. 또 브라질 헤알화 ...

    한국경제 | 2019.08.06 14:44 | 김현석

  • thumbnail
    미중 '환율전쟁' 여파…브라질 상파울루 증시 2.51% 급락

    미국과 중국의 무역전쟁이 '환율전쟁'으로 번지면서 브라질 상파울루 증시도 충격에 휩싸였다. 상파울루 중시의 보베스파(Bovespa) 지수는 5일(현지시간) 2.51% 급락한 100,097포인트로 장을 마감했다. 이날 하락 폭은 지난 5월 13일(-2.69%) 이후 거의 3개월 만에 가장 큰 것이고, 지수는 6월 28일(100,967포인트) 이후 가장 낮다. 미국 달러화 대비 브라질 헤알화 환율은 1.69% 오른 달러당 3.957헤알에 ...

    한국경제 | 2019.08.06 07:58

  • thumbnail
    [생글기자 코너] 브라질 환경도시 '쿠리치바'가 주는 교훈

    전 세계에서 생태환경 도시의 본보기로 주목받고 있는 도시가 있다. 바로 브라질 제2의 수도 상파울루 남서쪽에 있는 ‘쿠리치바’다. 이 지역은 1970년대까지 급격한 인구 성장과 산업화로 심각한 환경오염을 겪고 있었다. 하지만 건축가 출신인 자이메 레르네르 시장이 취임하고 나서부터 쿠리치바의 문제점을 창의적으로 해결해 세계적인 녹색도시이자 생태도시로 탈바꿈했다. 먼저, 쿠리치바는 돈과 시간이 많이 드는 지하철 건설 계획을 포기하고 ...

    한국경제 | 2019.07.08 09:00

  • 메시, 퇴장 당한 후 "브라질 위한 대회, 부패 심판이 대회 망쳐"

    '축구의 신' 리오넬 메시(바르셀로나)가 분노했다. 메시는 7일(한국시간) 브라질 상파울루의 아레나 코친치앙스에서 열린 칠레와의 2019 남미축구연맹(CONMEBOL) 코파 아메리카 3~4위전에 선발 출전했다. 그러나 메시는 전반 37분 칠레 주장 게리 메델(베식타슈 JK)과 격한 신경전을 벌였다. 곧바로 메시는 레드카드를 받고 퇴장 당했다. 결국 메시가 빠진 아르헨티나는 칠레 상대로 2-1 승리하면서 이번 대회 3위에 올랐다. ...

    한국경제 | 2019.07.07 11:41 | 김정호

  • 아르헨티나, 칠레 꺾고 3위 차지…메시 도움 기록했지만 퇴장

    ... 칠레를 꺾고 2019 코파아메리카(남미축구선수권대회)를 3위에 올랐다. 그러나 '에이스' 리오넬 메시(바르셀로나)가 팀의 승리를 이끄는 도움을 기록했지만 레드카드를 받았다. 아르헨티나는 7일(한국시간) 브라질 상파울루에서 열린 칠레와의 대회 3·4위 결정전에서 2-1로 승리했다. 아르헨티나는 초반에 기선을 제압했다. 메시의 센스 있는 플레이로 선제골을 만들었다. 전반 12분 메시가 하프라인 부근에서 상대의 깊은 태클을 당해 프리킥을 ...

    한국경제 | 2019.07.07 09:39 | 김정호

  • [엔터 브리프] 방탄소년단, 5월 투어 매출 세계 1위…"600억원 수익" 등

    ...단이 5월 한 달간 5000만달러를 넘기며 월간 투어 최고 수익을 올렸다”는 기사를 통해 방탄소년단이 빌보드 월간 박스스코어 1위를 차지했다고 발표했다. 방탄소년단은 지난달 미국 로스앤젤레스 시카고 뉴저지와 브라질 상파울루 등 4개 도시에서 8회의 스타디움 공연을 열었다. 이를 통해 38만4498장의 티켓을 판매해 총 5166만6038달러(약 600억원)의 수익을 올렸다고 빌보드는 전했다. 빌보드가 올해 발표한 월간 투어 수익 중 가장 높은 금액이다. 빌보드는 ...

    한국경제 | 2019.06.28 17:3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