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4,79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브라질 리우, 코로나에도 일평균 5차례 총격전…방역활동도 차질

    생필품·위생용품 전달 자원봉사차량에도 범죄조직이 총격 브라질 리우데자네이루에서 수시로 벌어지는 총격전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응에 어려움을 가중하고 있다. 브라질 일간 폴랴 지 상파울루는 리우시에서 활동하는 범죄 연구단체 '포구 크루자두'의 자료를 인용, 코로나19가 급속도로 확산한 지난 2개월 동안 시 일대에서 하루평균 5차례의 총격전이 벌어졌다고 24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총격전 때문에 보건소의 코로나19 대응이나 빈민가 ...

    한국경제 | 2020.05.25 01:54 | YONHAP

  • thumbnail
    브라질 보건부 전문가들 이탈로 코로나19 대응 부실 우려

    ... 의사를 굳힌 것으로 알려졌다. 타이시 전 장관은 군 장성인 에두아르두 파주엘루가 보건부 자문위원을 맡아 달라고 요청했으나 "장관직을 물러난 지 열흘 만에 자문위원을 맡는 것은 적절치 않다"며 고사했다. 앞서 일간 폴랴 지 상파울루는 보건부 장관의 잇따른 사임으로 사령탑 부재 상태가 계속되는 가운데 일반 관리직뿐 아니라 상당한 전문성이 있어야 하는 자리에까지 군인이 배치되면서 코로나19에 대한 적절한 대응에 의문이 제기되고 있다고 보도했다. 이 신문은 파주엘루가 ...

    한국경제 | 2020.05.25 01:37 | YONHAP

  • thumbnail
    브라질 코로나19 확진자 35만명 육박…미국 이어 2∼3위 수준

    ... 비율을 나타내는 치명률은 한때 7%에 달했으나 이날은 6.3%로 낮아졌다. 전체 확진자 가운데 41%에 해당하는 14만2천587명은 완치됐고, 사망자 3천534명에 대해서는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고 보건부는 말했다. 남동부 상파울루주가 확진자(8만558명)와 사망자(6천45명)가 모두 가장 많지만, 인구 대비 사망자 비율은 북부와 북동부 지역에서 높게 나타나고 있다. 주민 10만명 당 사망자 비율이 높은 20개 도시 가운데 15개는 북부, 5개는 북동부 지역에 ...

    한국경제 | 2020.05.24 09:32 | YONHAP

  • thumbnail
    브라질 코로나19 확진자 세계 두번째로 늘어…33만여명

    사망자는 2만명 넘어…상파울루 도시봉쇄 여부 검토 중 브라질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 수에서 러시아를 제치고 미국에 이어 세계 두번째 국가가 됐다. 브라질 보건부는 22일(현지시간) 언론 브리핑을 통해 확진자 수가 33만890명으로 전날보다 2만803명 늘었다고 밝혔다. 브라질에서 확진자가 하루 만에 2만명 넘게 늘어난 것은 처음이다. 이에 따라 브라질의 코로나19 확진자 수가 러시아보다 많아졌다. 이 시각 현재 미국 ...

    한국경제 | 2020.05.23 09:12 | YONHAP

  • thumbnail
    "더는 버티기 어려워"…브라질, 고개 드는 '경제활동 재개' 주장

    ... 리우데자네이루시에서 적용되는 사회적 격리 조치는 오는 25일 종료될 예정이며, 코로나19 피해가 급격하게 늘어나는 등의 비상상황이 아니면 격리를 완화할 것으로 보인다. 그러나 사회적 격리 완화에 대해서는 여전히 신중론이 우세한 편이다. 상파울루주 내륙과 해변 지역의 19개 도시는 지난달 22∼23일 격리를 완화했다가 코로나19 확진자와 사망자가 늘어나자 철회했다. 전문가들은 상파울루와 리우데자네이루 등 코로나19 피해가 많이 보고되는 지역은 보건 시스템 붕괴를 막기 위해 도시봉쇄(록다운)를 ...

    한국경제 | 2020.05.23 05:38 | YONHAP

  • thumbnail
    코로나19 새 진앙이 된 중남미…신규 확진·사망 연일 최다

    ... 미리 줄줄이 무덤을 파놓은 장면은 이제 중남미 각국에서 흔한 모습이 됐다. 대부분 중남미 국가에서 대도시에 감염이 집중되고 있지만, 브라질과 콜롬비아, 페루 등의 아마존 밀림 지역이나 베네수엘라, 아이티 등 빈곤 국가들의 상황도 심각해 더욱 우려를 자아낸다. 라이언 사무차장은 이날 "브라질의 경우 확진자의 다수는 상파울루 지역에서 나왔지만 유병률은 아마조나스주가 가장 높다. 인구 10만 명당 490명가량이 감염됐다"고 설명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5.23 04:03 | YONHAP

  • thumbnail
    브라질 보건부 군인들이 장악…코로나19 대응 전문성 의문

    ... 보건부를 사실상 장악하면서 논란이 되고 있다. 특히 일반 관리직뿐 아니라 상당한 전문성이 있어야 하는 자리에까지 군인이 배치되면서 코로나19에 대한 적절한 대응에 의문이 제기되고 있다. 22일(현지시간) 브라질 일간 폴랴 지 상파울루에 따르면 군 장성인 에두아르두 파주엘루가 지난 16일부터 장관 대행을 맡은 이후 지금까지 최소한 21명의 군인이 요직에 배치된 것으로 확인됐다. 대부분 육군 소속인 이들은 인사·재정·물류 분야에서 경력을 쌓았으며 보건과는 직접적인 ...

    한국경제 | 2020.05.23 01:54 | YONHAP

  • thumbnail
    브라질 코로나19 피해 '눈덩이'…확진 이틀 연속 2만명 육박

    ... 조사하고 있다고 보건부는 전했다. 한편, 에두아르두 파주엘루 보건부 장관 대행은 특정 도시를 언급하지는 않은 채 "일부 대도시에서 환자 증가세가 다소 진정세를 보이나 점차 내륙지역으로 번지고 있다"고 말했다. 보건부 집계를 보면 전국 5천500여개 도시 가운데 지금까지 3천488곳에서 코로나19 환자가 보고됐다. 상파울루시에서 확진자가 처음 보고된 이후 3개월이 채 되지 않아 전체의 60% 넘는 도시로 피해가 확산했다는 뜻이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5.22 08:52 | YONHAP

  • thumbnail
    브라질 보우소나루 정부 여론평가 악화…긍정 25%·부정 50%

    ... 보우소나루 대통령 정부에 대한 여론의 평가가 갈수록 악화하고 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 속에 경제 전망이 불투명해지면서 남은 임기에 대한 기대치도 추락하고 있다. 21일(현지시간) 브라질 일간 에스타두 지 상파울루에 따르면 여론조사업체 이페스피(Ipespe)가 16∼18일 벌인 조사(오차범위 ±3.2%포인트) 결과 보우소나루 정부에 대한 평가는 긍정적 25%·보통 23%·부정적 50%로 나왔다. 지난달 초에 이뤄진 조사 결과와 비교하면 ...

    한국경제 | 2020.05.22 05:21 | YONHAP

  • thumbnail
    브라질, 중국산 마스크 본격 반입…2억4천만개 구매 예정

    미국은 브라질에 650만 달러 지원 약속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코로나19) 피해가 급증하는 브라질에 중국산 마스크가 본격적으로 반입되기 시작했다. 브라질 정부는 상파울루주 과룰류스 국제공항을 통해 중국산 N-95 마스크 450만개가 도착했다고 21일(현지시간) 밝혔다. 브라질 정부는 앞으로 40여개 항공편을 통해 중국으로부터 마스크 2억4천만개를 들여올 예정이라고 말했다. 중국산 마스크는 도착하는 대로 보건부를 통해 전국의 지방정부에 전달될 ...

    한국경제 | 2020.05.22 03:41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