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9,83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룰라, 브라질대선 1차서 당선확정?…일부 조사 '유효 과반' 전망(종합)

    ... 심산이다. 이른바 군소 후보 지지자에게 '전술적 투표'를 호소하는 전략이다. 5∼7%대의 지지율을 보이는 3·4위 중도 세력 후보의 표심을 주로 노리는 것으로 알려졌다. 과거 대선에서 라이벌이었던 중도 성향 제랄도 알키민 전 상파울루 주지사를 일찌감치 러닝메이트(부통령 후보)로 천거한 그는 최근엔 엔히케 메이렐레스 전 중앙은행 총재나 마리나 시우바 전 환경부 장관 등 한때 거리를 뒀던 인사와 접촉하며 외연을 넓히고 있다. 룰라 전 대통령은 메이렐레스 전 총재 ...

    한국경제 | 2022.09.27 23:29 | YONHAP

  • thumbnail
    브라질 대선 1차서 끝나나…룰라, 여론조사서 과반 근접

    ... 심산이다. 이른바 군소 후보 지지자에게 '전술적 투표'를 호소하는 전략이다. 5∼7%대의 지지율을 보이는 3·4위 중도 세력 후보의 표심을 주로 노리는 것으로 알려졌다. 과거 대선에서 라이벌이었던 중도 성향 제랄도 알키민 전 상파울루 주지사를 일찌감치 러닝메이트(부통령 후보)로 천거한 그는 최근엔 엔히케 메이렐레스 전 중앙은행 총재나 마리나 시우바 전 환경부 장관 등 한때 거리를 뒀던 인사와 접촉하며 외연을 넓히고 있다. 룰라 전 대통령은 메이렐레스 전 총재 ...

    한국경제 | 2022.09.27 07:45 | YONHAP

  • thumbnail
    잉글랜드·남미 여자축구 경기에서 나란히 최다 관중 신기록

    ... 이뤄졌다"고 밝혀 실제 팔린 티켓 수만큼의 관중이 입장하지는 않았다. 올해 유럽축구연맹(UEFA) 여자선수권대회에는 한 경기 8만7천192명이 입장해 이 대회 사상 최다 관중이 들어오기도 했다. 또 이날 브라질에서 열린 코린치앙스와 상파울루의 여자축구 경기에도 4만1천70명이 입장, 남미 여자축구 최다 관중 기록을 수립했다. 종전 기록은 올해 6월 콜롬비아에서 열린 아메리카 데칼리와 데포르티보 칼리 경기의 3만7천100명이었다. 여자축구 한 경기 최다 관중 전체 기록은 올해 ...

    한국경제 | 2022.09.25 11:00 | YONHAP

  • thumbnail
    현대차 브라질 공장, 10년간 180만대 판매…점유율 4위 굳건

    ... 있다. 크레타는 2017년 출시된 소형 SUV로 브라질을 비롯해 러시아, 인도네시아 등에서도 생산되고 있다. 올해 1분기에는 1만2천667대 판매되며 6위, 지난해에는 6만4천759대 판매돼 10위에 각각 이름을 올렸다. 상파울루 피라시카바에 위치한 브라질 공장은 현대차의 중남미 핵심 기지로 연간 18만대 생산능력과 축구장 184배에 해당하는 139만㎡ 부지를 갖추고 있다. 현대차 브라질 법인은 작년 상반기 당기순손실 49억원 적자에서 올해 상반기 순이익 ...

    한국경제 | 2022.09.25 06:10 | YONHAP

  • thumbnail
    브라질 대선 앞두고 정치적 폭력사건 잇따라…선거 후유증 우려

    ... 사회당(PSB) 소속 다마지우 산타나는 자신의 집 담벼락에 커다랗게 쓰인 '셍젤라에나 박혀있어라!'라는 낙서를 마주했다. 셍젤라는 브라질에 아직 노예제도가 있던 시절 흑인 노예들이 지내던 주택을 가리킨다. 앞서 지난 20일(현지시간)에는 상파울루주에서 대선 여론조사 인터뷰를 하고 있던 여론조사기관 다타폴랴(Datafolha)의 직원이 자유당 소속 현 대통령인 자이르 보우소나루 후보의 지지자에게 심하게 폭행을 당했다. 당시 이 직원은 좌파 후보인 룰라 전 대통령의 지지자를 ...

    한국경제 | 2022.09.23 23:15 | YONHAP

  • thumbnail
    브라질 총선 유세 중 '와르르'…건물 무너져 9명 사망

    브라질 대선(다음 달 2일)과 함께 치러지는 총선을 앞두고 진행된 선거 유세 중 갑자기 건물 일부가 붕괴되는 사고가 발생했다. 21일(현지시간) 중남미 매체 인포바에에 따르면 사고는 전날 브라질 상파울루에서 서쪽으로 약 40㎞ 정도 떨어진 이타페세리카 다 세라에서 발생했다. 의회 선거에 나선 존스 도니제트 후보와 엘리 산토스 후보가 한 운송회사 내 건물에서 직원들에게 지지를 호소하고 떠나려던 때 갑자기 강당 일부 구조물이 무너졌다. 이 사고로 ...

    한국경제TV | 2022.09.22 00:46

  • thumbnail
    브라질서 총선 유세 활동 중 건물 붕괴…9명 사망

    브라질 대선(다음 달 2일)과 함께 치러지는 총선을 앞두고 진행된 선거 유세 중 갑자기 건물 일부가 무너져 최소 9명이 숨졌다. 21일(현지시간) 중남미 매체 인포바에에 따르면 사고는 전날 브라질 상파울루에서 서쪽으로 약 40㎞ 정도 떨어진 이타페세리카 다 세라에서 발생했다. 의회 선거에 나선 존스 도니제트 후보와 엘리 산토스 후보가 한 운송회사 내 건물에서 직원들에게 지지를 호소하고 떠나려던 때 갑자기 강당 일부 구조물이 무너지면서 사람들을 ...

    한국경제 | 2022.09.21 23:47 | YONHAP

  • thumbnail
    올들어 발생한 브라질 아마존 화재 건수, 이미 작년 총계 넘어서

    ... 건수는 9월 초에 사상 최고치를 기록했다. 8월과 10월 사이는 아마존이 가장 건조한 시기로 '아마존의 여름'이라 불리며, 화재가 1년 중에 가장 많이 발생한다. 이달 초에는 아마존에서 연일 수천 건의 화재가 발생해, 화재 연기가 상파울루, 포르투 알레그리까지 퍼지며 브라질 남부의 하늘까지 회색으로 물들인 바 있다. 또한 아크리주에서는 화재를 진압하던 소방관이 화재를 피해 달아나던 뱀을 발견하고 입에 물을 부어주자 도망가지도 않고 물을 받아먹는 뱀의 사진이 공개되며 ...

    한국경제 | 2022.09.20 23:11 | YONHAP

  • thumbnail
    "나 박보검인데 1300만원만"…의문의 남성 정체 알고 보니

    브라질에서 '한류 여성 팬'을 노린 사기 범행이 발생하고 있다. 급기야 외교당국이 브라질 국민이 유사 범행 피해를 보지 않도록 주의를 당부하고 나섰다. 19일(현지시간) 주상파울루 대한민국 총영사관에 따르면 최근 브라질 여성 A씨는 한류스타 박보검을 자처한 익명의 남성 B씨로부터 거액의 사기 피해를 봤다. 한국 드라마와 한류에 매료됐던 A씨는 얼마 전 인스타그램에서 자신을 'PARK BO GUM'(박보검)이라고 소개하는 ...

    한국경제 | 2022.09.20 10:47 | 신현보

  • thumbnail
    "나 박보검" 알고 보니 브라질 남성…자국 한류팬 돈 뜯어

    ... 갈취 최근 브라질에서 '한류 여성 팬'을 노린 사기 범행이 심심찮게 발생하고 있다. 외교당국은 한국 문화를 사랑하는 브라질 국민이 유사 범행 피해를 보지 않도록 주의를 당부하고 나섰다. 19일(현지시간) 주상파울루 대한민국 총영사관에 따르면 최근 한 브라질 여성은 한류스타를 자처한 익명의 남성으로부터 거액의 사기 피해를 봤다. 한국 드라마와 한류에 푹 빠졌던 이 여성은 얼마 전 소셜미디어(인스타그램)에서 자신을 'PARK BO ...

    한국경제 | 2022.09.20 09:46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