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61-70 / 9,53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막무가내' 브라질 대통령…방역수칙 무시 또 오토바이 행진

    ... 상원의 코로나19 국정조사와 주지사들의 봉쇄 조치를 맹비난하면서 "애국심과 희망이 되살아나고 있으며 미래는 우리 모두의 것이라고 확신한다"고 말했다. 보우소나루 대통령이 오토바이 행진을 주도한 것은 브라질리아와 리우데자네이루, 상파울루에 이어 이번이 네 번째다. 여론조사에서 지지율이 추락하면서 위기감을 느낀 보우소나루 대통령은 극우 성향의 지지자들을 앞세운 오토바이 행진으로 분위기 반전을 시도하고 있다. 보우소나루 정부의 국정 수행에 대한 긍정적 평가는 20% ...

    한국경제 | 2021.06.27 09:05 | YONHAP

  • thumbnail
    방역수칙 외면 브라질 대통령…상파울루주 잇따라 벌금 부과

    마스크 안쓰고 행사 참석…각료·의원 등 18명에게도 벌금 자이르 보우소나루 브라질 대통령이 마스크를 쓰지 않고 행사에 참석했다가 지방 정부로부터 잇따라 벌금을 부과받았다. 25일(현지시간) 브라질 언론에 따르면 상파울루주 정부는 이날 상파울루주 소로카바시에서 열린 행사에 참석한 보우소나루 대통령이 마스크를 쓰지 않은 것으로 확인되자 관련 규정에 따라 552.71헤알(약 12만7천 원)의 벌금을 부과했다. 주 정부는 보우소나루 대통령 외에 행사에 ...

    한국경제 | 2021.06.26 07:36 | YONHAP

  • thumbnail
    코로나로 닫혔던 브라질-베네수엘라 국경 1년3개월만에 열려

    ... 방침이다. 국경이 다시 열리면서 난민 유입이 늘어날 것으로 보인다. 브라질 법무부 국가난민위원회(Conare) 자료를 기준으로 2018년 2월부터 시작된 난민 수용 프로그램에 따라 국경을 넘어 브라질에 입국한 베네수엘라 난민 5만 명이 상파울루 등 670여 개 도시에서 정착한 것으로 나타났다. 난민 수용 프로그램은 유엔난민기구(UNHCR) 등 국제기구와 시민단체들이 지원을 받아 브라질 정부가 시행한 것으로, 주로 브라질 북부 호라이마주를 통해 입국한 베네수엘라 난민들을 ...

    한국경제 | 2021.06.26 01:44 | YONHAP

  • thumbnail
    미, 브라질에 얀센 백신 300만회분 직접 제공…코백스와 별개

    ... 존슨앤드존슨 계열사 얀센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300만 회분을 브라질에 직접 제공한다. 24일(현지시간) 브라질 언론에 따르면 얀센 백신 300만 회분을 실은 항공기가 미국 플로리다를 출발했으며 25일 상파울루 인근 국제공항에 도착할 예정이다. 이는 미국 정부가 다른 나라에 제공하는 백신 가운데 가장 많은 양이며, 국제 백신 지원 프로젝트인 코백스(Covax)와는 별개라고 브라질 언론은 전했다. 브라질에서는 현재 중국 시노백과 영국 ...

    한국경제 | 2021.06.24 23:52 | YONHAP

  • thumbnail
    브라질 다음달에도 '반 보우소나루' 시위…규모 갈수록 커져

    ... 성공할 가능성은 점점 낮아지고 있다. 예상 득표율 조사에서 보우소나루 대통령은 좌파 루이스 이나시우 룰라 다 시우바 전 대통령에 뒤지고 있으며 격차가 갈수록 벌어지고 있다. 보우소나루 대통령은 수도 브라질리아와 리우데자네이루, 상파울루 등에서 지지자들과 함께 오토바이 행진을 벌이며 세를 과시하고 있으나 방역수칙을 무시하고 코로나19를 퍼뜨리는 행위라는 비난만 돌아오고 있다. 보우소나루 대통령이 TV·라디오를 통해 연설할 때마다 주요 도시의 주민들이 냄비와 프라이팬 ...

    한국경제 | 2021.06.23 06:37 | YONHAP

  • thumbnail
    구글, 런던 동부 지역 '스타트업 캠퍼스' 영구 폐쇄

    ... 캠퍼스 개설 때 참여한 당시 구글 직원 데즈 비드라는 "영국의 스타트업 생태계가 성장한 것을 보게 돼 기쁘고, 더는 캠퍼스 같은 시설이 필요하지 않다고 느낀다"면서 "달콤 씁쓸하다"고 엇갈린 감정을 표현했다. 구글은 한국의 서울과 스페인 마드리드, 브라질 상파울루, 이스라엘 텔아비브, 일본 도쿄, 폴란드 바르샤바 등에서 운영해온 다른 스타트업 캠퍼스는 코로나19 상황이 진전되면 다시 문을 열어 계속 운영할 것이라고 CNBC는 전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6.22 10:59 | YONHAP

  • thumbnail
    육스, 젠지세대 위한 완벽히 새로운 공간 '하이 가이즈' 론칭

    ... 사로잡으며 그들이 지니고 있는 감정과 강력하게 믿는 원칙을 표현한다. 이 외에 패셔니스타로 유명한 알비노 쌍둥이 모델인 Bawar Sister가 유 세이 컬러스!(YOU SAY COLORS!) 영상 캠페인에 참여했다. 라라와 마라는 상파울루 거리에서 다채로운 컬러로 그들의 풍부한 창의력과 에너지, 자유를 표출하며 창의적이고도 즐거운 모습을 선보인다. 이 섹션은 젠지세대의 의사소통 방식의 특징인 슬랭과 자유로운 채팅 언어를 기반으로 한다. 온라인을 통해 강력히 연결되어 ...

    bntnews | 2021.06.21 11:56

  • thumbnail
    브라질 대통령 '탄핵의 문' 열리나…정치권 초당적 추진 움직임

    ... 데 이어 전날엔 "모든 것은 헌법에 달렸다"고 말했다. 정치권과 여론의 압력이 계속되면 탄핵 추진 절차를 개시할 수밖에 없다는 입장을 밝힌 것으로 해석된다. 학계에서도 보우소나루 탄핵을 지지하는 의견이 잇따를 것으로 보인다. 상파울루대학 하파에우 마페이 교수(법학)는 일간 폴랴 지 상파울루와 인터뷰를 통해 "보우소나루 탄핵 추진을 주저할수록 법과 제도를 위기에 빠뜨릴 위험이 커진다"고 주장했다. 그는 보우소나루가 현재와 같은 독단적인 행태를 계속하도록 내버려 ...

    한국경제 | 2021.06.21 04:57 | YONHAP

  • thumbnail
    "코로나보다 정부가 위험해" 50만명 죽은 브라질 민심 대폭발

    ... 반정부시위 "가벼운 독감" 방역 깔본 대통령 십자포화 "평균만 했어도 사망자 80% 구했다" 울분 브라질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망자가 50만명을 넘으면서 민심이 들끓고 있다. 수도 브라질리아와 최대도시 상파울로, 리우데자네이루, 살바도르 등 주요 도시에선 19일(현지시간) 시민 수천명이 코로나19 감염위험을 뚫고 거리로 나와 정부를 규탄하는 시위를 벌였다. AP통신은 브라질 26개주(州) 가운데 최소 22개주에서 반(反)정부시위가 벌어졌다고 ...

    한국경제 | 2021.06.20 15:33 | YONHAP

  • 브라질, 코로나 사망 50만명 넘어…전국서 대통령 규탄 시위

    ... 사망자를 정부가 브라질 국민을 대상으로 한 대량 학살이라고 불렀다. 그들은 노래를 부르고 북을 치며 보우소나루를 대통령 자리에서 물러나게 해야한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보우소나루를 축출해야 하는 50만 가지 이유"라고 상파울루 시내에 있는 한 시위자는 성명서를 낭독했다. 주최측은 300개 이상의 도시에서 가장 큰 시위가 발생했다고 발표했지만 토요일 아침 리우데 자네이루와 브라질리아에서 열린 집회는 지난달 29일의 주요 시위보다는 크지 않았다. 브라질에서 ...

    조세일보 | 2021.06.20 09: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