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71-80 / 4,80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브라질 4월 자동차 판매 77% 감소…2분기부터 점진 개선 기대

    ... 감염증(코로나19) 충격으로 조업이 사실상 중단된 가운데 판매도 급감한 것으로 나타났다. 브라질 국가자동차등록기구(Renavam)에 따르면 지난달 자동차 판매량은 5만2천대로 지난해 4월과 비교해 77% 감소했다고 브라질 일간 폴랴 지 상파울루가 3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올해 1∼4월 판매량은 61만대로 집계돼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27% 줄었다. 피아트 크라이슬러의 안토니우 피졸라 중남미 법인장은 올해 실적 전망을 꺼리면서도 "2분기부터는 판매가 점진적으로 회복되기 ...

    한국경제 | 2020.05.04 01:51 | YONHAP

  • thumbnail
    브라질, 코로나19 확산에 사회적 격리 갈수록 확대…"대안 없어"

    ... 지난달 30일 기자회견을 통해 코로나19 확진자와 사망자를 나타내는 곡선이 수직으로 상승하는 상황에서 사회적 격리를 완화하는 것은 적절치 않다며 보우소나루 대통령과 다른 입장을 밝혔다. 특히 그는 코로나19 피해 확산 속도가 빠른 상파울루주와 리우데자네이루주, 아마조나스주 등 3개 주는 사회적 격리가 유지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한편, 브라질에서는 전날까지 코로나19 확진자가 9만6천559명, 사망자는 6천750명 보고됐다. 확진자 대비 사망자 비율을 나타내는 치명률은 ...

    한국경제 | 2020.05.04 00:10 | YONHAP

  • thumbnail
    위기를 기회로…'단교 봉쇄' 카타르, 코로나 기부외교 박차

    ... 다리' 역할을 하고 있다. 카타르 정부는 외국인 입국을 금지하지만 도하 하마드 국제공항을 경유는 허용했고, 이 때문에 코로나19 봉쇄 속에 도하가 여객 이동의 중심이 됐다. 현재 카타르항공은 인천을 비롯해 시카고 워싱턴, 상파울루, 몬트리올, 방콕, 자카르타, 싱가포르, 시드니, 도쿄, 암스테르담, 런던, 파리, 프랑크푸르트 등 모두 35개 도시와 도하를 오가는 노선을 유지한다. 아크바르 알바케르 카타르항공 최고경영자(CEO)는 3월 말 언론 인터뷰를 ...

    한국경제 | 2020.05.02 19:10 | YONHAP

  • thumbnail
    세계 주요 도시 초미세먼지 농도 작년보다 60%↓…서울은 '절반' 수준

    ... 실시한 올해 3주간을 설정해, 지난해 같은 기간 초미세먼지 농도와 비교했다. 대상은 서울을 비롯해 뉴욕(미국), 로스앤젤레스(미국), 우한(중국), 런던(영국), 델리(인도), 뭄바이(인도), 마드리드(스페인), 로마(이탈리아), 상파울루(브라질) 등 10개 도시다. 서울(-54%)의 2019년 대비 초미세먼지 농도 감소율은 델리(-60%) 다음으로 컸다. 우한(-44%), 뭄바이(-34%) 등이 서울의 뒤를 이었다. 이들 도시를 포함해 전체 10개 도시 중 9곳의 ...

    한국경제 | 2020.05.02 09:50 | 채선희

  • thumbnail
    사회적 거리 두기에…서울 초미세먼지 농도, 1년 전 절반으로 뚝

    ... 두기를 실시한 올해 3주간을 설정해 지난해 같은 기간 초미세먼지 농도와 비교했다. 서울을 비롯해 뉴욕(미국), 로스앤젤레스(미국), 우한(중국), 런던(영국), 델리(인도), 뭄바이(인도), 마드리드(스페인), 로마(이탈리아), 상파울루(브라질) 등 10개 도시가 대상이 됐다. 서울(-54%)의 2019년 대비 초미세먼지 농도 감소율은 델리(-60%) 다음으로 컸다. 우한(-44%), 뭄바이(-34%) 등이 서울의 뒤를 이었다. 연구진은 "역사적으로 초미세먼지 ...

    한국경제 | 2020.05.02 09:21 | YONHAP

  • thumbnail
    브라질, 코로나19에도 축구리그 재개할까…보건부 '긍정 의견'

    ... 브라질축구협회(CBF)의 요청에 따라 작성된 것이다. 그러나 보건부의 긍정적 의견에도 지역마다 코로나19 확산 정도와 피해 규모가 달라 축구 리그 재개에 대한 합의를 끌어내기는 어려운 실정이다. 코로나19 피해가 가장 많이 발생하고 있는 상파울루주에서는 주지사의 지시에 따라 대규모 사회적 격리가 시행되고 있어 리그 재개가 현실적으로 불가능하다. 반면에 남부 히우 그란지 두 술주(州)의 프로축구클럽 선수들은 훈련 캠프에 복귀하는 등 리그 재개에 적극적인 입장을 보이고 있다. ...

    한국경제 | 2020.05.02 05:45 | YONHAP

  • thumbnail
    브라질 새 보건수장도 '코로나19 대응' 대통령과 갈등 재연

    ... 밝혔다. 타이시 장관은 코로나19 확진자와 사망자를 나타내는 곡선이 수직상승하고 있는 사실을 언급하면서 "현재 상황에서 누구도 사회적 격리 완화를 생각하지 않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특히 그는 코로나19 피해 확산 속도가 빠른 상파울루주와 리우데자네이루주, 아마조나스주 등 3개 주는 사회적 격리가 유지돼야 한다고 덧붙였다. 그러나 이는 보우소나루 대통령의 생각과는 다른 것이다. 보우소나루 대통령은 코로나19 사태가 본격화한 이후에도 고령자와 기저 질환자 등 ...

    한국경제 | 2020.05.02 01:13 | YONHAP

  • thumbnail
    브라질 리우 빈민가 코로나19 피해 급증…집단감염 시작됐나

    ... 마땅한 대책이 없는 상태다. 브라질 국립통계원(IBGE) 자료를 기준으로 빈민가는 전국 323개 도시에 6천329곳이 있으며 주민은 1천350만 명에 달하는 것으로 파악되고 있다. 빈민가의 절반 정도는 상파울루시와 리우데자네이루시 등 남동부 지역 대도시에 몰려 있다. 한편 브라질에서는 전날까지 코로나19 확진자가 8만5천380명, 사망자는 5천901명 보고됐다. 리우데자네이루주의 확진자는 9천453명, 사망자는 854명이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5.02 00:30 | YONHAP

  • thumbnail
    축구선수 코로나19 사망확률 낮다?…브라질대통령 리그재개 희망

    ... 선두인 파리생제르맹(PSG)이 챔피언 타이틀을 가져갔다고 공표했다. 브라질축구협회는 이날 성명을 통해 경기 재개는 "가능하다면 언제든, 모든 관계자의 안전과 이들에 대한 의료 서비스의 보장과 함께" 이뤄져야 한다고 밝혔다. 상파울루FC의 라이 올리베이라 단장은 코로나19 사태 와중의 경기 재개에 반대한다고 강조하면서 "우리는 각종 권고에 따라 적절한 시기에, 점진적으로 경기를 재개하고 싶다"고 밝혔다. 그는 보우소나루 대통령이 사태를 무책임하게 관리하고 ...

    한국경제 | 2020.05.01 10:02 | YONHAP

  • thumbnail
    브라질 코로나19에 4개 도시 첫 봉쇄…리우데자네이루주도 검토

    ... 보인다. 도시봉쇄 조처가 내려지면 극히 일부의 필수 업종을 제외하고 모든 영업활동이 금지되며 주민 이동과 차량 통행이 제한된다. 이들 4개 도시에서는 전날까지 코로나19 확진자가 2천728명, 사망자는 166명 보고됐다. 상파울루나 리우데자네이루보다는 코로나19 피해가 적지만, 의료진과 병상 부족으로 환자를 제대로 돌보지 못하는 상황이 이어지고 있다. 리우데자네이루주 정부도 도시봉쇄 조치를 고려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주 정부의 에지마르 산투스 보건국장은 ...

    한국경제 | 2020.05.01 09:03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