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9561-9570 / 9,66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흔들리는 국제금융시장] (8) 증시도 불안하다

    ... 아니다. 올들어 뉴욕을 제외한 세계 대부분의 증시에서 주가가 대폭 하락했다. 특히 중남미와 동남아 신흥시장의 주가하락이 두드러졌다. 달러 폭락의 진원지인 멕시코에서는 3월14일 현재 주가가 33.0% 떨어졌으며 브라질 상파울루 증시와 아르헨티나 부에노스아이레스 증시에서는 각각 30.7%와 24.1%의 주가하락율을 기록했다. 마닐라(24.1%) 방콕(17.6%) 봄베이(15.0%)에서도 주가가 대폭 하락했다. 지난해부터 뚜렷한 경기회복세를 보이고 있는 유럽에서도 ...

    한국경제 | 1995.03.15 00:00

  • 아시아자동차, 브라질에 공장 건설..대규모 부품센터도 추진

    ... 추진하고 있다. 지난9일부터 브라질을 방문중인 조래승아시아자동차사장은 지난11일 마르꼬마끄레우브라질부통령을 만나 아시아자동차의 브라질진출을 요청 받았다고 아시아자동차측이 14일 밝혔다. 조사장은 또 베르넥상공부장관과 알키민상파울루지사를 만난 자리에서도 아시아자동차의 현지공장및 대규모 부품센터의 설립을 요청받고 브라질 진출시 세제와 금융지원을 하겠다는 약속을 받았다고 덧붙였다. 이와관련 아시아자동차측은 "브라질의 수입차중 아시아자동차가 수위를 차지하는등 ...

    한국경제 | 1995.03.15 00:00

  • [흔들리는 국제금융시장] (6) '시한폭탄' 중남미경제

    ... 노력하겠다고 발표했다. 그러나 민간경제계는 지나치게 낙관적인 목표라고 보고 있다. 브라질에서는 지난주 "제2의 멕시코사태"가 터질 뻔했다. 6일 정부가 레알화를 소폭 평가절하하자 증시에서 사흘동안 15억달러의 자금이 이탈, 주가(상파울루)가 28.4% 폭락했으며 중앙은행은 레알화 가치를 지키기 위해 9일 32차례나 외환시장에 개입해야 했다. 급기야 브라질정부는 10일 해외자금 투자유인책을 발표, 시장을 안정 시켰다. 브라질경제의 문제는 레알화의 과대평가로 무역수지가 ...

    한국경제 | 1995.03.13 00:00

  • 멕시코 페소화 급반등 .. 경제안정책 발표후

    ... 15.4% 폭등한 6.30페소에 거래를 마쳤다. 멕시코시티 증시에서는 주가가 오름세로 반전, IPC지수가 3.2% 반등했다. 경제안정책 발표후 멕시코 금융시장이 안정을 회복하고 브라질정부가 외국 투자자금 유치방안을 발표함에 따라 상파울로 증시에서는 지난 사흘동안 28.4% 폭락했던 주가가 하루만에 25.6% 급반등했다. 아르헨티나에서는 국제통화기금(IMF)의 20억달러 자금지원 임박이라 호재까지 겹쳐 부에노스아이레스 증시의 머벌지수가 12.8% 급등했으며 칠레의 샌티에이고 ...

    한국경제 | 1995.03.12 00:00

  • [국제I면톱] 멕시코페소화 또 최저치..중남미 금융불안 가속

    ... 아르헨티나증시의 주가는 멕시코금융위기지속과 브라질의 레알화평가절하에 영향받아 전날에 이어 또다시 폭락했다. 메르발주가지수는 지난 7일 7.7% 폭락한데 이어 이날도 4.6%가 하락, 2백90선으로 내려갔다. 이는 멕시코금융위기 발생전의 6백선에 비해 절반이하로 떨어진 것이다. 브라질 상파울루증시의 보베스파지수는 정부의 레알화평가절하에 따른 인플레고조우려로 전날보다 2천5백24포인트(9.6%)나 폭락했다. (한국경제신문 1995년 3월 10일자).

    한국경제 | 1995.03.09 00:00

  • 멕시코 정국 경제 불안 .. 페소화와 주가 다시 큰폭 하락

    ... 악재가 겹쳤기 때문이다. 증시에서는 한때 중앙은행 총재가 사임키로 했다는 소문까지 나돌아 투자심리가 극도로 위축됐다. 이날 금융시장에서는 국채 매각이 부진,28일물 수익률이 40%를 기록한 것으로 알려지면서 콜금리가 49%로 4.2% 포인트 급등했다. 한편 멕시코 증시가 급락하자 브라질 상파울로 증시에서는 보베스파지수가 3.8% 떨어졌으며 아르헨티나의 볼사지수 역시 6.0 4% 급락했다. (한국경제신문 1995년 2월 17일자).

    한국경제 | 1995.02.16 00:00

  • [국제I면톱] 멕시코 페소화. 주가 반등

    ... 페소화와 함께 동반 하락했던 주식가격도 10%이상 상승,7년만에 최고 상승폭을 기록했다. 이날 클린턴대통령의 발표직후 멕시코의 볼사지수는 1백88.1 6포인트 급등,2천87.0 6을 기록했으며 브라질의 리우 데자네이루와 상파울루 증시도 각각 5.5%와 8%의 상승세를 보였다. 에르네스토 세디요 멕시코 대통령은 멕시코의 금융 위기를 "완전하게 극복했다"고 말했으며 워런 크리스토퍼 미국무장관을 위시한 미관리들도 위기에 놓여있던 멕시코 경제가 클린턴 대통령의 ...

    한국경제 | 1995.02.01 00:00

  • [천자칼럼] 살기 좋은 도시

    ... 제네바 (인구 15만6,000명)가 가장 살기좋은 곳으로 꼽힌데 이어 산과 숲의 항구도시 밴쿠버(130만), 알프스와 도나우장 기슭의 길도 빈(153만)등 소규모 도시들이 상위권을 차지했다. 그와는 대조적으로 멕시코시티 상파울로 동경 서울 봄베이 뉴욕 등 인구대도시들 가운데 동경을 제외하고는 중. 하위권의 열악한 곳으로 지목을 받았다. 그 평정이 절대적인 기준을 제시했다고 볼 수 없다하더라도 서울이 중위권에서도 하위의 도시로 평가받았다는 것은 삶의 ...

    한국경제 | 1995.01.19 00:00

  • [국제면톱] 페소화 폭락 다소 진정..미,캐 달러 동반 상승

    ... 추가로 4백억달러의 정부차관을 멕시코에 제공키로 합의하고 세계은행이 멕시코정부에 지원을 약속하는등 멕시코경제위기 해소를 위한 국제적인 대규모 지원책이 잇달았기 때문이다. 멕시코의 혼란진정세는 즉각 남미 각국으로 파급,브라질의 상파울루및 리오데자네이로증시의 주가가 평균 7% 오르고 아르헨티나의 주가도 4.4%상승했다. 마르크에 대해 사상최저치로 폭락하면서 유럽외환시장의 혼란을 초래한 이탈리아 리라화는 이날 마르크당 1,051,84리라에 거래돼 전날의 사상최저치 ...

    한국경제 | 1995.01.14 00:00

  • [중기조합사람들] (10) 초미니 조합..외형 작아도 알찬 사업

    ... 74년 불티나로 유명한 일회용라이터업체인 삼지실업을 창업, 20년째 라이터업계를 선도하고 있다. 그는 중국등 후발개도국의 추격으로 어려움을 겪는 라이터수출을 회복 시키기 위해 뛰고 있다. 조합원들과 공동으로 모스크바와 상파울로에 조합의 현지사무소나 업체 공동출자의 법인설립을 추진중이다. 제빵조합은 단팥빵 떡 건빵등을 만드는 업체들의 단체이다. 주로 군에 납품하고 있다. 정현도이사장(59)은 군납축소움직임에 반대, 업체와 공동으로 이의 저지 투쟁에 앞장서고 ...

    한국경제 | 1995.01.11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