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41-150 / 5,42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文정부 경제정책 요약] ①소득주도 성장·일자리 중심 경제

    ... 최저임금이 2022년까지 1만원으로 오를 수 있도록 영세 소상공인에게 일자리 안정지원 자금을 지원하고 5세 이하 모든 아동에게 월 10만원씩, 구직 청년에겐 3개월간 30만원씩 지급한다. 정부는 25일 이 같은 내용을 담아 '새정부 경제정책방향'을 발표했다. 다음은 소득주도 성장과 일자리 중심 경제 분야 세부내용 요약. ◇ 소득주도 성장 ▲ 최저임금 시급 1만원 달성 지원 = 영세 소상공인을 위해 일자리 안정지원 자금 자원·카드수수료 ...

    한국경제 | 2017.07.25 10:00 | YONHAP

  • thumbnail
    [文정부 경제정책] 카드 포인트를 소비로…잠자는 돈으로 내수 띄운다

    ... 일쑤인 카드 포인트 활용 촉진 방안이 나온다. 아울러 다음 달에도 경복궁, 창경궁에 야간 나들이를 갈 수 있도록 개방하고 대중교통·전통시장 사용액의 소득공제율도 확대하기로 했다. 기획재정부는 25일 발표한 '새정부 경제정책방향'에서 이 같은 내용을 담은 하반기 정책 과제를 밝혔다. 정부는 올해 경기를 지탱한 설비투자·수출 증가세가 점차 둔화하고 소비 회복은 지연돼 하반기가 되면 경기 상승세가 상반기보다 꺾일 것으로 ...

    한국경제 | 2017.07.25 10:00 | YONHAP

  • thumbnail
    [文정부 경제정책] 일자리 만들면 세금 줄여주고 곳간도 푼다

    ... 확보와 예산 씀씀이 체계를 일자리 중심으로 전환한다. 지역에 일자리를 만드는 기업에 세금과 금융 등 정책 지원을 아낌없이 쏟아 부어 소득 주도 성장의 선순환 구조를 복원한다는 것이 정부의 계획이다. 정부는 25일 발표한 '새정부 경제정책방향'에서 일자리의 양과 질적 제고를 통해 분배와 성장으로 이어지는 선순환 구조를 복원하겠다고 밝혔다. 정부는 세제와 예산 등 모든 정책수단을 일자리를 중심으로 재설계하는 패러다임의 전환을 꾀한다. 정부는 '일자리 ...

    한국경제 | 2017.07.25 10:00 | YONHAP

  • thumbnail
    [文정부 경제정책] 올겨울은 따뜻하게…도시가스요금 8∼9% 인하

    농·축·수산물 포함 생활물가 잡기 대책 25일 발표된 새정부 경제정책방향에는 최근 급등세를 보이는 농·축·수산물을 비롯해 생활물가를 잡기 위한 대책도 담겼다. 가장 관심을 끄는 것 중 하나가 바로 도시가스 요금 인하다. 정부는 "미수금 정산완료를 반영해 4분기에 도시가스 요금을 8∼9% 인하하겠다"고 밝혔다. 지난 1998년 도입된 원료비 연동제에 따라 한국가스공사는 ...

    한국경제 | 2017.07.25 10:00 | YONHAP

  • thumbnail
    정부 "올해 GDP 2.6→3.0% 상향"…3년 만에 3%대 탈환 전망

    ... 정부가 올해 경제성장률 전망치를 3.0%로 높이며 3년 만에 3%대를 탈환할 것으로 예측했다. 올해 취업자 증가 수 전망치도 34만명으로 높여 잡았다. 소비자물가는 1.9% 상승할 것으로 예측했다. 정부는 25일 발표한 '새정부 경제정책방향'에서 올해 실질 국내총생산(GDP) 성장률 전망치를 3.0%로 예측했다. 작년 12월 발표한 '2017년 경제정책방향'에서 올해 GDP가 작년보다 2.6% 성장하는 데 그칠 것으로 예측했던 정부는 ...

    한국경제 | 2017.07.25 10:00 | YONHAP

  • thumbnail
    [文정부 경제정책] 정규직·취약계층 고용 적으면 공공조달 불리

    ...억 원 상향 검토 공공기관이 양질의 일자리 창출과 윤리경영 등 사회적 가치 실현을 선도하도록 정부가 핵심가치를 재정립한다. 협력과 혁신 생태계 지원을 강화하는 방향으로 정책금융의 방향성도 전환한다. 정부는 25일 발표한 '새정부 경제정책방향'에서 사람중심 경제 패러다임 전환을 목표로 공공부문과 정책금융이 나아가야 할 방향성을 제시했다. 문재인 정부는 공공부문에서 사회적 책임을 우선순위로 올린다. 이전 정부에서 효율성을 핵심가치로 두면서 생겼던 각종 ...

    한국경제 | 2017.07.25 10:00 | YONHAP

  • thumbnail
    [文정부 경제정책] 이제는 확장재정…지출 증가율, 성장률보다 높게

    ... 위해 재정의 선도적 투자를 확대한다. 나랏돈을 더 풀어 경기의 마중물 역할을 하는 한편 저소득층의 소득 증대나 중소기업의 투자 및 활력을 이끌어 내 전체 경제 성장이라는 선순환 구조를 구축하겠다는 것이다. 25일 발표된 '새정부 경제정책방향'에 따르면 정부는 향후 5년간 재정지출 증가 속도를 경상성장률 보다 높게 관리하기로 했다. 경상성장률이란 물가 상승률을 고려한 경제 성장률이다. 실질성장률에 포괄적인 물가수준을 나타내는 GDP 디플레이터를 ...

    한국경제 | 2017.07.25 10:00 | YONHAP

  • thumbnail
    [文정부 경제정책] '함께 잘 살자' 기업이익 근로자와 공유하면 혜택

    ... 세금 혜택을 주는 등 정부가 패키지 형태의 세제 지원책을 마련해 상생협력을 이끈다. 양극화와 같은 한국 사회의 고질 문제를 해결하는 방법론으로 기대받는 사회적 경제 활성화에도 시동을 건다. 정부는 25일 발표한 '새정부 경제정책방향'에서 동반·협력·포용성장을 위한 큰 그림을 제시했다. 정부는 대기업이 독점한 이익을 중소기업, 최종적으로 근로자에게까지 배분될 수 있도록 '상생협력 지원 세제 4대 패키지'를 ...

    한국경제 | 2017.07.25 10:00 | YONHAP

  • thumbnail
    옛 패러다임 종언 고한 文정부…일자리·소득분배, 경제 전면에

    ... 증대→기업활동 개선→경제 성장 선순환 구현 시도 "새로운 시도…적절" vs "소득 확대가 생산증대보다 가격상승·해외소비로 이어질 수도" 정부가 25일 발표한 '새정부 경제정책방향'에는 경제 성장은 소득주도로, 경제 체질은 일자리 위주로 전환하겠다는 소득 주도 성장 5년 청사진이 담겼다. 저성장, 소득분배 악화라는 복잡한 고차 방정식을 풀려면 그동안 소비 활동의 주체이자 분배 활동의 객체로만 ...

    한국경제 | 2017.07.25 10:00 | YONHAP

  • thumbnail
    문재인 정부, 5년간 '사람중심 경제'로 양극화 없는 3% 성장 구현

    ... 비전(잠재성장률 4%, 고용률 70%, 국민소득 4만 달러)'과 같은 신기루 대신 3%의 견실한 성장능력을 갖춘 경제구조를 구축할 수 있다는 판단이다. 정부는 25일 청와대에서 열린 국무회의에서 이런 내용을 뼈대로 하는 '새정부 경제정책방향 - 경제 패러다임의 전환'을 확정해 발표했다. 정부는 올해 조기 대선을 통해 새 정부가 출범한 점을 감안해 통상 발표하던 '하반기 경제정책방향' 대신 향후 5년간의 경제정책의 큰틀을 새정부 경제정책방향에 ...

    한국경제 | 2017.07.25 10:0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