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9,64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文 지키겠다'…與, 쇄신바람 한복판에 선 열성당원들

    ... 형성되기 시작한 것이다. 이들이 문 대통령의 열성 지지층이 된 것은 2015년 안철수 김한길 전 의원 등 비노그룹이 새정치민주연합을 탈당, 국민의당을 창당하고 나선 것이 결정적 동인으로 작용했다. 노 전 대통령의 비극 앞에서 "지켜주지 ... 금태섭 전 의원이 거론된다. "평소 매우 점잖다"는 다선 의원들까지 공개 석상에서 검찰과 언론, 특정 인사를 향해 막말을 퍼부어 주변을 어리둥절하게 하는 것도 그만큼 열성 당원들의 파워가 막강하다는 것을 방증한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4.13 15:33 | YONHAP

  • thumbnail
    10년前 이어 2라운드 돌입?…오세훈-시의회 탐색전

    ... 서울시의회도 지금과 마찬가지로 '기울어진 운동장'이었다. 시의원 111명 중 74명이 더불어민주당 전신인 새정치민주연합 소속이었다. 당시 오 시장은 시정질문 등 시의회에 출석할 때 발언 기회를 제대로 얻지 못한 채 질의의 형식을 ... 전보다 힘이 더욱 세진 시의회가 거부하면 사업 추진은 사실상 불가능하다. 시정 파트너로 만난 오 시장을 상대로 시의회 민주당이 어떤 자세를 취할지에 따라 향후 오 시장 임기 1년이 달려있다는 관측이 나오는 이유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4.10 08:30 | YONHAP

  • thumbnail
    마지막날, '노회찬 버스' 첫차 오른 朴…진보 결집 메시지

    ... 것이라는 해석도 나온다. 민주당은 범여권의 지지를 모으자며 긴급지원을 요청했지만, 정의당은 "무슨 염치 없는 짓이냐"며 단호히 거부 의사를 밝힌 상태다. 이와 관련, 박 후보는 "민주당에 섭섭한 부분이 있으실 거라 생각한다"면서도 "저는 노회찬 의원이 동작에 출마하셨을 때 혼신의 힘을 다해 도와드렸다"고 말했다. 박 후보는 2014년 재·보선 당시 새정치민주연합 원내대표로서 동작을 야권 단일후보로 출마한 노 전 의원을 지원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4.06 08:23 | YONHAP

  • thumbnail
    안철수 "이번 선거도 조심해야"…부정선거 의혹 옹호?

    ... 충분히 상대 가능하다"고 말해 논란이 됐다. 안철수 후보는 이날 오후 서울 종로구 동숭동 경제정의실천시민연합(경실련)에서 정책협약식에서 취재진이 '아줌마 표현' 논란을 질문하자 "저는 집 없는 아저씨"라고 ... 부정하는 발언을 서슴없이 했다"며 "말문이 막힌다. '선거 불복'이 안철수가 말하는 새정치인가"라고 비판했다. 이상주 대변인은 "아무리 단일화가 급하다지만 얼마 되지 않는 극단적 세력에 ...

    한국경제 | 2021.03.22 18:18 | 김명일

  • thumbnail
    [단독] '文 측근' 신상엽 전 靑 비서관, 한국포스증권 감사된다

    ... 펀드평가사들이 한국포스증권 지분을 나눠 갖고 있다. 신 전 비서관은 충남 보령 출신으로 마포고와 서울대 동양사학과를 졸업했다. 노무현 정부 당시 한명숙 국무총리 정무비서관을 지냈다. 문 대통령이 국회에 입성해 19대 국회의원과 새정치민주연합 대표를 역임했던 시절에는 각각 의원실 보좌관과 당 대표 비서실 부실장으로 측근 역할을 수행했다. 이후 20대 국회에서 신창현 전 더불어민주당 의원 보좌관을 거쳐 2017년 5월 문재인 정부 출범 당시 국민소통수석실 선임행정관으로 ...

    한국경제 | 2021.03.19 15:14 | 오형주

  • thumbnail
    김종인·안철수, '서울시장 보선' 악연…10년만에 파국

    ... 했다"고 혹평했다. 2016년 총선을 앞두고도 김 위원장과 안 후보가 상호 비방전을 벌인 적이 있다. 안 후보는 새정치민주연합을 탈당해 국민의당을 만들었고, 김 위원장은 당시 문재인 대표의 요청으로 민주당 비대위 대표·선대위원장을 맡았다. ... 후보를 향해 "떼를 쓰는 것 같은 인상을 준다"고 깎아내렸다. 안 후보는 "최대한 반응을 자제하려 했다"면서도 "(오세훈 서울시장후보) 뒤에 상왕이 있다"고 김 위원장을 겨냥하는 등 최근 비난 수위를 높이고 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3.18 14:19 | YONHAP

  • thumbnail
    안철수, 단일화 패배시 대권도전? "역할 주어지지 않겠나"

    ... 못할 경우 대권 도전 가능성을 열어둔 것으로 해석될 수 있는 발언을 내놓았다. 안 후보는 한국기자협회, 방송기자연합회, 한국PD연합회 초청 토론회에서 '단일후보가 되지 못해도 대선에 나가지 않을 계획이냐'는 사회자의 질문에 "이렇게 ... "저는 어떻게 하면 (합당을) 성공하는지 알고 있다. 거기에 대해 전혀 걱정하지 않는다"고 밝혔다. 과거 새정치연합(2014)을 창당한 뒤 민주당과 합당해 새정치민주연합(2014)을 탄생시키고 국민의당(2016)을 만들어 바른정당과 ...

    한국경제 | 2021.03.17 17:44 | YONHAP

  • thumbnail
    추미애 "쓸모 있다면 나설 수 있지 아무 때나 나선다고 되겠나"

    ... 4·3 수형인 명예 회복에 힘쓴 공로에 감사하는 뜻을 마련한 감사패를 받았다. 추 전 장관은 1999년 새정치국민회의 소속 초선 국회의원 당시 국가기록원에서 4·3 수형인 명부를 찾아 처음으로 공개했다. 이 수형인 ... 재심 청구를 이끈 출발점이 됐다. 그는 18일 제주시 조천읍 북촌리에 있는 너븐숭이 4·3기념관, 곤을동 4·3 유적, 제주항 인근 옛 주정공장 터 등을 돌아볼 예정이다. dragon.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3.17 15:56 | YONHAP

  • thumbnail
    與, 安 합당카드에 "의도뻔해…매번 합당·탈당"

    ... 벌이겠다는 뜻"이라며 서울시장과 관련없는 '파워게임'이라고 해석했다. 그는 "합당카드의 의도야 뻔하지 않나. 새정치는 어디 가고 10년간 이런 류의 벼랑 끝 단일화 정치쇼를 보고 있다. 좀 지겹다"고 비난했다. 당 내부적으로는 ... 것은 이적행위"라고 말한 것을 언급, "이미 단일화의 전선에는 심각하게 금이 간 것은 확실해 보인다"고 말했다. 그는 안 후보를 "강자에게 당하는 약자"라고 표현하면서 "안철수 후보님 힘내세요"라고 적기도 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3.16 16:58 | YONHAP

  • thumbnail
    박영선 "검찰, 뒤에 숨어있어…당당하면 LH수사 역할해야"(종합)

    ... 것이 맞지 않나 생각한다. 제 입장을 밝히기보다는 공감대를 형성해가면서 시대적 변화와 포용정신, 다양성을 함께 공감해가고 그 과정이 굉장히 중요한 리더십 포인트"라고 즉답을 피했다. 한편 그는 "혁신은 아이들 밥그릇에 차별을 두려 했던, 시대에 뒤떨어진 실패한 경험으로 이룰 수 없다. 혁신은 새정치를 한다며 10년간 이집 저집 방황하던 뿌리 없는 철학에 기대할 수 없다"며 국민의힘 오세훈 후보, 국민의당 안철수 후보를 비판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3.11 12:06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