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6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민심 이반' 확인 문대통령, 새총리에 돌파형? 관리형?

    이르면 내주 정총리 사의→개각 가능성 4·7 재보선 결과, 인선에 영향 불가피 이르면 다음 주 국무총리 교체를 비롯한 개각이 단행될 것이라는 전망에 무게가 실리면서 문재인 대통령의 고심이 깊어질 것으로 보인다. 4·7 재·보궐선거에서 더불어민주당이 참패한 뒤에 이뤄지는 개각이기 때문이다. 싸늘한 민심을 확인한 문 대통령으로서는 개각이 여론을 안정시키는 반전카드가 될 수 있다. 정세균 총리가 내주 이란 방문을 마치고 귀국, 사의를 표명하...

    한국경제 | 2021.04.08 17:51 | YONHAP

  • thumbnail
    이탈리아 새총리 드라기, 친환경 정부 표방…"국정 최우선 순위"(종합)

    생태전환·디지털전환부 등 신설…280조원대 EU 회복기금 주도할듯 마리오 드라기 이탈리아 신임 총리가 환경친화적 성장에 국정 운영의 방점을 두겠다고 밝혀 향후 관련 정책 방향에 관심이 쏠린다. 14일(현지시간) ANSA 통신 등 현지 언론에 따르면 드라기 총리는 13일 취임 첫 내각회의에서 환경을 우선시하는 정부가 될 것임을 강조했다. 드라기 총리는 지난주 내각 구성을 위한 정당별 협의 과정에서도 환경 보호와 기후 변화 대응을 정책 우선순...

    한국경제 | 2021.02.15 20:11 | YONHAP

  • thumbnail
    키르기스 새총리, 즉각 사퇴 요구…대통령 "재선거 끝나고"

    사임 놓고 신경전 벌이며 정국 혼란 지속…UN은 현지에 특사 파견 총선 부정 의혹으로 불거진 야권의 선거 불복 시위로 정국 혼란이 이어지고 있는 중앙아시아 키르기스스탄의 소론바이 제엔베코프 대통령이 자신의 사퇴 시기를 두고 야권의 지지를 등에 업은 신임 총리와 팽팽한 힘겨루기를 하고 있다. 제엔베코프 대통령이 14일(현지시간) 수도 비슈케크에서 이날 공식적으로 의회로부터 선출된 사디르 좌파로프 신임 총리와 만났다고 러시아 관영 타스 통신이 ...

    한국경제 | 2020.10.15 11:03 | YONHAP

  • thumbnail
    이라크 새총리 지명에 찬반 세력 충돌…"나자프서 7명 사망"

    '파란 모자' 알사드르 추종세력, 총리 반대하는 반정부 시위대 공격 이라크 의회가 진통 끝에 지난 1일(현지시간) 신임 총리를 지명한 뒤 여론이 찬반으로 양분돼 물리적 충돌로까지 번졌다. 이라크 현지 언론과 주요 외신은 5일 이라크 남부 나자프에서 무함마드 타우피크 알라위 신임 총리 지명자에 찬성하는 진영과 반대 측이 충돌, 최소 7명이 숨지고 50여명이 부상했다고 보도했다. 알라위 총리 지명자를 찬성하는 쪽은 이라크에서 대중 동원력이 큰...

    한국경제 | 2020.02.06 05:48 | YONHAP

  • thumbnail
    이라크, 진통끝 새총리 임명…정파간 정쟁·혼란 계속될 듯

    의회 내 합의 불충분…"반정부 시위대 찬반 양분" 무함마드 타우피크 알라위(66) 전 통신부 장관이 1일(현지시간) 이라크의 새로운 총리로 임명됐다. 아델 압둘-마흐디 총리가 반정부 시위를 유혈진압하고 국가의 혼란을 해결하지 못한 책임을 지고 의회에 사퇴서를 제출한 지 두 달 만이다. 의원내각제인 이라크가 정상적인 상황이라면 의회 내 최다 의석을 확보한 정파가 총리 후보를 대통령에게 추천하고, 대통령이 총리를 임명하면서 내각 구성권을 부여...

    한국경제 | 2020.02.02 02:50 | YONHAP

  • thumbnail
    정국 위기 속 구원 등판한 몰타 새총리 "법치주의 확립할 것"

    중도사임 전 총리로부터 오늘 직위 승계…2022년까지 총리직 수행 탐사기자 피살 사건의 정국 위기 속에 내각을 맡게 된 몰타 집권당 신임 당수가 당선 일성으로 법규에 따라 통치권을 행사하겠다고 강조했다. AFP 통신 등에 따르면 집권 노동당의 새 당수로 선출된 로버트 아벨라(42) 의원은 12일(현지시간) 당선 연설에서 "(이전 정부의) 좋은 면은 유지하고 나쁜 것은 바꾸겠다"며 이러한 뜻을 밝혔다. 그는 이어 "법치주의를 강화하는 방향으...

    한국경제 | 2020.01.13 19:39 | YONHAP

  • thumbnail
    이란 외무 "존슨 英 새총리, 'B-팀'과 엮이지 말길" 경고

    英·이란, 상대 유조선 억류 '마찰' 모하마드 자바드 자리프 이란 외무장관은 23일(현지시간) 영국 신임 총리로 선출된 보리스 존슨 전 외무장관에게 축하한다는 말과 함께 이란에 적대하지 말라고 '충고'했다. 자리프 장관은 이날 자신의 트위터에 올린 동영상을 통해 "영국이 'B-팀'의 술책을 실행하는 데 엮이지 않으면 정말, 정말 좋을 것"이라며 "B-팀은 미국에서 입지가 줄어들자 영국으로 관심을 돌리고 있다"라고 경고했다. 자리프 장관이 ...

    한국경제 | 2019.07.24 02:17 | YONHAP

  • 박지원 "국회, 새총리 선임해야…황총리 권한대행은 암담"

    "개헌, 문재인·추미애 반대로 정의장도 회의적…물리적으로 불가능" 국민의당 박지원 비상대책위원장 겸 원내대표는 22일 "국회가 이제 마지막으로 할 수 있는 일은 정치력을 발휘해 새 총리를 선임하는 길"이라고 말했다. 박 비대위원장은 이날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에서 "황교안 총리를 그대로 두고 탄핵을 하면 결국 박근혜 정권의 연속"이라며 이 같이 말했다. 박 ...

    연합뉴스 | 2016.11.22 09:51

  • 인도, 네팔에 8천여억원 차관…양국 '국경봉쇄' 갈등 해소

    반군지도자 출신 네팔 새총리 인도방문, 모디 총리와 회담 인도가 이웃 네팔에 지진피해 복구에 쓰라며 7억5천만 달러(8천440억원)의 차관을 제공했다고 일간 타임스오브인디아 등이 17일 보도했다. 매체들은 차관 제공을 계기로 국경 봉쇄로 빚어진 양국 간 갈등과 대립이 해소될 것으로 전망했다. 나렌드라 모디 인도 총리는 16일 자국을 국빈 방문한 푸슈파 카말 다할 네팔 신임 총리와 회담을 한 뒤 이런 내용의 차관 제공 계획을 밝혔다. 회담에서 ...

    연합뉴스 | 2016.09.17 18:34

  • 英하원 "브렉시트 이후 영국내 EU 시민 지위 보장해야"

    노동당의원 "새총리 유력 메이, EU시민을 경선 협상카드로 이용" 비판 영국 하원이 영국이 유럽연합(EU)을 탈퇴(브렉시트)한 이후에도 영국에 거주하는 EU 시민권자들의 기존 지위와 권리를 보장해야 한다고 정부를 압박하고 나섰다. 유력한 차기 총리 후보인 테리사 메이 내무장관을 비롯한 집권 보수당 각료들은 영국 내 EU 시민권자의 권리를 보장하려면 영국인들이 다른 EU 국가에서 비슷한 대우를 받아야 한다는 전제를 내걸고 있다. ...

    연합뉴스 | 2016.07.07 16: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