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3,23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바이든 압승 못하면…트럼프, 백악관서 끝까지 버틸 것"

    “결국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재집권할 가능성이 높다.” 지난 27년여간 미국 정치를 분석해온 김동석 미주한인유권자연대(KAGC) 대표(사진)는 28일(현지시간) 뉴욕 맨해튼 총영사관에서 열린 특파원 간담회에서 이같이 말했다. 박빙의 승부가 되겠지만 우편투표 시행에 따른 혼란이 커지면서 결과적으로 트럼프가 백악관에 남을 가능성이 크다는 분석이다. 우선 미국 유권자의 다수인 백인층이 트럼프를 선호하고 있다. 백인은 전체 ...

    한국경제 | 2020.09.29 16:01 | 조재길

  • thumbnail
    "트럼프, 선거 져도 집권 가능성 높다" 한인 전문가 분석

    ... 인구의 60% 남짓이지만 투표 성향이 워낙 높기 때문에 유권자의 최대 85%를 차지할 것이란 관측이 나온다. 김 대표는 “트럼프를 저지해야 할 민주당은 중도 진보인 조 바이든 대선 후보와 급진 좌파로 분류되는 버니 샌더스 상원의원 간 주도권 싸움이 여전하다”며 “또 선거 당일 바이든이 압승하는 결과를 보여주지 않는 한 트럼프가 불복할 수 있다”고 했다. 공화당이 상원 다수당(100석 중 53석)인 데다 연방대법원 역시 ...

    한국경제 | 2020.09.29 07:17 | 조재길

  • thumbnail
    "교사도 트럼프의 10배 낸다" 바이든 측, '쥐꼬리' 납세 직격

    NYT 폭로 관련 새 광고 신속 공개…'조롱 스티커'도 판매 민주당 인사들 "수치스러운 일"…샌더스 "충격 중의 충격" 미국 민주당 대선후보인 조 바이든 전 부통령이 터무니없이 적은 소득세를 냈다는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의 납세 전력이 언론 보도를 통해 폭로되자 즉각 공세에 나섰다. 바이든 측은 트럼프 대통령이 2016년과 2017년 연방소득세를 각각 750달러(약 88만원)만 냈다는 뉴욕타임스(NYT) 보도가 나오자 기다렸다는 듯 공격의 소재로 ...

    한국경제 | 2020.09.28 17:39 | YONHAP

  • thumbnail
    첫 TV 토론 앞둔 트럼프 "약물 검사 하자" 주장 왜?

    ... 약물을 쓰고 있다고 믿고 있는지 아니면 그저 농담하는 것인지에 대한 질문을 받자 "농담이 아니다"라고 했다. 그는 바이든 후보가 민주당 대선 경선 시절 엘리자베스 워런·카멀라 해리스 상원의원과 토론을 할 때는 정상이 아니다가 버니 샌더스 상원의원과 토론할 때는 괜찮은 편이었다면서 "어떻게 그렇게 끔찍했다가 괜찮아질 수가 있나"라고 반문했다. 그러면서 "사람들이 그가 실력을 향상시켜주는 약물을 복용한다고 한다. 많은 사람이 그리 말하고 많은 사람들이 그렇게 썼다"며 ...

    한국경제TV | 2020.09.28 08:06

  • thumbnail
    첫 TV토론 앞둔 트럼프 "바이든 약물검사 받아야" 또 주장(종합)

    ... 약물을 쓰고 있다고 믿고 있는지 아니면 그저 농담하는 것인지에 대한 질문을 받자 "농담이 아니다"라고 했다. 그는 바이든 후보가 민주당 대선 경선 시절 엘리자베스 워런·카멀라 해리스 상원의원과 토론을 할 때는 정상이 아니다가 버니 샌더스 상원의원과 토론할 때는 괜찮은 편이었다면서 "어떻게 그렇게 끔찍했다가 괜찮아질 수가 있나"라고 반문했다. 그러면서 "사람들이 그가 실력을 향상시켜주는 약물을 복용한다고 한다. 많은 사람이 그리 말하고 많은 사람들이 그렇게 썼다"며 ...

    한국경제 | 2020.09.28 07:39 | YONHAP

  • thumbnail
    미 하원의장 "김정은 존경하는 트럼프, 민주주의 존중하라"

    대선불복 시사에 "당신은 미국에 있다" 일침…잡지 인터뷰선 "미친 트럼프" 샌더스 "트럼프, 민주주의 훼손 준비" 대선 감독 독립委 구성 요구 낸시 펠로시 미국 하원의장이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의 대선 불복 시사와 관련해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을 비롯한 전 세계 '독재자들'을 거론하며 민주주의를 존중하라고 일침을 가했다. 펠로시 하원의장은 24일(현지시간) 기자회견에서 트럼프 대통령의 발언에 대한 질문을 받고 "그런 질문까지 해야만 하다니 정말 ...

    한국경제 | 2020.09.25 05:00 | YONHAP

  • thumbnail
    미 대선 비방전…트럼프 "공산주의" vs 바이든 "사람죽인 무능"

    ... 하나는 아마도 공산주의"라고 말했다. 그는 "그 사람들이 계속 사회주의를 얘기하는데 내 생각에는 그 사람들은 이미 그런 수준을 이미 넘어섰다"고 덧붙였다. 그간 트럼프 대통령은 민주당이 민주주의적 사회주의자를 자처하는 버니 샌더스(버몬트) 상원의원과 같은 급진주의자들에게 장악됐다거나 알렉산드리아 오카시오-코르테스(뉴욕) 하원의원과 같은 공산주의자가 민주당에 많다고 비난해왔다. 블룸버그 통신은 트럼프 대통령의 미국 공산주의화 주장이 오는 11월 대선이 다가오면서 ...

    한국경제 | 2020.09.22 10:58 | YONHAP

  • thumbnail
    대선출마 검토하던 스타벅스 전 CEO, 바이든 지지 선언

    ... 복수를 하고 극좌 어젠다를 실행에 옮기 위한 것이 아니다"고 강조했다. 이는 바이든 후보가 민주당 진보 진영의 논리에만 매몰돼서는 안 된다는 경고로 해석된다. 민주당 대선후보 경선에서 중도 하차한 진보 진영의 대표주자 버니 샌더스 상원의원은 전날 방송 인터뷰에서 바이든 후보에게 진보적이고 공격적인 선거 캠페인을 주문한 바 있다. 순자산 40억달러를 보유한 중도 성향의 슐츠 전 CEO는 대선에 무소속으로 출마할 것을 검토하다 지난해 9월 대권 도전을 포기한다고 공식 ...

    한국경제 | 2020.09.15 00:22 | YONHAP

  • thumbnail
    버니 샌더스, 바이든에 경고…"이번 대선은 '슬램덩크' 아냐"

    중도 노선 바이든에 불만 우회 표출 진보층 공략 위해 "좌파 공약에 더 집중해야" 바이든, 트럼프의 '급진 좌파' 프레임 우려 미국 민주당 대선 후보 경선에서 중도 하차한 버니 샌더스 상원의원이 조 바이든 후보에게 좀 더 진보적이고 공격적인 선거 캠페인에 나서지 않으면 대선 승리를 장담할 수 없다고 경고했다. 샌더스 의원은 13일(현지시간) MSNBC 인터뷰에서 "바이든 후보가 이번 선거에서 이길 수 있는 훌륭한 위치에 있다고 생각한다"면서도 ...

    한국경제 | 2020.09.14 10:10 | YONHAP

  • thumbnail
    솔로 데뷔 원호 "모든 곡 팬 생각하며 작업…기다림에 보답"

    ... 다시 한번 팬 사랑을 강조했다. "그동안 하지 못했던 표현을 자연스럽게 할 수 있어서 좋아요. 팬분들께 원호만의 음악으로 보답하고 있는 것 같아서 기쁘고 행복합니다. " 이번 앨범에는 라티프, 데이비드 브룩, 프리퀀시, 코리 샌더스 등 해외 유명 프로듀서들도 함께 작업했다. 원호는 몬스타엑스 시절에도 미국에서 굵직한 공연 무대에 서고 투어를 하는 등 팬덤이 공고했다. 그는 지난 5월 마돈나가 창립한 미국 매니지먼트사 매버릭(MAVERICK)과 계약하며 ...

    한국경제 | 2020.09.09 16:02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