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1-30 / 347,50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지푸라기' 신현빈 “오디션 날 바로 캐스팅...기쁘고 당혹스러워” (인터뷰)

    ... 만나 영화와 연기 활동에 대해 이야기를 들어봤다. 이 영화에서 신현빈은 주식 투자 실패로 빚더미에 앉은 주부 미란 역을 맡았다. 신현빈은 “시나리오를 받고 미팅을 했다. 결정되기까지 긴 과정과 시간이 있을 거라고 생각했는데 그날 결정됐다. 나도 많이 놀랐다”고 밝혔다. 이어 “편한 마음으로 갔는데 캐스팅돼서 기쁘고 감사했지만 부담감도 컸다”고 말했다. 또한 “내가 하게 될 거라고 예상하지 못했지만 하고 ...

    텐아시아 | 2020.02.19 20:06

  • thumbnail
    '지푸라기' 신현빈 “전도연의 작은 배려, 내겐 크게 다가왔다” (인터뷰)

    ... 그런 걸 내색하지 않았다. 대놓고 얘기하면 내가 오히려 더 신경쓸까봐 그러신 것 같다. 그런 배려들이 작지만 크게 느껴졌다”고 말했다. 또한 “연기를 가르쳐주거나 알려줘서 내가 뭔가 배웠다기보다 선배를 보면서 여러 가지 생각을 하게 됐고 자연스럽게 배워가게 됐다. 좋은 의미로 자극을 받았다”고 덧붙였다. '지푸라기'는 인생 마지막 기회인 돈 가방을 차지하기 위해 한탕을 계획하는 평범한 인간들의 범죄극이다. 전도연, 정우성, 배성우, 윤여정, ...

    텐아시아 | 2020.02.19 20:05

  • thumbnail
    유승민 "김형오 갈수록 이상", 김형오 "엄격한 기준으로 공천"

    ... 받았느냐는 질문에 "유승민 의원과 접촉 안 해서 모르겠다"고 즉답을 피했다. 그러면서도 그는 "나는 유 의원을 믿는다. 정치인으로서 바르게 성장하고 있는 사람이라 믿고 있고, 또 한 당의 책임 있는 사람으로서 고민도 있지 않겠나 생각한다"라고 언급했다. 사실상 메시지 내용에 대한 답변으로 읽힌다. '이혜훈 의원 컷오프설'에 대해서도 김 위원장은 "이 의원은 어제부로 통합당 당원이 됐다. 여론조사도 안 했는데 어떻게 컷오프를 하느냐"고 반문했다. 김 위원장은 ...

    한국경제 | 2020.02.19 19:54 | YONHAP

  • thumbnail
    [르포]'혹시 나도?'…무더기 확진에 동요하는 대구

    ... 늘고, 평범한 감기 증세에도 '혹시나' 하는 마음에 걱정하는 시민들의 호소가 이어졌다. 코로나19 검사를 받으러 대구의료원 선별진료소를 찾은 심영준(23)씨는 "며칠 전부터 기침과 함께 가래가 끓어 찾아왔다"며 "아닐 것이라고 생각은 하지만 혹시나 해서 검사를 받으러 왔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만약에 병을 모르고 돌아다니면 그건 남에게 피해를 주는 일이다"고 했다. 의심 증상을 보여 왔다는 홍나현(22)씨는 "솔직히 무섭다. 처음에는 감기려니 했으나 확진자가 ...

    한국경제 | 2020.02.19 19:44 | YONHAP

  • thumbnail
    김강립 중수본 부본부장 "코로나19 대응에 새 전략 필요"

    ... 건강보험 급여비를 조기 지급하기로 한 것을 사례로 들며 김 부본부장은 "(조기 지급 특례 시행에) 바로 착수하겠다. 이외에 다른 분야도 의견을 수렴해 반영하겠다"고 재차 강조했다. 아울러 김 부본부장은 "지방자치단체에서 코로나19 대응에 많은 어려움을 겪으리라 생각한다"면서 "의료계의 역할이 매우 중요하다"고 협력체계 구축을 강조했다. 간담회에는 대한병원협회의 임영진 회장과 송재찬 부회장, 이성규 중소병원협회 부회장 등이 참석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2.19 19:40 | YONHAP

  • thumbnail
    정세균 '코로나19 무더기 확진' 대구 방문…"범정부 차원 극복"

    ... 감염 우려가 나오고 있다. 정 총리는 “코로나 감염 사태가 지역사회에 크게 번지지 않을까 대구시민들이 걱정하고 있다”며 “이 문제를 단지 대구의 문제로 보지 않고 범정부 차원에서 극복해야 한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또 “혹시라도 추가 병상이 필요한 상황에 대비하기 위해 대구시 차원의 공공·민간병원 병상 확보도 시급하겠지만 부족할 경우 인근 자자체와 협력하는 방안도 생각해야 한다”고 ...

    한국경제 | 2020.02.19 19:27 | 이미아

  • thumbnail
    싱가포르 각료 "홍콩처럼 마스크 썼다간 의료시스템 붕괴했을것"

    ... 부정적으로 평가한 비공개 석상 발언이 온라인상에 유출됐다고 홍콩매체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가 보도했다. 19일 SCMP에 따르면 찬춘싱(陳振聲) 싱가포르 통상산업장관은 지난주 싱가포르 중화공상회 모임에서 "싱가포르가 생각 없이 홍콩을 따라해 지도자들이 질병 현황을 설명하기 위해 마스크를 쓰고 공포를 조장했다면, 의료시스템이 붕괴했을 수도 있다"고 말했다. 찬 장관의 발언은 캐리 람(林鄭月娥) 홍콩 행정장관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

    한국경제 | 2020.02.19 19:02 | YONHAP

  • thumbnail
    고 이재학 청주방송 PD 대책위 출범…"진상 규명·책임자 처벌"(종합)

    ... 규정하고 투쟁을 계속 이어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이 PD는 2004년 조연출로 청주방송에 입사해 프리랜서 PD 신분으로 14년간 일하다 임금 인상 문제로 회사와 갈등을 빚고 2018년 4월 일자리를 잃었다. 그는 청주방송을 상대로 '근로자 지위 확인' 소송을 냈지만, 지난달 22일 1심에서 패소하고 지난 4일 숨진 채로 발견됐다. 이 PD는 "아무리 생각해도 잘못한 것이 없다. 억울하다"는 내용의 유서를 남긴 것으로 전해졌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2.19 18:57 | YONHAP

  • thumbnail
    '에오스 레드' 대만 간다…GameSword와 협약 체결

    ... 업체이다. '에오스 레드' PD를 맡고 있는 블루포션게임즈 신현근 대표는 "대만 모바일 MMORPG 시장에 대한 높은 이해도와 성공 노하우를 가지고 있는 GameSword와 협약을 체결하게 되어 기쁘다"고 말했다. GameSword의 Dale Huang 대표는 "한국 CBT 이전부터 에오스 레드에 대해 관심을 가지고 오랫동안 지켜봐 왔으며, 대만 시장에서 충분히 성과를 낼 수 있는 게임이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서동민 한경닷컴 게임톡 기자

    게임톡 | 2020.02.19 18:56

  • thumbnail
    이명박, 2심 징역 17년·350일 만에 재구속…"책임 저버려"(종합2보)

    ... 방청객들과 악수를 나눈 뒤 "고생했어, 갈게"라고 웃으며 구치감으로 들어갔다. 선고 후 이 전 대통령 측 강훈 변호사는 "재판부 판단에 수긍할 수 없다"며 "상고해서 고법의 판단을 뒤집을 생각"이라고 말했다. 검찰은 "대통령이 최대 기업으로부터 은밀히 뇌물을 수수하는 등 부정부패와 정경유착이 드러난 이 사건에서 법과 상식에 부합하는 최종 결과가 도출되도록 최선을 다해 재판에 임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

    한국경제 | 2020.02.19 18:54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