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48541-348550 / 353,13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초여름 연극계 사회극 '바람'..고엽제/해직교사등 민감터치

    ... 있사옵니다"의 박원근씨가 연출을 맡았다. 희곡을 쓴 이재환씨는 금년도 중앙일보 신춘문예에서 "엄마 나라구"로 등단, 한창 촉망받고 있는 신예작가. 연출가 박씨는 "우리 자신의 의지를 꺾는 세상의 폭력이 얼마나 무서운가를 생각케 하고 싶다"고 밝혔다. "심바새메"로 호평을 받았던 극단 한양레퍼토리(대표 최형인)의 "장 아누이의 반바지"(6월3일~7월31일, 인간소극장)는 최근 "3천만원"이라는 유행어까지 낳으며 핫이슈로 떠오른 성희롱문제를 다루고 ...

    한국경제 | 1994.06.01 00:00

  • [사설] (2일자) 외국인근로자1진 입국의 의미

    ... 외국인근로자를 긴급수입 허용한 사례가 있다. 당시에도 명목은 기술 연수였다. 그러나 해외투자업체에 국한하는등 조건이 까다로웠고 이번처럼 체계적이고 보편성을 띠지도 않았다. 기협중앙회는 성과를 봐가며 규모를 계속 확대할 생각이며 최대 10만명 까지 잡고 있는 것으로 전해진다. 이런 점에서 지난달말의 1진 도착은 상징적으로나 현실적으로 커다란 의미를 지닌다. 그것은 첫째 "연수"명목이긴 하나 외국인근로자수입이 비로소 합법화된 제도로 우리사회에 수용되기에 ...

    한국경제 | 1994.06.01 00:00

  • 부모살해 박한상씨 단독범행 최종 결론...경찰,수사종결

    ... 불을 질러 화재로 범행을 위장하려했던 것으로 밝혀졌다. 박씨는 또 범행을 자백한뒤 자신의 형량을 줄이기 위해 ''공범이 있다''는 허위진술을 함으로써 단독범행을 숨기려했던 것으로 드러났다. 박씨는 친구 이모씨(23)를 공범으로 지목한 것과 관련, "공범을 내세워 모든 범행을 공범이 주도했다고 진술하면 사회적으로 지탄도 덜 받고 형 량도 낮아질 것으로 생각해 친구중 평소 감정이 좋지 않은 이씨를 공범이 라고 허위진술 했었다"고 말했다.

    한국경제 | 1994.06.01 00:00

  • [오피니언] 철도/상수도 요금현실화 타당성 검토를..송대희

    ... 실질요금은 하락되어 왔다. 우리나라의 수도요금은 t당 2백19원인데 비하여 스위스는 수도요금은 t당 1천19원이다. 우리나라의 전철 기본요금은 350원인데 비하여 일본의 전철 기본요금은 1천3백40원이다. 우리는 누적되는 위험은 생각하지 않고 공공요금이 낮으면 낮을수록 좋은 것으로 잘못 인식하고 있다. 만성적자에 시달리는 조직이 노후시설의 유지보수나 신규기술투자를 제대로 할리가 없다. 실제로 철도청이 전국에서 운행중인 화물차 1만6천65량중 22.5%인 3천6백84량이 ...

    한국경제 | 1994.06.01 00:00

  • 정세영회장 울산 현대중공업방문...노사분규 재발방지당부

    ... 데 임원회를 주재하고 "최근 임금협상과 단체협상이 진행되고 있는 과정에 서 산재사고가잇따라 노사마찰의 원인이 되고 있는것은 임원들의 책임이 크 다"며 "평소 사고 예방교육을 철저히 해 사고를 방지했어야 옳았다"고 지적 했다. 정회장은 또 "임원들은 근로자 개개인을 내 형제처럼 생각해 노사간의 불 신을해소하는데 앞장 서 달라"고 당부하고 "임.단협은 사장이 책임지고 노 조측과 잘 교섭해 분규가 재발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라"고 말했다.

    한국경제 | 1994.05.31 00:00

  • 동유럽 사회주의좌파 재부상..우파 급진경제개혁 실패

    ... 나갔고 이를 위해 국영 기업을 민영화시켰다. 유통구조도 정부통제에서 자유시장시스템으로 전환해 나갔다. 이같은 시장경제개혁에 대한 국민들의 기대는 대단했다. 머잖아 서방 국가들처럼 풍요롭고 안정된 생활을 누릴수 있을 것으로 생각했다. 그러나 개혁의 결과는 고통뿐이었다. 물가는 천정부지로 치솟았고 고물가로 인해 근로자들의 실질임금은 크게 줄어들었다. 급속한 민영화에 따른 국영기업의 도산이 속출하자 실업자는 기하급수적으로 늘어났다. 기업도산으로 생필품은 ...

    한국경제 | 1994.05.31 00:00

  • [인터뷰] 김윤식 <신동에너콤사장>..김대통령 우즈베크 동행

    "중앙아시아지역은 면화 우라늄 금등 원자재가 다량있는 자원의 보고여서 국내 중소기업들이 현지에 진출, 구상무역은 물론 섬유 잡화류생산등에서 강점을 보일수 있다고 생각합니다" 김영삼대통령의 우즈베크스탄방문에 중소기업대표로 수행하는 김윤식 신동에너콤사장(46)은 의사결정이 대기업보다 빠른 중소기업의 현지진출이 유망하다고 밝힌다. -청와대에선 언제 통보를 받았나. "지난 26일 경제비서실에서 연락이 왔다" -대통령을 수행하게된 동기는. ...

    한국경제 | 1994.05.31 00:00

  • [한국경제신문을 읽고] 해외전력사업 잇단참여 우리기술개가

    한국경제신문 5월17일자 4면 "중국.비등 아시아국가에 전력설비.기술 수출활기"를 읽고 우리나라 전력산업이 많이 발전되었다고 생각된다. 정부에서는 전력수요가 급속히 증가하고 있는 중국 필리핀 인도네시아 터키등에 한전으로 하여금 전력설비기술을 수출토록 했다고 한다. 중국 연길시에는 연길 열병합발전소등 6건의 발전소건설 및 기술수출을 하기로 합의되었으며 광동성에는 광동원전1,2호기 정비기술을 수출키로 한데 이어 광동3,4호기 건설계획중 기자재 ...

    한국경제 | 1994.05.31 00:00

  • 주부 대다수 "조기 영어교육 필요"...서울리서치 조사

    가정주부 대부분은 조기 영어교육이 필요하다고 생각하고 있으며 과외를 시키고 있거나 시킬 계획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여론조사기관인 서울리서치가 현대영어사의 의뢰로 지난달 만3세-18 세의 자녀를 둔 서울지역 주부 5백명을 대상으로 한 설문조사 결과 밝혀졌 다. 조사결과 조기 영어교육에 대해 39.8%가 ''꼭필요하다'',50.8%가 ''필요하 다''고 대답해 응답자의 90.6%가 찬성했다. 또 영어과외에 대해 ''현재 시키 고 있다'' ...

    한국경제 | 1994.05.31 00:00

  • [나의제안] 농산물 중개상기능 재검토돼야 .. 김세중

    ... 수집기능을 생산자가 직접 수행한다. 또 소비자와 소매상은 소비자조합 소매상조합을 만들어 도매상기능 소매상기능을 이 조합에서 흡수하여 유통구조를 단순하게 하여 중간마진을 배제할 수도 있을 것이다. 즉 농촌과 서울 각지역의 아파트 부녀회에서 결연을 맺고 아파트 단지 내에서 상시 농산물을 판매하는 제도를 마련할 수도 있다. 이렇게 생산자 조직과 소비자조직이 튼튼하여 무시하지 못할 정도로 커질 경우 중간도매상의 횡포도 줄어들 것이라고 생각된다.

    한국경제 | 1994.05.31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