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1-30 / 650,41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Z홀딩스-라인, 경영 통합 완료···5년간 AI에 5.3조 투자

    ... 회사는 Z홀딩스 및 라인 승계회사가 2020년 1월 31일 자로 체결한 주식 교환 계약서에서 정한 주식 교환의 효력 발생을 기점으로 3월 1일 경영 통합이 완료되었음을 밝혔다. Z홀딩스는 임직원 약 2만 3000명과 200개 이상 서비스를 보유한 일본 최대 규모 인터넷 서비스 기업이다. 일본 내 3억명 이상 이용자와 1500만 개 이상 클라이언트를 확보, 일본 지자체와 함께 3000건 이상의 공동 프로젝트를 진행한다. 경영 통합을 통해 '정보, 결제, ...

    게임톡 | 2021.03.01 20:55

  • thumbnail
    독일, 75일만에 미용실 문 열어…"3월 말까지 예약 꽉 차"

    ... 말했다. 그는 "그동안은 아내가 살짝 손질해 줬는데 다시 전문가의 손에 맡길 수 있다니 행복하다"고 말했다. 머리카락에 염색하러 온 또 다른 단골손님 존니아 레스베르크는 "드디어 이날이 왔다"면서 "옷가게를 운영해서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통해 광고하는데, 그러려면 볼품이 있어야 한다"고 말했다. 전면봉쇄로 문을 닫으면서 이 미용실의 지난해 매출은 2019년보다 20% 줄었다. 지난달 11일에 이·미용실이 운영 재개 발표가 나오자마자 미용실에는 예약 문의 ...

    한국경제 | 2021.03.01 19:58 | YONHAP

  • thumbnail
    네이버, 3·1절에 일본 진출 선언…이해진 세번째 도전 성공할까

    ... 선도하겠다는 야심을 드러냈다. 1일 IT업계에 따르면, 네이버는 지난 20여년 동안 일본 인터넷 시장에 두 차례 진출했다가 고배를 마셨다. 2000년에 일본에 검색 사업을 전담할 법인 '네이버재팬'을 설립했지만 2005년 1월 서비스를 종료했다. 2006년 검색업체 '첫눈'을 인수한 네이버는 2007년 다시 네이버재팬을 설립했으나, 별다른 성과 없이 2013년 말에 두 번째로 서비스를 폐쇄했다. 네이버는 국내 인터넷을 선점할 수 있었던 무기인 '검색'을 앞세워 ...

    한국경제 | 2021.03.01 19:40 | YONHAP

  • thumbnail
    윤서인, 3·1절 비하 논란…"日순사보다 잔혹한 삼일운동 주최자"

    ... 3.1운동에 대해 "열심히 참여 안 하면 주최측이 집에 불을 지르고 다 죽였다"는 글을 올려 논란이 되고 있다. 앞서 윤서인은 독립운동가 후손 비하 발언으로 여론의 뭇매를 맞기도 했다. 윤서인은 1일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세계가 인정하는 우리민족의 자발적인 비폭력 저항운동 삼일운동 특징"이라고 운을 뗐다. 윤서인은 '대한민국 국사편찬위원회 삼일운동 데이터베이스 페이지에서 발췌한 자료'라며 관련 캡처 사진을 ...

    한국경제 | 2021.03.01 19:38 | 김정호

  • thumbnail
    라인-야후재팬, 상반기 안 '스마트스토어 플랫폼' 도입

    ... 네이버㈜(대표이사 한성숙)는 Z홀딩스주식회사(이하 ZHD)의 핵심 기업인 LINE 주식회사(이하 라인) 및 야후 주식회사(이하 야후재팬)가 우수한 온라인 창업 툴과 기술 경쟁력을 갖춘 '스마트스토어'를 상반기 내 일본 이커머스 서비스에 도입한다고 3월 1일 밝혔다. 이날 라인과 Z홀딩스는 경영통합이 완료되었음을 발표했다. 또한 사업 전략 발표회를 통해 신생 Z홀딩스의 커머스 사업 구상을 공개했다. [ZHD 기자간담회 온라인 컨퍼런스. 사진=간담회 캡처] 일본 ...

    게임톡 | 2021.03.01 19:08

  • [사설] '공공' 간판 내건 사업이 실패할 수밖에 없는 이유

    ... “민간배달앱이 사회적·경제적 약자를 갈취한다”며 공공배달앱 추진 의사를 밝혔다. 하지만 공공배달앱은 처음부터 민간앱의 경쟁 상대가 될 수 없었다. 치열한 경쟁에서 살아남기 위해 끊임없는 연구와 서비스 혁신에 나서는 민간앱과는 달리 공공앱은 ‘보여주기식’으로 만들어 놓기만 할 뿐, 사후관리에 소홀하니 시장에서 도태될 수밖에 없다. 혈세만 낭비하는 애물단지가 되는 것이다. 서울시 제로페이도 비슷하다. 투입된 ...

    한국경제 | 2021.03.01 18:23

  • thumbnail
    [세계의 창] 코로나 백신 1차 접종 인원 늘리려는 영국

    ... 야외 만남, 요양원 1인 방문(3월 8일), 6명 이내 모임, 야외 운동(골프·테니스·농구)을 허용(3월 29일)한다. 2단계는 미용실·이발소, 식당·펍·야외 서비스, 테마파크 등을 허용(4월 12일)하고, 3단계는 야외 만남(30명 이내), 두 가정 6명, 펍·식당·카페 실내 서비스, 실내공연(1000명), 스포츠(1만 명)를 허용(5월 17일)하며, 4단계는 ...

    한국경제 | 2021.03.01 18:18

  • thumbnail
    연대·동국대 등 9개校 온라인 공유대학 연다

    ... ‘6UNICON(6 UNIversity CONsortium)’을 발족하고, 교육 프로그램과 콘텐츠 기획 및 개발을 공동 진행하기로 했다. 각 대학의 대표 강좌를 다른 대학 학생에게 열어 전문대의 차별화된 교육서비스를 확장시키겠다는 것이다. 하지만 교육계 일각에서는 대학 간 공유협력 사업이 얼마나 지속적으로 추진될지 우려하는 목소리도 적지 않다. 2018년 24개 서울권 대학이 모여 출범한 서울형 공유대학 플랫폼이 2년도 채 안 돼 학생들의 ...

    한국경제 | 2021.03.01 18:12 | 배태웅

  • thumbnail
    수시·AI 채용 확산에 '公·公쏠림' 심해졌다

    ... “한 달간의 인턴 기간 중 업무역량뿐 아니라 팀워크, 적극성을 보여주는 것이 필요하다”고 조언했다. 수시채용 시대에는 입사하고 싶은 기업의 홈페이지를 자주 찾는 것이 중요하다. 회원 가입 후 직군을 선택해 두면 알림 서비스를 받을 수 있다. 상시 인재풀에 등록하면 연락이 올 수도 있다. 채용 후 즉시 입사 가능한 사람을 뽑는 수시채용의 특성상 기졸업자, 졸업유예자, 8월 졸업예정자가 지원 대상인 점도 기억해야 한다. 비대면 채용 필수…AI에 ...

    한국경제 | 2021.03.01 17:59 | 공태윤

  • thumbnail
    주식 '온프라인' 투자가 뭐길래…40대 아재들 열광

    ... 주식에 입문하는 고객이 급증했다. 하지만 급격한 온라인화로 어려움을 겪는 고객도 많아졌다. 모바일 앱에 익숙하지 않은 40대 이상 ‘아재’들이다. 이런 고객을 위해 증권사들이 ‘온프라인’ 서비스에 나섰다. 손 느린 아재가 대다수 삼성증권에 따르면 삼성증권 온라인 고객 139만 명 가운데 27만 명이 온·오프라인을 함께 활용하고 있다. 비대면으로 가입했지만 유선전화 등을 통해 오프라인 수준의 개별 컨설팅을 ...

    한국경제 | 2021.03.01 17:56 | 박의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