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2,126,08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부산 이어 서울까지…박원순 시장 극단적 선택에 커지는 내년 4월 재보궐

    박원순 서울시장의 극단적 선택으로 빈 서울시장 자리는 내년 4월 보궐선거로 채워질 예정이다. 현재까지 광역단체 중에서는 서울과 부산 두 곳에서 보궐선거가 확정됐다. 10일 중앙선거관리위원회에 따르면 내년 4월 7일 치러지는 재보궐 선거는 지난 3월 17일부터 내년 3월 8일까지 기간에 사퇴 등의 사유로 국회의원, 기초·광역단체장 등의 자리가 비게 된 곳을 대상으로 한다. 선거법상 보궐선거는 선출직 공직자가 선거법 이외 사유로 사퇴해 ...

    한국경제 | 2020.07.10 07:29 | 차은지

  • thumbnail
    [오늘의 날씨]전국 흐리고 장대비…제주·전남 '호우경보'

    ... 있겠다. 제주도와 경상 해안에는 풍속 10~16m/s의 매우 강한 바람이 불어 시설물 관리와 안전사고에 유의해야겠다. 비가 오는 지역에서는 가시거리가 짧아 교통안전에 유의해야 한다. 이날 오전 5시 현재 전국 주요 지역의 기온은 서울 25.0도, 인천 25.6도, 수원 25.9도, 춘천 22.6도, 강릉 21.6도, 청주 25.4도, 대전 24.1도, 전주 22.7도, 광주 22.1도, 제주 25.6도, 대구 21.1도, 부산 21.4도, 울산 21.3도, 창원 21.7도 ...

    한국경제 | 2020.07.10 07:24 | 채선희

  • thumbnail
    오늘 이후 전세대출→3억 초과 아파트 구입 시 대출 즉시 갚아야

    ... 전세대출을 제한한다는 의미다. 직장 이동·자녀 교육·부모 봉양 등 실수요 때문에 이동해 전셋집과 구매 주택 모두에서 실거주하는 경우에는 예외가 적용된다. 이 경우 시·군간 이동해야 하며 서울과 광역시 내 이동은 인정되지 않는다. 빌라·다세대 주택 등 아파트 이외 주택은 이번 규제 대상에 들어가지 않는다. 아울러 규제 대상 아파트를 상속받으면 직접 '구입'한 것이 아니기 때문에 규제를 적용받지 ...

    한국경제 | 2020.07.10 07:20 | 오정민

  • thumbnail
    박근혜, 국정농단·특활비 파기환송심 오늘 판결…출석 안할 듯

    박근혜(68) 전 대통령의 국정농단 사건과 국가정보원 특수활동비 상납 사건에 대한 파기환송심 판결이 나올 예정이다. 서울고법 형사6부는 10일 오후 2시 40분 박 전 대통령의 파기환송심 선고 공판을 연다. 박 전 대통령은 국정농단 사건으로 2심에서 징역 25년과 벌금 200억원을, 국정원 특활비 사건으로는 징역 5년과 추징금 27억원을 각각 선고받았다. 두 사건의 상고심은 대법원에서도 별개 사건으로 심리됐다. 대법원은 지난해 8월 국정농단 ...

    한국경제 | 2020.07.10 07:20 | 조아라

  • thumbnail
    정두언·노회찬·성완종…비극으로 마감한 정치인들

    박원순 서울시장 같은 대중 정치인이 극단적 선택으로 생을 마감하는 사례가 이어지고 있다. 가장 최근 스스로 세상을 등진 정치인은 정두언 전 새누리당 의원이었다. 정 전 위원은 지난해 7월 유서를 남긴 채 집을 떠난 뒤 북한산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정 전 의원은 의원 임기를 마친 뒤에도 방송인, 시사평론가, 가수, 음식점 사장 등 여러 분야를 오가며 활발히 활동했으나 오랫동안 앓은 우울증을 이기지 못한 것으로 알려졌다. 지난 2018년 7월에는 ...

    한국경제 | 2020.07.10 07:14 | YONHAP

  • thumbnail
    올해 연속적 장맛비 없다…며칠에 한 번씩 '띄엄띄엄'

    ... 이틀 내리다 개고, 다시 오기를 반복하고 있다. 기상청은 통계적으로 볼 때 2005년 이후로 7일 이상 지속하는 강수가 줄어드는 추세라고 설명했다. 1973년 이후 장마철이 포함된 6월과 7월에 일주일 이상 비가 내린 건수는 서울이 31건으로 가장 많았고 수원과 대전 27건, 인천 25건, 강릉 23건 등이 뒤를 이었다. 역대 가장 긴 연속 강수일수는 1979년 6월 15일부터 7월 4일까지 부산에서 20일 연속 비가 내린 것이다. 총강수량은 294.4mm에 ...

    한국경제 | 2020.07.10 07:12 | 오세성

  • thumbnail
    부산 이어 서울시장도…커지는 내년 4월 재보궐

    이재명 김경수 재판 중…패스트트랙, 선거법 피소 많아 박원순 서울시장의 극단적 선택으로 빈 서울시장 자리는 내년 4월 보궐선거로 메워진다. 중앙선거관리위원회에 따르면 내년 4월7일 치러지는 재보궐 선거는 지난 3월 17일부터 내년 3월 8일까지 기간에 사퇴 등의 사유로 국회의원, 기초·광역단체장 등의 자리가 비게 된 곳을 대상으로 한다. 선거법상 보궐선거는 선출직 공직자가 선거법 이외 사유로 사퇴해 자리가 빈 경우 치러진다. ...

    한국경제 | 2020.07.10 07:05 | YONHAP

  • thumbnail
    "서둘러 가시려고 그리 열심히…" 여권 SNS 애도물결

    10일 실종 7시간 만에 숨진 채 발견된 박원순 서울시장을 추모하는 여권의 목소리가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통해 퍼져 나오고 있다. 더불어민주당 김두관 의원은 이날 새벽 박 시장의 사망 소식이 전해진 직후 자신의 페이스북에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라는 추도 메시지를 남겼다. 검은색 바탕에 흰 글씨로 박 시장에 대한 추모의 마음을 표현했다. 윤준병 의원도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라는 글을 올렸다. 그는 서울시 행정부시장으로 일한 ...

    한국경제 | 2020.07.10 06:58 | YONHAP

  • thumbnail
    [모닝브리핑]박원순 서울시장 숨진 채 발견…정부, 부동산대책 발표

    ◆ 박원순 서울시장 숨진 채 발견…극단 선택 추정 전날 공관을 나와 연락이 두절된 박원순 서울시장이 숨진 채 발견됐습니다. 경찰에 따르면 박 시장의 모습이 마지막으로 포착된 북악산 일대를 수색하던 경찰 기동대원과 소방대원, 인명구조견은 새벽 0시1분께 숙정문 인근 성곽 옆 산길에서 박 시장의 시신을 발견했습니다. 박 시장은 극단적 선택을 한 것으로 추정되고 있습니다. 박 시장은 최근 전직 비서로부터 성추행 혐의로 고소당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

    한국경제 | 2020.07.10 06:54 | 한민수

  • thumbnail
    오늘 이후 전세대출→3억원 초과 아파트 사면 대출 바로 갚아야

    ... 얻어 살려고 할 때 전세대출을 제한한다는 의미다. 직장 이동, 자녀 교육, 부모 봉양 등 실수요 때문에 이동해 전셋집과 구매 주택 모두에서 실거주하는 경우에는 예외가 적용된다. 이 경우 시·군간 이동해야 하며 서울과 광역시 내 이동은 인정되지 않는다. 빌라·다세대 주택 등 아파트 이외 주택은 이번 규제 대상이 아니다. 규제 대상 아파트를 상속받으면 직접 '구입'한 것이 아니기 때문에 규제를 적용받지 않는다. 또 집을 ...

    한국경제 | 2020.07.10 06:17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