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01-110 / 39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염 추기경 "교황 꼭 방한해줄 것으로 희망"

    ... 염수정 추기경은 "한국을 사랑하는 교황이 한국에 꼭 오실 것을 희망한다"며 프란치스코 교황의 한국 방문 가능성을 긍정적으로 평가했다. 염 추기경은 24일(현지시간) 오후 이탈리아 로마 한인신학원에서 내외신 기자회견을 하고 "추기경 서임식 날 교황께서 추기경 반지 등을 주고 포옹을 하며 갑자기 큰 목소리로 한국을 사랑한다고 말해 깜짝 놀랐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염 추기경은 "전임 베네딕토 16세 교황이 아시아를 빼고 다른 대륙은 다 갔는데 이번에는 프란치스코 교황이 ...

    연합뉴스 | 2014.02.25 03:05

  • thumbnail
    염수정 추기경 공식 서임

    염수정 추기경(왼쪽)이 22일(현지시간) 바티칸 성베드로성당에서 열린 서임 예식에서 가톨릭 교회 추기경에 공식 임명됐다. 한국인으로는 세 번째다. 프란치스코 교황이 염 추기경에게 진홍색 주케토(원형의 작은 모자)와 그 위에 쓰는 비레타(사각 모자)를 직접 씌워준 뒤 축하 인사를 하고 있다. AFP연합뉴스

    한국경제 | 2014.02.23 20:59

  • thumbnail
    염수정 추기경 바티칸서 공식 서임 "교황, 한국에 각별한 애정…이산가족 위한 기도 요청"

    염수정 추기경이 지난 22일 바티칸에서 열린 서임 예식에서 한국인으로는 세 번째로 가톨릭 교회 추기경에 공식 임명됐다. 염 추기경은 이날 오전 11시 성 베드로 대성당에서 열린 서임 예식에서 프란치스코 교황으로부터 순교자의 피와 추기경을 상징하는 진홍색 주케토(원형의 작은 모자)와 그 위에 쓰는 비레타(4각 모자), 추기경 반지를 받았다. 이날 서임식에서는 염 추기경을 비롯해 영국, 캐나다, 니카라과, 코트디부아르 등 15개국 19명이 추기경에 ...

    한국경제 | 2014.02.23 20:56 | 서화동

  • 성 베드로성당서 염 추기경 서임 축하미사 열려

    ... 속에서 열렸다. 프란치스코 교황과 공동 집전한 미사에서 새 추기경들은 전날 순교자의 피를 상징하는 진홍색 복장을 했던 것과 달리 흰색 제의와 주교관(主敎冠)을 쓰고 성당에 입장했다. 새 추기경들은 그러나 주교관 안에 전날 서임 예식에서 받은 진홍색 주케토(성직자들이 쓰는 원형의 작은 모자)를 쓰고, 추기경 반지도 착용했다. 존엄성의 상징인 추기경 반지는 사도 베드로의 후계자(교황)와 갖는 특별한 친교를 의미하고 교황과의 일치, 교황청과의 유대를 상징한다. ...

    연합뉴스 | 2014.02.23 17:59

  • 염수정 추기경 바티칸서 공식 서임

    염수정(71) 추기경이 22일(현지시간) 바티칸에서 열린 서임 예식에서 한국인으로는 세 번째로 가톨릭 교회 추기경에 공식 임명됐다. 염 추기경은 이날 오전 11시 성 베드로 대성당에서 열린 서임 예식에서 프란치스코 교황으로부터 순교자의 피와 추기경을 상징하는 진홍색 주케토(성직자들이 쓰는 원형의 작은 모자)와 비레타(주케토 위에 쓰는 3각 모자)를 수여받았다. 이날 서임식에서는 염 추기경 외에 교황청 국무장관인 피에트로 파롤린 대주교와 신앙교리성 ...

    연합뉴스 | 2014.02.22 19:01

  • 염 추기경 바티칸 매체 인터뷰 발언 번역오류 논란

    서임식 참석차 이탈리아 로마에 머물고 있는 염수정 추기경이 현지 언론매체와 한 인터뷰에서 정의구현사제단을 강하게 비판했다는 보도가 나오자 천주교 서울대교구가 번역에 문제가 있었다고 해명하는 등 논란이 일고 있다. 바티칸 일간지 로세르바토레로마노(L'osservatore Romano)는 20일(현지시각) 염 추기경이 정의구현사제단에 관한 견해를 묻는 말에 "나는 사제단 신부들의 주장이 완전히 비이성적인 것이라고 생각한다. 오늘날 우리는 민주주의 ...

    연합뉴스 | 2014.02.21 09:24

  • thumbnail
    염수정 추기경 출국 "큰 책임감 느낀다"

    염수정 추기경(사진)이 오는 22~23일 바티칸에서 열리는 서임식 참석을 위해 16일 출국했다. 염 추기경은 “큰 책임감을 느낀다”며 “한국을 위해, 한국 교회를 위해 열심히 기도하겠다”고 짤막한 출국 소감을 밝혔다. 그는 24일로 예정된 프란치스코 교황과의 개별 면담에 관해 “한국의 평화를 위해 많이 기도해 달라는 말씀을 드리려고 한다”고 말했다. 교황 면담에는 유경촌·정순택 주교를 비롯한 서울대교구 신부 10여명이 참석할 예정이다. 참석자 ...

    한국경제 | 2014.02.16 20:51 | 서화동

  • 김수환 추기경 선종 5주기 추모 미사 용인서 열려

    ... 실천하는 것임을 알리셨다"며 추기경의 사랑 정신이 더욱 넓은 곳으로 퍼지길 기원했다. '바보의 나눔'은 이날 미사 참석자들에게 추기경의 자화상 배지와 바보 사랑 홍보물을 나눠주며 나눔 정신을 세상에 더 펼쳐줄 것을 당부했다. 추기경 서임식에 참석하기 위해 이날 로마로 향하는 염수정 추기경은 지난 14일 미리 김 추기경의 묘소를 찾아 "비록 인간이기에 부족했을지언정 마음을 다해 주변에 헌신하고 마지막까지도 '고맙습니다, 사랑합니다'라고 김 추기경은 말하셨다"며 "우리나라 ...

    한국경제 | 2014.02.16 13:28 | 정현영

  • thumbnail
    [이 아침의 인물] 김수환 추기경 "서로 사랑하라"

    ... 일대에는 추기경의 마지막 모습을 보고자 조문기간 내내 3㎞ 이상의 행렬이 늘어섰고, 추기경의 뜻을 좇아 2009년 한 해에만 18만5000여명이 장기기증 서약을 했다. ■ 김수환 추기경 -1922년 대구 출생 -1951년 사제 수품, 안동성당 주임 -1966년 마산교구장(주교) 착좌 -1968년 서울대교구장(대주교) 착좌 -1969년 한국 첫 추기경 서임 -2009년 서울성모병원서 선종 백승현 기자 argos@hankyung.com

    한국경제 | 2014.02.14 20:35 | 백승현

  • 3천억 사기대출 '인감' 진짜…책임공방 가열

    ... ENS는 지난해 8월 KT네트웍스에서 KT ENS로 회사이름을 바꿨으나 일부 언론 보도에 나온 자료화면을 보면 물품 납품·인수 확인서에 찍힌 도장이 불분명하며 주소도 예전 KT네트웍스 주소인 강남구 역삼동으로 기재돼 있어 위조된 문서임을 쉽게 알 수 있다"고 주장했다. 그는 "모 저축은행 서류의 지난해 12월 채권양도 승낙서를 보면 날인된 부분의 도장이 KT ENS가 아닌 KT네트웍스로 돼 있는 등 전체적으로 위조된 서류라고 볼 수 있다"면서 "위임장에서도 위임을 ...

    연합뉴스 | 2014.02.10 09:4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