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1-30 / 46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사제독신제' 놓고 교황에 반기든 보수파 추기경 교황청 떠난다

    ... 배경은 정확히 알려지지 않았다. 사라 추기경의 후임도 아직 발표되지 않았다. 사라 추기경은 사제 서품 10년 만인 1979년 34세 나이에 기니 수도 코나크리 대주교에 올랐고, 베네딕토 16세 교황 재임 시절인 2010년에는 추기경에 서임됐다. 경신성사성 장관에 임명된 것은 프란치스코 교황 즉위 이듬해인 2014년이다. 경신성사성은 사목적 전례 활동을 주관하는 부처다. 사라 추기경은 신학적으로 전통을 중시하는 보수 성향 인사로 알려져 있다. 신학적 견해가 베네딕토 ...

    한국경제 | 2021.02.21 08:00 | YONHAP

  • thumbnail
    "北원전 박근혜가 추진"…가짜뉴스 공유한 조국

    ... 대비해서 박근혜 정부부터 단순하게 아이디어 차원에서 검토한 내부자료라고 한다"며 "최근에 검찰이 (기소된 산업부 공무원들의) 공소장에 적시한 530개 문서 목록 중에 220여 개는 박근혜 정부 당시 원전국 문서임이 밝혀졌다"고 주장했다. 이에 대해 산업부는 "박근혜 정부부터 검토하거나 만들어진 자료가 아니다"라고 윤준병 의원 주장을 공식 부인했다. 그러자 윤준병 의원은 본인의 주장이 "추론이었다"고 ...

    한국경제 | 2021.02.01 10:32 | 김명일

  • thumbnail
    '北원전 건설' MB·박근혜 정부가 검토했다는 민주당

    ... 뽑겠다"고 말했다. 윤 의원은 전날 페이스북 글에서 "검찰은 산업부 공무원이 월성원전 1호기 감사를 방해할 목적으로 530개 파일을 삭제했다고 공소장에 적시했는데, 이 중 220여개는 박근혜 정부 당시 원전국 문서임이 밝혀졌다"고 주장했다. 윤 의원은 "북한 원전 검토 자료는 산업부에서 '남북경협 활성화에 대비해 박근혜 정부 때부터 단순 아이디어 차원에서 검토한 내부자료'라고 한다"며 "박근혜 ...

    한국경제 | 2021.01.31 16:25 | 조미현

  • thumbnail
    민주 "北원전구상은 이명박 때부터…망국적 색깔론"

    ... 정치를 뿌리 뽑겠다"고 말했다. 윤준병 의원은 전날 페이스북 글에서 "검찰은 산업부 공무원이 월성원전 1호기 감사를 방해할 목적으로 530개 파일을 삭제했다고 공소장에 적시했는데, 이 중 220여개는 박근혜 정부 당시 원전국 문서임이 밝혀졌다"고 주장했다. 특히 "북한 원전 검토 자료는 산업부에서 '남북경협 활성화에 대비해 박근혜 정부 때부터 단순 아이디어 차원에서 검토한 내부자료'라고 한다"면서 "박근혜 정부는 '통일대박론'까지 주장하지 않았나"라고 반문했다. ...

    한국경제 | 2021.01.31 15:16 | YONHAP

  • thumbnail
    윤준병 "삭제된 북한 원전 문서, 박근혜 정부부터 검토"

    ... 자료에 대해 "박근혜 정부부터 단순하게 아이디어 차원에서 검토한 내부자료"라고 30일 주장했다. 윤 의원은 이날 페이스북을 통해 "최근 검찰이 공소장에 적시한 530개 문서 목록 중에 220여개는 박근혜 정부 당시 원전국 문서임이 밝혀졌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신규원전 추진 자료, 월성원전 1호기 수명연장 무효 소송에 패소한 박근혜 정부의 대책자료, 원전추진 논리자료, 산업부장관 출신 자유한국당 윤상직 국회의원 면담자료, 면담 후속조치결과 자료, ...

    한국경제TV | 2021.01.31 09:59

  • thumbnail
    [다시 읽는 명저] ''고독''과 ''군중'' 모순어법으로 현대사회의 획일화 비판

    ... 속에서 살고 있는 미국인의 사회의식이 어떻게 형성되는지 날카롭게 분석했다. 처음엔 1940년대 후반 미국인들의 정치적 무관심의 근원에 대한 연구로 출발했다. 그러나 많은 초안을 거치면서 미국인의 삶에 대한 야심찬 연구로 발전했다. 학술서임에도 1950년 초판이 나왔을 때 7만 부가 매진됐고, 1954년 보급판은 50만 부가 팔렸다. 미국 학계에선 찬사와 비판이 함께 쏟아졌다. 일반 독자층에서도 큰 반향을 불러일으키며 시대를 대표하는 저서가 됐다. 타인지향형으로 사회적 ...

    생글생글 | 2020.12.21 13:47

  • thumbnail
    [다시 읽는 명저] '고독'과 '군중' 모순어법으로 현대사회의 획일화 비판

    ... 속에서 살고 있는 미국인의 사회의식이 어떻게 형성되는지 날카롭게 분석했다. 처음엔 1940년대 후반 미국인들의 정치적 무관심의 근원에 대한 연구로 출발했다. 그러나 많은 초안을 거치면서 미국인의 삶에 대한 야심찬 연구로 발전했다. 학술서임에도 1950년 초판이 나왔을 때 7만 부가 매진됐고, 1954년 보급판은 50만 부가 팔렸다. 미국 학계에선 찬사와 비판이 함께 쏟아졌다. 일반 독자층에서도 큰 반향을 불러일으키며 시대를 대표하는 저서가 됐다. 타인지향형으로 사회적 ...

    한국경제 | 2020.12.21 09:01 | 양준영

  • thumbnail
    "베네딕토 16세 전 교황, 말하는데 어려움 겪지만 사고는 명료"

    ... 추기경은 2일(현지시간) 교황청 관영 매체인 바티칸 뉴스와의 인터뷰에서 지난달 28일 마주한 베네딕토 16세의 건강 상태를 이같이 전했다. 프란치스코 교황이 최근 임명한 13명의 신임 추기경 가운데 하나인 그레치 추기경은 당일 서임을 위한 추기경 회의(consistory)를 마치고서 다른 신임 추기경들과 함께 베네딕토 16세를 예방했다. 그레치 추기경은 인터뷰에서 베네딕토 16세가 자신을 표현하는 데 어려움이 있었지만 명료한 사고력에 미소를 잃지 않는 모습이었다고 ...

    한국경제 | 2020.12.03 07:00 | YONHAP

  • thumbnail
    교황, 새 추기경 13명 공식 임명…"부패 경계하라" 당부

    ... 회의를 마친 뒤 신임 추기경들과 함께 바티칸 내 수녀원에 거주하는 전임 교황 베네딕토 16세를 예방했다. 추기경은 가톨릭교회의 교계제도에서 교황 다음으로 높은 성직자 지위다. 프란치스코 교황이 2013년 즉위한 이래 신임 추기경 서임을 위한 추기경 회의가 열린 것은 이번이 일곱 번째다. 차기 교황을 선출할 수 있는 콘클라베 투표권을 가진 80세 미만 추기경 128명 가운데 57%인 73명이 프란치스코 교황에 의해 서임 됐다. 거의 대다수가 개혁 성향의 포용적인 ...

    한국경제 | 2020.11.29 04:54 | YONHAP

  • thumbnail
    교황, 새 추기경 13명 임명…르완다·브루나이서 첫 배출

    ... 추기경이 배출돼 눈길을 끈다. 특히 브루나이는 이슬람교가 국교인 나라로 다른 종교도 인정하나 포교는 금지된 곳이라고 한다. 또 미국 출신의 윌턴 그레고리 워싱턴DC 대주교는 첫 아프리카계 미국인 추기경으로 이름을 올렸다. 이들의 서임식을 겸한 추기경 회의는 내달 28일 소집될 예정이다. 프란치스코 교황이 2013년 즉위 이래 임명한 추기경 수는 약 128명으로 전체 57%에 달한다고 로이터 통신은 전했다. 나머지 90여명은 전임 교황인 베네딕토 16세와 요한 ...

    한국경제 | 2020.10.25 23:28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