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27,25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2분기 한국경제 '선방'…올해 GDP 9위 진입 가능성

    ... 마이너스 -0.3%, 0.0%를 기록한바 있다. 품목별로 보면 농·축·수산물 가격이 6.4% 상승한 반면, 공업 제품은 0.4% 하락했다. 특히 국제 유가 하락 영향으로 석유류 가격이 10.2% 내렸다. 전기·수도·가스도 4.5% ... 속단하기 이르지만, 7월 실적은 여러 면에서 긍정적 회복의 신호가 될 수 있다”고 평가했다. 주요 수출품목 중 석유제품(-43.2%), 디스플레이(-28.4%), 자동차부품(-27.7%), 석유화학(-21.0%), 일반기계(-15.5%), ...

    조세일보 | 2020.08.07 18:14

  • thumbnail
    GS 2분기 영업이익 1천573억원…작년 동기 대비 67.8%↓(종합)

    ... 비교해선 매출액은 12.7% 줄었다. 영업이익은 1분기(95억원)보다 16.6배 가량 급증했다. GS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인한 수요 부진이 계열사 실적에 부담이 됐다고 말했다. GS칼텍스의 경우 정유·석유화학 제품의 마진 약세로 작년보다 실적이 감소했다. 다만 직전 분기보다는 재고 관련 손실이 줄고 원유 도입 비용이 줄어 실적이 개선됐다고 설명했다. GS의 올해 상반기 매출은 7조8천616억원으로 작년 동기대비 11.9% 감소했고, ...

    한국경제 | 2020.08.07 16:59 | YONHAP

  • thumbnail
    금호석유 또 깜짝실적…2분기 1200억 영업익 거둬

    ... 1분기에 이어 2분기에도 시장의 예상치를 웃도는 실적을 거뒀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탓에 전반 제품 수요가 감소했으나, 선택과 집중을 통한 수익성 위주의 경영을 한 박찬구 회장의 리더십이 돋보였다는 평가가 나온다. ... 영업이익은 13% 감소했다. 하지만 증권사들의 당초 기대치에 비하면 이번 실적은 상당히 좋은 편이었다. 증권사들은 금호석유화학의 주력 제품인 합성고무 수요가 감소하는 등의 영향으로 영업이익이 1000억원 수준에 불과할 것으로 추산했다. ...

    한국경제 | 2020.08.07 16:48 | 안재광

  • thumbnail
    "레바논 폭발 남 일 아니네"…국내 화학공단 긴급 점검 '비상'

    ... 질산암모늄 자체만을 보관하고 있어 폭발 위험이 거의 없다"고 말했다. 국내 액체 화물 물동량이 가장 많은 항구와 최대 석유화학 공단이 있는 울산시도 바짝 긴장하고 있다. 울산에서는 2019년 9월 28일 염포부두에 정박 중이던 석유제품운반선 ... "정기검사로 안전 관리를 하기 때문에 레바논 항구 폭발사고 같은 위험한 상황은 일어나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대규모 석유화학 공장이 입주한 충남 서산시도 대책 마련에 나섰다. 서산시는 레바논 사고 직후 한화토탈, 현대오일뱅크, 롯데케미칼, ...

    한국경제 | 2020.08.07 14:07 | YONHAP

  • thumbnail
    Premium 널뛰는 매출원가율에 고민 깊은 호명화학공업

    ... 생산·판매 업체입니다. 정호열 호명화학공업 대표가 지분 80%를 갖고 있는 최대주주입니다. 국내외 석유화학 업체로부터 폴리에틸렌(PE)을 사들여 산업용 PE 필름을 생산합니다. PE 필름 시장은 제작에 필요한 기술 ... 규모도 크지 않아 많은 중소 업체들이 참여하고 있죠. 그만큼 경쟁 강도가 높은 시장입니다. 하지만 호명화학공업은 제품 경쟁력이 좋아 대형 업체들과 꾸준히 거래 관계를 유지해왔습니다. 최근 롯데칠성음료, 제주도개발공사 등 신규 거래처까지 ...

    모바일한경 | 2020.08.07 09:01 | 김은정

  • 상반기 경상흑자 192억弗…8년來 최소

    ...00만달러)보다 15.3% 감소했다. 2012년 상반기(96만5000만달러) 후 8년 만에 최소다. 코로나19 사태로 수출이 급감한 영향이 컸다. 상반기 수출은 2419억3000만달러로 작년 같은 기간보다 13.1% 줄었다. 석유제품, 승용차, 자동차 부품 등의 수출 부진이 특히 심했다. 수입도 9.8% 줄었지만 수출 감소폭이 더 커서 상품수지(240억달러)는 1년 전보다 35.0% 감소했다. 다만 서비스수지 적자는 개선됐다. 상반기 서비스수지 적자는 84억1000만달러로 ...

    한국경제 | 2020.08.06 16:54 | 서민준

  • thumbnail
    상반기 경상수지 흑자 8년만에 최소…6월 69억달러로 흑자 확대(종합)

    ... 반기 만에 가장 적은 값이다. 상반기 수출(2천419억3천만달러)은 전년 동기 대비 13.1% 감소했다. 특히 석유 제품, 승용차·자동차 부품 등을 중심으로 수출이 부진했다는 게 한은 설명이다. 박양수 한은 경제통계국장은 "코로나19 ... 마찬가지로 4개월 연속 감소했다. 통관 기준으로 6월 수출은 392억3천만달러로, 1년 전보다 10.9% 감소했다. 석유제품(-46.9%), 승용차·부품(-36.6%)을 중심으로 감소했으나 정보통신기기(21.8%) 등은 증가했다. 통관 ...

    한국경제 | 2020.08.06 10:19 | YONHAP

  • thumbnail
    [마켓인사이트]올 하반기에도 암울한 정유 업체 신용도…"코로나 장기화로 신용등급 하방 압력 거세져"

    ... 수요국에서 경제 활동을 재개하고 있어 휘발유과 경유 등 운송용 연료 수요가 점차 회복될 가능성이 높다. 운송용 원료는 석유 제품 수요의 절반 가량을 차지한다. 하지만 항공유는 국가 간 이동이 여전히 제한되고 있어 수요 급감 상태가 이어질 ... 이어 2분기에도 4000억원 안팎의 영업손실을 냈다. 현대오일뱅크의 정유 부문은 적자 폭이 상당 수준 축소됐다. 석유화학 부문은 영업흑자를 나타냈다. 한국기업평가는 올 하반기에 정유 업체별 실적 회복 수준과 계획 중인 투자를 감안한 ...

    마켓인사이트 | 2020.08.06 09:43

  • thumbnail
    소비자물가 석 달 만에 반등

    ... 변동이 심한 품목을 제외한 물가 지표인 근원물가(식료품 및 에너지 제외 지수 기준)는 지난달 0.4% 오르는 데 그쳤다. 소비·투자 침체로 수요 측면 물가 상승 압력이 약해졌다는 뜻이다. 국제 유가 하락 영향으로 석유류 가격이 10.2% 내렸다. 공업 제품도 0.4% 하락했다. 정부 복지정책 확대 역시 저물가에 일조했다. 고교 납입금, 유치원 납입금 무상화 등 영향으로 공공서비스 물가가 1.9% 내렸다. 저물가 기조에도 불구하고 소비자 체감도가 큰 ...

    한국경제 | 2020.08.04 17:02 | 서민준

  • [마켓인사이트]적자 쌓는 에쓰오일, 최대 4000억원 회사채 발행

    ... 방침이다. 미래에셋대우 신한금융투자 KB증권 NH투자증권이 발행 주관을 맡았다. 정유업황 침체가 투자자를 모집하는 데 가장 큰 변수가 될 전망이다. 국내 정유사들은 올 들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에 따른 석유제품 수요 감소와 국제유가 하락 등으로 실적 부진을 앓고 있다. 에쓰오일은 지난 2분기 영업손실 1643억원을 내며 전분기(1조72억원)에 이어 적자에서 벗어나지 못하고 있다. 이 같은 변화를 반영해 국내 신용평가사들은 현재 에쓰오일의 ...

    마켓인사이트 | 2020.08.04 13: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