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54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배구 '30년 지기' 최태웅·장병철·석진욱, 이번엔 '랜선 매치'

    ... 남자 프로배구에서 '30년 지기'로 유명한 절친한 동기 삼총사 최태웅 현대캐피탈 감독, 장병철 한국전력 감독, 석진욱 OK저축은행 감독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시대 새로운 팬서비스를 위해 의기투합했다. 현대캐피탈, ... KBS N과 SBS 스포츠 아나운서, 해설위원들이 유튜브 중계에 출연해 팬들의 이해를 높인다. 또 경기마자 구단별 대표 선수 또는 은퇴 선수가 해설자로 등장해 배구 팬들과 소통할 참이다. 경기 전 감독들이 화상 시스템으로 기자들과 ...

    한국경제 | 2020.08.06 15:33 | YONHAP

  • thumbnail
    OK저축은행, FA 세터 권준형 영입…레프트 최홍석 잔류

    이민규와 곽명우, 국가대표급 세터 둘을 보유한 남자 프로배구 OK저축은행이 세터 권준형(31)을 추가로 영입했다. 자유계약선수(FA) 자격을 얻은 레프트 최홍석(32)은 OK저축은행에 잔류했다. OK저축은행은 21일 권준형과 ... 24경기(58세트)에 출전해 총 124점(공격 성공률 42.26%)을 올렸고, 블로킹은 세트당 평균 0.276개를 기록했다. 석진욱 감독은 "노련한 장신 세터인 권준형의 영입으로 차기 시즌 종료 후 이민규의 입대 공백을 최소화할 수 있게 됐다"며 ...

    한국경제 | 2020.04.21 09:42 | YONHAP

  • thumbnail
    1, 2위 혈투서 현대건설, 흥국생명 꺾고 '선두 굳히기'(종합)

    ... 못하고 3연패에 빠져 이제는 2위 자리까지 위태롭게 됐다. 현대건설은 주포 헤일리 스펠만(등록명 헤일리)과 국가대표 센터 양효진이 나란히 25득점으로 폭발하며 승리를 쌍끌이했다. 반면 흥국생명은 외국인 선수 루시아 프레스코(등록명 ... 안드레스 비예나가 서브 득점 6개로 상대 리시브를 뒤흔들며 양 팀 최다인 21득점 활약으로 승리를 견인했다. 석진욱 OK저축은행 감독은 선수들에게 범실을 두려워하지 말라고 강조했지만, 승부처에서 서브 범실에 발목을 잡혔다. 1세트에서 ...

    한국경제 | 2020.01.27 18:43 | YONHAP

  • thumbnail
    석진욱 감독 "1R 분위기 난다…배구대표팀 차출 기간 방심 금물"

    남자 프로배구 OK저축은행은 5연승과 5연패를 한 차례씩 했다. 현역 시절 '돌도사'로 불린 석진욱(43) OK저축은행 감독은 5연승을 할 때 들뜨지 않았다. 5연패를 당할 때도 "눈앞에 1승에 집착하지 않아야 한다"며 차분하게 ... 수비만 신경 쓰면 승률을 높일 수 있다"고 했다. 2020년 도쿄올림픽 아시아 예선에 출전하는 한국 남자배구 대표팀에 OK저축은행 선수는 한 명도 없다. 남자 대표팀 소집일은 12월 22일이다. V리그 남자부는 팀당 2경기씩, ...

    한국경제 | 2019.12.14 08:56 | YONHAP

  • thumbnail
    리더로 돌아온 가빈의 묵직한 V리그 목표…"5승과 성장"

    ... 나아가겠다는 의지가 담겨 있었다. 한국전력은 올 시즌 가빈에게 리더 역할을 맡겼다. 외부와 소통할 때는 신으뜸이 대표로 나서지만, 팀 내부에서는 가빈이 '정신적 지주' 역할을 한다. 가빈은 2009-2010시즌부터 2011-2012시즌까지 ... 많이 먹었다고 생각했다"며 웃었다. 장병철 감독은 2009년 삼성화재에서 은퇴했고, OK저축은행 사령탑에 오른 석진욱 감독은 2013년 은퇴했다. 최태웅 현대캐피탈 감독도 2014년까지 현역으로 뛰었다. 가빈 못지않게 V리그 경험이 ...

    한국경제 | 2019.10.10 15:49 | YONHAP

  • thumbnail
    [프로배구개막] ③최고의 외국인 거포는…비예나·레오, 가빈에게 도전

    ... 5경기에서 무려 122점을 뽑아내고 MVP에 뽑혀 V리그에서의 활약을 기대하게 했다. OK저축은행의 새 사령탑인 석진욱 감독은 새 거포 레오 안드리치의 기량에 흡족한 미소를 짓는다. '디펜딩 챔피언' 현대캐피탈은 지난 시즌 OK저축은행에서 ... 정도로 무성의한 플레이로 일관했지만, 점차 적극적으로 공격을 주도하며 우려를 씻어냈다. 디우프는 이탈리아 국가대표 출신으로 큰 키에서 나오는 타점 높은 공격이 강점이다. 해결사가 필요했던 KGC인삼공사에 적합한 선수다. 지난 ...

    한국경제 | 2019.10.09 07:05 | YONHAP

  • thumbnail
    [프로배구개막] ②30년 지기·대학 선후배 등으로 얽힌 V리그 사령탑

    ... 기업은행 감독도 화제 2019-2020시즌 V리그에는 3명의 신임 사령탑이 팀을 이끈다. 화려한 현역 시절을 보낸 석진욱(43) OK저축은행 감독과 장병철(43) 한국전력 감독은 프로배구 남자부 사령탑의 인연을 더 복잡하게 얽어놨다. ... 코치로 부임하며 일찌감치 지도자의 길을 걸었다. 실업 배구 KGC인삼공사와 프로 한국도로공사, 현대건설, 여자국가대표팀 코치로 뛴 경험은 있다. 하지만 최근 8시즌 동안 고교 무대에 있던 지도자가 프로배구에서 어떤 결과를 낼지, ...

    한국경제 | 2019.10.09 07:05 | YONHAP

  • thumbnail
    대한항공, OK저축은행 꺾고 컵대회 우승…MVP 비예나(종합2보)

    ... 5전 전승으로 우승을 차지했다. OK저축은행은 2013년 창단 이후 첫 컵대회 우승을 다음 기회로 미뤘다. 석진욱 OK저축은행 감독은 새 사령탑으로 부임하자마자 컵대회 준우승이라는 성과를 냈다. 대한항공의 새 외국인 선수 안드레스 ... 선정됐다. 비예나는 기자단 투표에서 29표 중 16표를 받으며 한선수(4표), 정지석(3표)을 앞섰다. 국가대표 레프트 정지석도 17득점으로 활약하며 쌍포를 이뤘다. OK저축은행은 감기에 걸린 새 외국인 선수 레오 안드리치가 ...

    한국경제 | 2019.10.06 18:42 | YONHAP

  • thumbnail
    석진욱 감독 "한선수 대단" 박기원 감독 "유광우 큰 역할"

    대한항공 막강 세터진, 컵 대회 우승 견인 "한선수 세터가 정말 잘하는 선수라는 것을 느꼈다. " 석진욱 OK저축은행 감독이 6일 전남 순천 팔마체육관에서 열린 2019 순천·MG새마을금고컵 프로배구대회 남자부 결승전에서 대한항공에 세트 스코어 0-3으로 패한 뒤 남긴 말이다. 한선수는 대한항공의 주전 세터다. 한국 남자배구 국가대표팀에서도 주전 세터로 활약하는 국내 최고의 세터다. 석 감독은 "경기에 들어가기 전부터 대한항공의 레프트를 막으려고 생각했고, ...

    한국경제 | 2019.10.06 17:19 | YONHAP

  • thumbnail
    대한항공, OK저축은행 꺾고 컵대회 전승 우승…MVP 비예나(종합)

    ... 5전 전승으로 우승을 차지했다. OK저축은행은 2013년 창단 이후 첫 컵대회 우승을 다음 기회로 미뤘다. 석진욱 OK저축은행 감독은 새 사령탑으로 부임하자마자 컵대회 준우승이라는 성과를 냈다. 대한항공의 새 외국인 선수 안드레스 ... 선정됐다. 비예나는 기자단 투표에서 29표 중 16표를 받으며 한선수(4표), 정지석(3표)을 앞섰다. 국가대표 레프트 정지석도 17득점으로 활약하며 쌍포를 이뤘다. OK저축은행은 감기에 걸린 새 외국인 선수 레오 안드리치가 ...

    한국경제 | 2019.10.06 15:55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