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3,85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총장 선거 논란' 인천대 교수들 "이사회, 향후 대책 제시해야"

    ... 성명서를 내고 "대학 발전을 위한 생산적 논의의 장이 돼야 할 총장선거가 구성원 간 갈등은 물론 흑색선전, 고소·고발이 난무하는 난장판이 됐다"고 비판했다. 김 교수 등은 "선거관리위원회의 역할을 해야 할 총장추천위원회(추천위)가 선거인단과 대의원 역할을 겸하는 모순이 존재했다"며 "최종 후보자 선출 과정에서 빚어진 혼선 등이 이번 총장선거 사태의 주요 원인"이라고 지적했다. 이들은 "대학집행부와 법인 이사회는 학내 구성원과 지역 사회가 납득할 수 있는 명확한 설명과 ...

    한국경제 | 2020.08.06 15:55 | YONHAP

  • thumbnail
    될듯말듯 늦어지는 美 5차 부양책[주용석의 워싱턴인사이드]

    ... 있다는데. 민주당 대선후보 조 바이든 전 부통령이 올해 미국 대선(11월3일) 승리에 필요한 ‘매직넘버’를 이미 넘어섰다는 분석이 잇따르고 있습니다. 미 대선은 간접선거 방식으로 각 주에 걸린 총 538명의 선거인단 중 과반인 270명 이상을 확보해야 승리하는데, 현재 판세로 보면 바이든이 270명 이상 확보할 가능성이 높다는 겁니다. 선거분석 업체 ‘쿡 폴리티컬 리포트’는 현재 주별 여론조사를 기준으로 바이든과 트럼프 ...

    한국경제 | 2020.08.05 07:02 | 주용석

  • thumbnail
    '우편투표는 사기'라며 반대한 트럼프 반전?…"플로리다엔 권장"

    ... 수 있다고 거듭 시사해온 트럼프에게 있어 반전"이라고 말했다. 올해 대선에서 플로리다는 펜실베이니아, 미시간, 노스캐롤라이나, 애리조나, 위스콘신과 함께 6개 주요 경합주로 평가된다. 특히 그중 가장 많은 29명의 대통령 선거인단이 걸린 승부처다. 2016년 대선에선 트럼프 대통령이 이곳에서 승리했다. 또 그는 지난해 주소지를 뉴욕에서 플로리다 팜비치로 옮겼다. 그러나 최근 여론조사에선 트럼프 대통령이 민주당 대선후보 조 바이든 전 부통령에게 밀리고 있다고 ...

    한국경제 | 2020.08.05 05:04 | YONHAP

  • thumbnail
    '매직넘버' 얻은 바이든, 이대로 백악관 직행?

    ... 사진=AP연합뉴스 민주당 대선후보 조 바이든 전 부통령이 올해 미국 대선(11월 3일) 승리를 위한 ‘매직넘버’를 이미 넘어섰다는 분석이 잇따르고 있다. 미 대선은 간접선거 방식으로 각 주에 걸린 총 538명의 선거인단 중 과반인 270명 이상을 확보해야 승리하는데, 현재 판세로 보면 바이든이 270명 이상 확보할 가능성이 높다는 것이다. 선거분석 업체 ‘쿡 폴리티컬 리포트’는 현재 주별 여론조사를 기준으로 바이든과 도널드 ...

    한국경제 | 2020.08.04 16:57 | 주용석

  • thumbnail
    오늘이 미 대선이라면…바이든 '선거인단 매직넘버 넘어' 분석

    ... 추세 유지 가정…경합주 빼고도 당선 필요한 270명 돌파 코로나19 등 영향인듯…"바이든 우위, 견고하지 않을수 있어" 예상도 미국 민주당 대선 후보인 조 바이든 전 부통령이 현재 여론조사 우위대로라면 대통령 당선에 필요한 선거인단을 이미 확보한 수준이라는 분석이 속출하고 있다. 각 주(州)의 여론조사를 우세, 경합, 열세 등으로 분류하고 이 기준에 따라 주별로 할당된 선거인단 수를 취합하면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의 고전과 맞물려 바이든 전 부통령이 대선 승리에 ...

    한국경제 | 2020.08.04 08:34 | YONHAP

  • thumbnail
    트럼프 지지율 44% '또 하락'…텃밭 조지아서 바이든과 동률

    ... ±5%포인트)에서 트럼프 대통령과 바이든 전 부통령은 각 47%의 지지로 동률을 이뤘다. 유권자의 단 3% 만이 부동층이었다. 조지아주가 미 대선에서 핵심 경합주로 분류되진 않지만, 공화당 세가 강한 곳이다. 대선에서 할당된 선거인단 수는 16명으로 적지 않다. 미 대선에서 핵심 경합주는 플로리다(29명)·펜실베이니아(20명)·미시간(16명)·노스캐롤라이나(15명)·애리조나(11명)·위스콘신(10명) ...

    한국경제 | 2020.07.30 15:55 | YONHAP

  • thumbnail
    與, 대선경선룰 8월 전대서 조기확정…"분란 소지 차단"

    ... 최대한 존중하며 전체적 방향을 많이 바꾸지는 않을 것"이라며 "후보자 간 유불리 한 상황이 발생할 수 있는 것들은 거의 개정하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경선 투표 방식은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사태를 반영해 오프라인 투표를 대폭 축소하고 온라인 투표를 활성화하는 방향이 될 것이라고 장 의원은 설명했다. 전준위는 슈퍼위크를 지정해 일반 국민 선거인단을 모집하고 투·개표를 진행하는 등 경선 흥행 방안도 마련할 계획이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7.28 12:17 | YONHAP

  • thumbnail
    미국 대선 D-100일…'트럼프 역전이냐, 바이든 굳히기냐' [글로벌 현장]

    ... 범위(±1.5%포인트) 내 접전이 펼쳐졌다. 경합 주는 미 대선의 핵심 승부처다. 대부분의 주는 '민주당주' 혹은 '공화당주'로 분명히 갈린다. 이 때문에 누가 경합 주를 잡느냐가 미 대선의 승패를 가른다. 이들 6개 주에 걸린 대통령 선거인단은 총 101명으로 전체 선거인단(538명)의 19%에 달한다. 트럼프 대통령은 2016년 대선 때 이들 6개 주를 독식한 덕분에 전체 선거인단 수에서 힐러리 후보를 74표 차로 체지고 백악관에 입성했다. 지금 여론 조사대로라면 트럼프 ...

    한경Business | 2020.07.27 15:23

  • thumbnail
    민주당 최고위원 예비경선…이재정·정광일 컷오프

    ... 탈락했다. 민주당은 이날 국회 의원회관에서 차기 지도부 선출을 위한 8·29 전국대의원대회 최고위원 후보 등록자 대상 예비경선을 열고 10명 중 두 명을 컷오프했다. 예비경선 투표는 의원회관에서 오프라인으로 진행됐고 일부 선거인단은 온라인으로 투표에 참여했다. 이날 경선을 통과한 4선의 노웅래 의원과 3선의 이원욱 의원, 재선의 김종민·소병훈·신동근·한병도 의원과 초선의 양향자 의원, 원외 인사인 염태영 수원시장 ...

    한국경제 | 2020.07.24 17:06 | 김소현

  • thumbnail
    "코로나19 사태 이후 첫 국제회의, 서울 유치 성공"

    ...middot;포상관광·컨벤션·전시회) 개최지로써 한국의 달라진 위상이 여실히 드러났다. 국제계리사회 이사회는 최근 온라인으로 진행한 투표에서 '만장일치'로 서울을 차기 총회 개최지로 지목했다. 선거인단 사이에서 코로나 방역 모범국가인 한국이 안전하게 행사를 열 수 있는 최적의 장소라는 공감대가 형성된 결과라는 평가다. 내년 IAA 서울 총회 일정은 10월 10일부터 15일까지다. 당초 서울은 내년 5월 총회 개최를 노렸지만 코로나 ...

    한국경제 | 2020.07.24 15:19 | 이선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