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91,91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이란 축구리그, 선수 코로나19 집단감염에 다시 중단 위기

    코로나19 감염된 줄 모르고 경기 치러 이란 축구협회 "선수단 25% 이상 감염시 경기 금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넉 달 간 중단됐다가 지난달 24일(현지시간) 재개된 이란 프로축구리그(IPL)가 2주 만에 다시 중단될 처지다. 프로축구 구단에서 코로나19 집단 감염이 잇따르면서다. 이란 정부 코로나바이러스 국가대책회의는 5일 회의를 열어 IPL 경기를 계속 진행할지를 놓고 논의해 결과를 발표하기로 했다. IPL의 ...

    한국경제 | 2020.07.05 17:33 | YONHAP

  • thumbnail
    마지막 홀 이글 뚝심 김주형, 차세대 스타 탄생 예고

    ... 접전 끝에 아깝게 준우승에 머물렀다. 코리안투어 최연소 우승 기록(만 18세 14일)과 2007년 토마토저축은행 오픈을 제패한 김경태(34) 이후 역대 두 번째 데뷔전 우승도 놓쳤다. 정식 시드가 아닌 세계랭킹 300위 이내 선수에게 주는 출전권으로 이 대회에 나선 김주형은 처음 나선 코리안투어 대회에서 우승으로 2년 시드도 다음으로 넘겼다. 하지만 김주형은 데뷔전부터 인상적인 경기력으로 골프 팬들의 눈도장을 확실하게 받았다. 좀체 어려운 지점으로 볼이 ...

    한국경제 | 2020.07.05 17:30 | YONHAP

  • thumbnail
    '마라톤 스타' 킵상, 도핑 규정 위반으로 4년 자격 정지

    세계 정상급 마라토너 윌슨 킵상(38·케냐)이 도핑 규정 위반으로 선수 자격정지 4년의 중징계를 받았다. 세계육상연맹의 독립감시기구인 선수 윤리위원회(AIU)는 5일(한국시간) "킵상이 불시 검문을 위한 소재지 보고 규정을 어기고, 조작된 증거를 제출했다"며 "2020년 1월부터 2024년 1월까지 선수 자격을 정지한다"고 발표했다. AIU는 "킵상은 2018년 4월부터 2019년 5월까지 총 4차례 소재지 보고 규정을 어겼다. 2019년 5월 ...

    한국경제 | 2020.07.05 17:20 | YONHAP

  • thumbnail
    연일 터지는 사모펀드 '쇼크'…5大 원칙만 지켜도 사기 안 당한다

    ... 사모펀드는 1건(300억원)에 불과하다. (5) 대표 매니저의 주특기를 봐라 사모펀드 운용사는 업력이 짧아 대표이사, 대표 펀드매니저(CIO)의 경력을 유심히 살펴야 한다. 한국형 헤지펀드는 원래 주식 투자를 잘하는 ‘선수’들이 주도했다. 하지만 2015년 주식시장 침체기가 오자 주식 투자를 접고 대체투자로 전향한 이들이 늘었다. 전환사채(CB) 부동산 등 대체투자를 표방하는 운용사가 속출한 것도 이때다. 하지만 ‘주특기’를 ...

    한국경제 | 2020.07.05 17:04 | 조진형

  • thumbnail
    故 최숙현이 두려워한 '감독·팀닥터·대표 선수의 단단한 고리'

    가해자로 지목된 감독, 팀닥터, 대표 선수는 금전 문제 의혹까지 경주시청 트라이애슬론팀 감독과 팀닥터로 불린 치료사, 대표 선수의 연결고리는 매우 단단했다. 상대적인 약자였던 고(故) 최숙희 선수는 가혹행위에 시달리다가 극단적인 선택을 했다. 고인이 세상을 떠난 뒤 3명의 부적절한 연결고리는 세상에 조금씩 드러나고 있다. 대부분의 스포츠 종목, 특히 아마추어 종목에서는 감독의 권한이 막강하다. 고 최숙희 선수가 가해자 중 한 명으로 지목한 ...

    한국경제 | 2020.07.05 16:43 | YONHAP

  • thumbnail
    3년 만에 우승 김민선 "다시 우승할 수 있을까 수백번 물었다"

    ... "다시 우승할 수 있을지 수백번 (스스로) 물어봤던 것 같다"고 소감을 밝혔다. 김민선은 5일 강원도 평창군에서 끝난 KLPGA 투어 맥콜·용평리조트오픈(총상금 6억원)에서 최종합계 12언더파 204타로 우승했다. 공동 2위 선수들을 1타 차로 따돌린 결과였다. 2014년 데뷔해 2017년까지 해마다 1승씩 따내며 톱 랭커로 자리매김한 김민선은 2017년 4월 넥센·세인트나인 마스터스 이후 3년 3개월, 날짜로 치면 1천168일 만에 투어 통산 5승을 달성했다. ...

    한국경제 | 2020.07.05 16:16 | YONHAP

  • thumbnail
    이지훈,18세 천재 김주형 추격 뿌리치고 5타 차 대역전승

    ... 선두를 추격했던 문경준(38)은 18번홀에서 버디 1개를 추가했지만 연장전에는 합류하지 못한 채 경기를 마무리했다. 20언더파 공동 3위. 마지막날 7타를 줄인 테리우스 김태훈(35)이 문경준과 나란히 3위 성적을 받아들었다. 선수회 회장 홍순상(39)은 1, 2라운드 단독 선두를 끝까지 지켜내지 못했다. 1라운드에서 코스레코드(10언더파)를 작성하는 등 무결점 샷을 내세워 16타를 줄였던 그다. 하지만 3라운드에서 1타를 잃으며 뒷걸음질 친 게 추격의 틈을 ...

    한국경제 | 2020.07.05 16:12 | 이관우

  • [KPGA 최종순위] 우성종합건설 아라미르CC 부산경남오픈

    ◇ 한국프로골프(KPGA) 코리안투어 우성종합건설 아라미르CC 부산경남오픈 최종순위 ┌───┬─────┬──────┬──────────┐ │순위 │ 선수 │ 언더파 │ 타 수 │ ├───┼─────┼──────┼──────────┤ │ 1 │이지훈 │ -21 │267(67-70-67-63) │ ├───┼─────┼──────┼──────────┤ │ 2 │김주형 │ -21 │267(69-67-63-68) │ ├───┼─────┼──...

    한국경제 | 2020.07.05 16:11 | YONHAP

  • thumbnail
    故 최숙현 "살려달라고 빌었다"…지난해 네이버에 고소 문의

    폭언과 폭행에 시달리다 극단적 선택을 한 고 최숙현 선수가 지난해 네이버에 폭행 관련 고소를 문의했던 정황이 포착됐다. 5일 네이버에 따르면 지난해 3월 27일 '네이버 지식인'에는 자신을 운동선수라고 소개한 글이 하나 올라왔다. 글쓴이는 팀에서 폭언과 폭행을 당하고 있다고 호소하면서 고소할 수 있는 방법에 대해 문의했다. 그는 "고등학교 때부터 실업팀에서 운동하면서 폭언과 폭행에 시달립니다. 어릴 적엔 이 상황이 당연하다고 ...

    한국경제 | 2020.07.05 16:09 | 차은지

  • thumbnail
    김민선, KLPGA 투어 3년 3개월 만에 우승…통산 5승째

    ... 넥센·세인트나인 마스터스 이후 3년 3개월 만에 다시 투어 대회 패권을 탈환했다. 키 175㎝의 장신인 김민선은 2014년 고진영(25), 백규정(25) 등과 함께 '대형 신인'으로 주목을 받았으며 큰 키에서 나오는 장타가 주특기인 선수다. 공동 2위 이소영과 성유진이 먼저 11언더파로 경기를 마친 상황에서 2개 홀을 남기고 1타를 앞서 있던 김민선은 17번 홀(파3)에서 첫 고비를 맞았다. 티샷이 그린 우측 뒤편 경계선 주위에 떨어졌고, 약 15m 거리에서 시도한 ...

    한국경제 | 2020.07.05 15:59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