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61-70 / 196,21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김해림 "작년엔 골프와 권태기…올해는 다시 잘하고 싶어요"

    ... 2019시즌 그는 26개 대회에 출전했지만 한 번도 10위 내에 들지 못했다. 김해림은 "그런데 올해는 뭔가 모르게 달라졌다"며 "재미도 있고, 다시 한번 잘하고 싶어져서 경기력에도 영향이 있는 것 같다"고 말했다. 그는 "오후 조 선수들 결과를 봐야겠지만 이렇게 선두로 첫날을 마친 것이 1년 반 정도 된 것 같다"며 "요즘 퍼트나 샷감이 확실히 좋아지고 있기 때문에 조만간 좋은 결과가 있을 것"이라고 자신감을 감추지 않았다. 원래 10일로 예정됐던 1라운드가 악천후로 ...

    한국경제 | 2020.07.11 13:20 | YONHAP

  • thumbnail
    이정은, KLPGA 투어 통산 7호 앨버트로스…단숨에 선두권 도약

    ... 번째 샷은 홀 앞쪽에 떨어졌고 몇 번 튀면서 흐르더니 그대로 홀 안으로 빨려 들어갔다. 기준 타수보다 3타 적은 타수로 홀아웃하는 것을 일컫는 앨버트로스를 기록한 이정은은 자신도 믿을 수 없다는 표정을 지어 보이더니 이내 동반 선수들과 손을 맞부딪히며 앨버트로스를 자축했다. KLPGA 투어에서 앨버트로스가 나온 것은 이번이 통산 7번째다. 최근 사례는 지난해 4월 롯데 렌터카 여자오픈 전우리(23)가 기록했다. 이 앨버트로스 전까지 2언더파였던 이정은은 ...

    한국경제 | 2020.07.11 12:36 | YONHAP

  • thumbnail
    171km/h 홈런 치는 한동희, 롯데는 믿었다

    ... 0.649 1홈런 6월 타율 0.191(47타수 9안타) OPS 0.573 1홈런 7월 타율 0.393(28타수 11안타) OPS 1.419 5홈런 허 감독은 `타석에서 안타 유무 역시 물론 중요하지만 잘하고 못하는 것보다 그 선수가 지니고 있는 장점만 보고 기용해 왔다. 사람 장점만으로 기용하겠다고 하는 이야 많지만 실제 이행하지는 않는 경우가 적지 않나`고 말했다. 감독이 믿고 기용하면서 선수는 `심리적으로 편안하게 해 주시니 좋은 결과가 나는 데 좋은 영향을 ...

    한국경제 | 2020.07.11 12:04 | 김현세 기자(kkachi@xportsnews.com)

  • thumbnail
    kt 강백호, 국가대표 1루수 거포 계보 잇는다

    ... 4번 타자 1루수로 선발 출전해 팀이 7-1로 앞선 6회 말 우중월 솔로 홈런을 쏘아 올렸다. 지난해까지 42개의 홈런을 터트린 강백호는 올 시즌 12개를 더해 프로 통산 54개의 홈런을 기록 중이다. 이는 고졸 프로 3년 차 선수들 가운데 '국민타자' 이승엽과 함께 역대 공동 2위에 해당한다. 강백호는 이제 만 21세 이하 최다홈런 기록(김태균·58개)까지 4개만을 남겨두고 있다. 큰 변수가 없는 한 강백호는 김태균의 기록을 넘어서는 것은 물론 2018년에 ...

    한국경제 | 2020.07.11 11:54 | YONHAP

  • thumbnail
    맨유 페르난데스, 6월 '이달의 선수·골' 독차지…EPL 최초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맨유)의 미드필더 브루노 페르난데스(26·포르투갈)가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 사상 처음으로 '이달의 선수'와 '이달의 골'을 동시에 수상한 선수가 됐다. EPL 사무국은 10일(이하 현지시간) 브루노가 6월 이달의 선수에 이어 이달의 골 수상자로도 선정돼 같은 달에 두 상을 모두 받은 첫 번째 선수가 됐다고 알렸다. 페르난데스는 먼저 6월 이달의 선수상을 받았다. 지난 2월에도 이달의 선수로 선정됐던 페르난데스는 ...

    한국경제 | 2020.07.11 10:49 | YONHAP

  • thumbnail
    모리뉴의 자신감…"토트넘서 우승 확신…클롭도 4년 걸려"

    ...야 정규리그 우승을 이뤄낸 클롭 감독을 예로 들며 "나도 할 수 있다"고 큰소리쳤다. 모리뉴 감독은 "리버풀은 클롭이 감독이 된 뒤 세계 최고의 골키퍼(알리송 베케르), 세계 최고의 수비수(피르질 판데이크)를 비롯해 최고 선수들을 여럿 사들였다"고 강조했다. 이어 "내 계약 기간 3년 동안 토트넘에 우승을 안겨줄 수 있다고 믿는다"고 거듭 강조하면서 "만약 내가 실패하더라도 다음 감독이 우승을 이루는 모습을 행복하게 지켜보겠다"고 덧붙였다. /연합...

    한국경제 | 2020.07.11 10:42 | YONHAP

  • thumbnail
    MLB 버스터 포지도 시즌 불참…"쌍둥이 건강 걱정"

    프라이스, 짐머맨 등 메이저리거 불참 소식 이어져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신인왕과 최우수선수(MVP) 타이틀을 지닌 버스터 포지(33·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가 2020시즌 불참을 선언했다. 최근 입양한 쌍둥이를 위한 결정이다. AP통신은 11일(한국시간) "포지가 시즌 불참을 결정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데이비드 프라이스(로스앤젤레스 다저스), 라이언 지머먼(워싱턴 내셔널스) 등 스타급 선수들의 불참 선언이 ...

    한국경제 | 2020.07.11 10:18 | YONHAP

  • thumbnail
    PGA 투어 워크데이 채리티오픈 2R 모리카와 선두…임성재 45위

    ... 그러나 이번 대회 1, 2라운드에 연달아 선두를 달리며 지난해 7월 배러쿠다 챔피언십 이후 1년 만에 2승 가능성을 부풀렸다. 이날 경기는 악천후로 두 차례 중단되는 등 결국 2라운드를 마치지 못했다. 기권한 4명을 제외한 출전 선수 153명 가운데 33명이 2라운드 잔여 경기를 다음 날 치른다. 임성재(22)와 이경훈(29), 김시우(25)는 나란히 2언더파 142타로 공동 45위를 기록, 컷 통과 막차를 탈 가능성이 크다. 안병훈(29)은 이븐파, 노승열(29)은 ...

    한국경제 | 2020.07.11 10:13 | YONHAP

  • thumbnail
    故 최숙현 선수 폭행 혐의 '팀닥터' 2일째 고강도 수사

    경찰 불법 의료행위 등 혐의 사실 입증에 주력…휴대전화도 분석 경북지방경찰청이 고 최숙현 선수 사건의 핵심 인물인 운동처방사 안주현(45)씨를 체포한 뒤 2일째 고강도 수사를 이어가고 있다. 경북지방경찰청 광역수사대는 11일 오전부터 안씨를 상대로 의사나 물리치료사 자격증 없이 불법 의료행위를 하거나 치료비 등 명목으로 돈을 받은 혐의를 집중 추궁하고 있다. 안씨는 경산 한 내과의원에서 물리치료사 보조직원으로 일하던 중 경주시청 트라이애슬론팀 ...

    한국경제 | 2020.07.11 10:09 | YONHAP

  • thumbnail
    NFL 애리조나 구단주 비드윌, 코로나19 확진

    ... 권고에 따라 병원에 입원했으며, 이후 상태는 호전됐다고 통신은 전했다. 애리조나 구단은 비드윌 구단주가 최근 몇 주간 동부 해안을 여행했다며 그곳에서 감염된 것으로 추정했다. 비드윌 구단주는 3월 중순부터 구단 사무실에 출근하지 않았다. 선수와 코치, 구단 스태프와 접촉은 없었던 것으로 파악됐다. 비드윌 구단주는 2007년 이후로 애리조나 사장을 겸하고 있다. 애리조나는 이달 말 트레이닝캠프를 열어 2020시즌 준비에 착수한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7.11 10:09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