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81-90 / 3,90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美 하반기 대규모 재정지출 효과…소재·금융 등 경기민감주 관심을

    올해 하반기 S&P500지수 구간을 4000~4350으로 예상한다. 현재 S&P500의 12개월 선행 주가수익비율(PER)은 21.4배로 밸류에이션(실적 대비 주가수준) 부담이 있다. 역사적으로 수익률과 PER은 역의 상관관계를 나타냈기 때문에, 지난해 같은 호조세를 기대하기 어려운 것이 사실이다. 하지만 양적완화로 구축된 미국 중앙은행(Fed)의 현재 대차대조표 크기는 위험자산 전반의 밸류에이션을 충분히 지지할 수 있다. 낮은 실질 ...

    한국경제 | 2021.06.27 18:00

  • thumbnail
    성장주·민감주 쌍끌이로 달렸다…"3400은 삼성전자에 달려"

    “오르지 못할 이유가 없다.” 코스피지수가 사상 처음 3300대에 올라선 것은 주식시장을 둘러싼 대내외 환경이 우호적이기 때문이다. 풍부한 유동성, 꾸준한 기업 실적 개선세에 더해 미국발 대외환경 개선 호재까지 ... ‘내강외유’(안은 강하고 밖은 약한 상태)였다. 상장사의 펀더멘털(실적 기반)은 강했다. 코스피지수의 12개월 선행 주가수익비율(PER)은 코스피지수가 3012였던 2월 말에 14.1배에 달했지만 현재는 오히려 12.3배 ...

    한국경제 | 2021.06.25 17:23 | 고윤상/이슬기

  • LG화학·하이닉스…외국인 2700억어치 '쇼핑'

    코스피지수가 25일 3300선을 뚫고 오른 배경에는 매수세로 전환한 외국인 투자자들이 있다.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이날 외국인은 유가증권시장에서 2451억원어치를 순매수했다. 이번주(6월 21~25일) 코스피지수가 나흘 연속 상승하는 ... 내에서 매력도가 커졌다는 분석도 나온다. 이경수 메리츠증권 리서치센터장은 “연초 15배까지 올랐던 코스피지수의 12개월 선행 주가수익비율(PER)이 최근 12배 수준으로 낮아지면서 매력도가 부각됐다”며 “여기에 ...

    한국경제 | 2021.06.25 17:23 | 설지연

  • thumbnail
    102주째 오른 서울 아파트 전셋값…"하반기에 더 오른다"

    ... 셋째·넷째주 0.00%로 보합권을 기록한 것까지 더하면 104주(2년) 동안 계속 상승한 셈이다. 전세 가격 불안 심리는 가격 선행 지표에서도 확인할 수 있다. KB국민은행 주택가격동향 시계열 통계에 따르면 지난달 서울 전세가격 전망지수는 전월보다 8.9포인트 오른 108.1로 나타났다. 지난해 9월 이 지수가 집계되기 시작한 이래로 가장 높은 수준(142.6)을 기록한 이후 지난달 99.2까지 하향 안정되다 지난달 다시 반등을 시작한 것이다. ...

    한국경제 | 2021.06.23 08:46 | 이송렬

  • 달러 강세…외국인 자금 '썰물'

    외국인 자금이 빠르게 빠져나가면서 코스피지수가 1% 가까이 하락했다. 지난주 미국 중앙은행(Fed)이 조기 금리 인상을 예고하면서 달러 가치가 급등했다. 강(强)달러 기조에 투자자들이 위험 자산을 기피하면서 신흥국으로 분류되는 ... 가치주면서 성장주이기도 한 종목이 올랐다. LG전자는 이날 2.23% 상승하며 16만원 선을 다시 돌파했다. 12개월 선행 주가수익비율(PER)은 8.8배에 불과해 전기차 시장의 구조적 성장에 올라탈 수 있다는 분석이다. 정명지 삼성증권 ...

    한국경제 | 2021.06.21 18:01 | 고재연

  • "선진국지수 편입땐 코스피 4000 간다"

    MSCI 선진국지수 편입을 통해 얻을 수 있는 가장 큰 효과는 증시 부양 효과다. 글로벌 펀드에서 패시브(지수 추종) 자금 비중이 갈수록 높아지고 있는 가운데 선진국지수 편입 자체가 외국인 수급을 크게 개선할 수 있기 때문이다. ... 2013년 2조달러가 되지 않았던 패시브 추종 자금 규모는 최근 4조5000억달러 수준으로 늘었다. MSCI 선진국지수에 속한 국가들의 지수는 12개월 선행 주가수익비율(PER) 평균이 20배에 달한다. MSCI 신흥국지수는 평균이 ...

    한국경제 | 2021.06.21 17:50 | 고윤상

  • thumbnail
    "MSCI 선진국 지수 편입하면 코스피 4000 시대 열린다"

    모건스탠리캐피털인터내셔널(MSCI) 선진국지수 편입을 통해 얻을 수 있는 가장 큰 효과는 증시 부양 효과다. 글로벌 펀드에서 패시브(지수 추종) 자금의 비중이 갈수록 높아지고 있는 가운데 선진국지수 편입 자체가 외국인 수급을 크게 ... 패시브 추종 자금 규모는 최근 4.5조달러 수준으로, 액티브 펀드와 비슷한 수준까지 늘었다. MCSI 선진국 지수에 속한 국가들이 지수는 12개월 선행주가수익비율(PER) 평균이 20배에 달한다. MSCI 신흥국지수는 평균이 14배다. ...

    한국경제 | 2021.06.21 15:44 | 고윤상

  • thumbnail
    美 투자자 '피난처' 된 부동산株

    ... 투자자들이 포트폴리오 재정비에 나섰다. 부동산 주식이 대표적 피난처로 떠올랐다. 지난 17일 S&P500 부동산지수는 0.34% 오른 280.32로 거래를 마쳤다. 2019년을 웃도는 수준이다. 부동산 관련 기업 주가는 S&P지수에도 ... S&P500지수(6.3%)보다 두 배 이상 높다. 16일 기준 S&P500지수 내 부동산 부문 기업은 12개월 선행 주가수익비율(PER)이 24배 수준으로 집계됐다. S&P500지수의 12개월 선행 PER(21.5배)은 물론 ...

    한국경제 | 2021.06.18 17:20 | 구은서

  • thumbnail
    美 인플레이션 우려에…투자자 피난처 된 '부동산 주식'

    ... 투자자들이 포트폴리오를 재정비하고 있다. 부동산 주식이 대표적 피난처다. 지난 17일 S&P 500 부동산 지수는 0.34% 오른 280.32로 거래를 마쳤다. 2019년을 웃도는 수준이다. 부동산 관련 기업들의 주가가 S&P ... 지수(6.3%)를 2배 이상 앞섰다. 16일 기준 S&P500 지수 내 부동산 부문 기업들은 12개월 선행 주가수익비율(PER)이 24배 수준으로 집계됐다. S&P500 지수의 12개월 선행 PER(21.5배)는 ...

    한국경제 | 2021.06.18 13:41 | 구은서

  • thumbnail
    소리없이 강한 배당株…"하반기도 매력 철철"

    코스피지수가 연일 사상 최고치를 경신한 가운데 올 하반기 투자 전략으로 배당주 투자가 주목받고 있다. 지수는 상승 국면이지만 일관성을 찾기 어려운 데다 종목별 차별화가 심화됐고, 금리·물가 상승 등 위험 요인도 많이 ... 배당수익률은 2.3%로 올라갈 것으로 보고 있다. 김상호 신한금융투자 연구원은 “올해 유가증권시장 12개월 선행 주당순이익은 연초 대비 30% 상향 조정됐지만 주당배당금은 10% 오르는 데 그쳤다”며 “현재 ...

    한국경제 | 2021.06.16 17:18 | 설지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