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141-150 / 25,98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창원 '삼성 부·울·경 스마트공장 지원센터' 문 열었다

    ... 창원에 자리잡았다. 앞으로 제조 전문가 18명이 근무하면서 부울경 지역 중소기업이 효율적으로 스마트공장을 구축할 수 있도록 체계적으로 돕는다. 센터는 본격적인 사업 추진을 위해 다음달 중순 부울경 지역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온라인 설명회를 열고 참여 기업 신청을 받을 계획이다. 선정된 기업은 중기부와 삼성전자로부터 총 사업비의 30%씩 지원받고, 경상남도에서도 추가로 10%를 받는다. 사업비의 30%만 스스로 부담하면 스마트공장을 구축할 수 있다. 경상남도는 제조업 혁신을 ...

    한국경제 | 2021.05.26 18:41 | 김해연

  • 조선업 협력사 "주52시간제 때문에 월급 10년전 수준으로"

    ... 기업에 확대 시행되는 주52시간 근로제에 대해 ‘도입 연기’와 ‘특별연장근로 기간 확대’를 촉구했다. 26일 중소기업중앙회와 고용노동부가 제조업의 근간인 뿌리업계와 조선업계를 대상으로 주52시간제 설명회를 연 가운데 중소기업인들은 “현실과 맞지 않는 법”이라며 “지키기 어렵다”는 목소리를 냈다. 양옥석 중기중앙회 인력정책실장은 “주물 열처리 단조 등 전국 3만여 개 뿌리기업 중 상당수는 ...

    한국경제 | 2021.05.26 17:10 | 안대규

  • [사설] 中企 주 52시간 애로 호소…정부, '청취'만 말고 '해법' 내놔야

    ... 5~49인 사업장까지 확대된다. 이를 어기는 사업주는 2년 이하 징역 또는 2000만원 이하 벌금형을 받는다. 고용노동부가 어제 중소기업중앙회 등과 함께 개최한 ‘뿌리·조선산업 주 52시간제 도입 지원 설명회’에서도 중소기업의 하소연이 쏟아졌다. 뿌리업계 관계자는 “24시간 내내 기계를 돌려야 하는 특성상 주 52시간제 준수를 위해선 인력 충원을 통한 교대제 개편이 불가피한데, 국내 청장년층은 취업을 기피하고 외국인 ...

    한국경제 | 2021.05.26 17:09

  • thumbnail
    이오플로우 "中 진출, 이르면 연내 가시화…비인슐린 자회사도 곧 설립"

    ... 인증(CE) 획득에 힘입어 내년에 100억원 이상의 매출을 거둘 수 있을 것”이라고 전망했다. 코로나19로 인해 온라인으로 열리고 있는 한경바이오인사이트 포럼은 이달부터 화제의 제약·바이오 기업 관계자와 기업설명회(IR) 시간을 마련한다. 첫 주자로는 김재진 대표가 나섰다. 그는 이오플로우가 개발한 일회용 웨어러블 펌프 이오패치 및 해외 진출 계획 등을 공개했다. 이오패치, 2022년 매출 100억원 이상 예상 이오플로우는 일회용 웨어러블 ...

    바이오인사이트 | 2021.05.26 15:27 | 이도희

  • thumbnail
    쿠팡 또 대규모 채용…물류센터 1주일만 다녀도 10만원 추가로 준다

    ... 채용에 나선다. 전국 쿠팡 물류센터 중 희망하는 곳과 원하는 근무 시간을 선택할 수 있으며 장애인도 다양한 분야에 지원 가능하다. 지원 방법은 간단하다. 포스터 속 QR코드를 스캔하면 ‘2021 상반기 온라인 채용 설명회’ 영상으로 연결된다. 이후 ‘영상 더보기’란에 있는 지원 링크에 접속해 지원서를 제출하면 된다. 쿠팡풀필먼트서비스는 지원자들에게 선착순 한도로 면접비를 1인당 3만원 지급한다. 유튜브 영상을 시청하고 ...

    한국경제 | 2021.05.26 12:55 | 박한신

  • thumbnail
    서울 중랑·인천 미추홀 등서 소규모정비사업…1만1600가구 공급

    ... 지정요건인 주민 동의율 10%를 확보했다고 발표했다. 이 중 은평구 증산4구역, 수색14구역의 경우 본지구 지정요건인 주민 3분의 2 동의도 확보한 상태다. 국토부는 "예상보다 빠른 속도로 후속절차가 진행되고 있다“며 “주민 동의율이 높은 지역을 중심으로 해당지역 지방자치단체 등과 협의를 거쳐 사업계획에 대한 2차 주민설명회를 준비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안혜원 한경닷컴 기자 anhw@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5.26 12:02 | 안혜원

  • thumbnail
    재개발사업 신청하면 다 지정해주나…서울시 재개발 활성화안 일문일답

    오세훈 서울시장이 26일 서울시청에서 재개발 활성화 방안 기자설명회를 열고 2025년까지 24만가구를 공급하기 위해 '재개발 활성화를 위한 6대 규제완화 방안'을 내놨다. 규제완화 방안은 △주거정비지수제 폐지 △'공공기획' 전면 도입을 통한 정비구역 지정기간 단축(5년→2년) △주민동의율 민주적 절차 강화와 확인 단계 간소화 △재개발해제구역 중 노후지역 신규구역 지정 △'2종 7층 일반주거지역' ...

    한국경제 | 2021.05.26 11:19 | 이송렬

  • thumbnail
    오세훈 "2025년까지 13만가구 공급"…규제완화 방안 발표

    ... 충족하면 재개발구역 지정이 가능해진다. 주민 동의율 절차도 간소화될 예정이다. 이같은 조치를 통해 서울시는 4년 뒤엔 24만가구의 신규주택을 공급할 수 있을 것이라 주장했다. 서울시는 26일 서울시청에서 재개발 활성화 방안 기자설명회를 열고 2025년까지 24만가구를 공급하기 위한 '재개발 활성화를 위한 6대 규제완화 방안'을 내놨다. 오세훈 서울시장은 "2015년부터 서울시내에 신규 지정되니 재개발 구역이 단 한 건도 없을 정도로 주택공급이 ...

    한국경제 | 2021.05.26 11:07 | 안혜원

  • thumbnail
    野 당권주자 "정권교체" 한목소리…경험 vs 혁신 격돌

    ... “국민의힘은 당직, 공천 등 기득권을 나누지 못했고, 계파로 나뉘어서 서로 ‘공천학살’을 자행했고, 미래 세대에게 아무것도 주지 않은 채 헛공약만 남발했다”고 지적했다. 이 후보는 비전설명회 이후 기자들과 만나 “이번 전당대회에서는 당직 장사를 통한 조직 선거를 하는 관행을 끊어내야 한다”며 “어떤 사람은 당의 사무총장 자리를 약속했다는 흉흉한 이야기가 벌써 들린다”고 중진그룹에 날을 ...

    한국경제 | 2021.05.25 17:34 | 이동훈

  • thumbnail
    신입사원 "합숙연수가 뭔가요?"…아바타 모여 사옥투어·회식까지

    ... 실제 차량의 대시보드를 분해할 필요가 없다. 가상공간에서 가상 차량을 수리해볼 수 있다. 구직활동도 메타버스에서 이뤄진다. SK텔레콤은 지난달 12~13일 메타버스 서비스 ‘점프 버추얼 밋업’을 활용해 채용설명회를 열었다. 점프 버추얼 밋업은 가상 공간에서 비대면 회의나 콘퍼런스, 공연, 전시 등이 가능한 서비스다. SK텔레콤은 채용설명회를 통해 자연스럽게 점프 버추얼 밋업을 2030 취업준비생에게 각인시켰다. 취업준비생은 이 공간에서 채용 ...

    한국경제 | 2021.05.25 17:10 | 구은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