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51-60 / 34,78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한국판 뉴딜 수혜주 '희비'…옥석가리기 시작

    ...넷·게임)에 이어 한국판 뉴딜 수혜주로 불길이 옮겨붙었다. 코로나 폭락장 이후 막대한 자금을 들고 투자처를 물색하고 나선 개인투자자들에겐 더할 나위 없는 기회였다. 하지만 정부가 한국판 뉴딜에 대한 세부 청사진을 공개한 ... 에너지저장장치(ESS) 시스템과 마이크로그리드 기술 등을 가지고 있다. 이 밖에도 잘 알려져 있지 않지만 공장 자동화 설비를 판매해 벌어들이는 매출이 16%나 된다. 한 펀드매니저는 “신재생에너지를 잇는 다음 테마로 ‘공장 ...

    한국경제 | 2020.07.28 17:28 | 박재원/고재연

  • thumbnail
    매각 앞둔 두산솔루스, 동박으로 두둑한 2분기

    ... 공급하는 두산솔루스는 연 1만t의 동박을 생산할 수 있는 서킷포일 룩셈부르크(CFL) 사업장에 2200t 규모 생산 설비를 증설하고 있다. 동박은 반도체 등에 쓰이는 얇은 구리막이다. 두산솔루스는 2차전지 음극재에 들어가는 구리막인 ... 서울 동대문 두산타워, 두산건설 등을 매물로 내놓고 매각 절차를 밟고 있다. 이 중 (주)두산 모트롤BG는 해외 투자자에 넘기지 않겠다는 방침을 세웠다. 국내 기업들만 입찰에 참가해도 제값을 받을 수 있다고 판단한 것으로 알려졌다. ...

    한국경제 | 2020.07.28 17:19 | 이수빈

  • thumbnail
    최정우 포스코 회장 "기업시민 실천이 새 시대정신"

    ... 장기화에 대비해 선제적으로 유동성을 확보하고 원가경쟁력 제고에 나섰다. 포스코의 현금 및 현금성 자산 규모는 작년 말 3조5149억원으로 전년보다 1조원 가까이 늘었다. 실적 개선과 비용 절감을 통해 마련한 재원은 성장을 위한 설비 투자에 돌렸다. 국제신용평가회사 S&P는 포스코 신용등급을 ‘BBB+, 안정적’으로 유지, 경쟁사인 일본제철보다 높이 평가했다. 그는 경영이념 실천에도 힘쓰고 있다. 포스코는 28일 100년 기업으로 ...

    한국경제 | 2020.07.28 17:11 | 최만수

  • '동박' 대박으로 성장 궤도 오른 두산솔루스…모트롤BG는 해외에 안넘긴다

    ... 두산솔루스는 현재 동박을 연 1만t 생산할 수 있는 서킷포일 룩셈부르크(CFL) 사업장에 2200t 규모 생산 설비를 증설하고 있다. 동박은 반도체 등에 쓰이는 얇은 구리막이다. 2차전지 음극재에 들어가는 구리막은 전지박이다. ... 있을 것으로 판단했기 때문이다. 방산부문을 두고 있는 모트롤BG를 해외기업에 매각하려면 산업통상자원부의 해외기업투자승인을 받아야 한다. 산업부는 방위사업청과 협의해 허가 여부를 결정한다. 방산업계 관계자는 "모트롤BG는 ...

    한국경제 | 2020.07.28 15:32 | 이수빈

  • thumbnail
    "안주하면 미래 없다"…新시장 개척하는 공기업들

    ... 등은 보다 깊은 고민을 통해 사회봉사 방식을 바꾸고 있다. 신기술로 신시장 개척 한국전력은 보다 친환경적이고 유해하지 않은 전력 생산 기술 발전을 위해 전력을 다하고 있다. 올해 5월 인천 옹진군 연평도에서 선보인 촉매필터 설비가 대표적이다. 미세먼지와 질소산화물을 동시에 걸러서 이들 물질이 공기 중에 배출되지 않도록 한다. 지구 온난화에 영향을 주는 이산화탄소 배출을 최소화하기 위한 기술도 개발하고 있다. 전력 생산 과정에서 발생한 이산화탄소가 발전 ...

    한국경제 | 2020.07.28 15:28 | 노경목

  • thumbnail
    한국가스공사, 현대차와 합작법인 업무협약…수소 관련 사업·보급에 박차

    ... 인프라 구축에 활용할 수 있는 자산이다. 가스공사 관계자는 “수소 유통체계와 거래 및 가격 유지, 이용설비 관리 등에도 가스를 유통해 판매할 때 얻은 노하우를 적용할 수 있다”며 “공공기관으로서 신산업 ... 생산·공급·유통과 기술개발 등 수소산업의 전 과정에 적극적으로 참여하고, 공공기관으로서 선도적 투자를 펼쳐 수소경제 활성화를 견인한다는 게 가스공사의 목표다. 성수영 기자 syou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7.28 15:27 | 성수영

  • thumbnail
    [마켓인사이트]효성캐피탈 매각 내달 본입찰...누가 사갈까

    ... 게재된 기사입니다≫ 효성그룹 계열 여신전문금융사인 효성캐피탈 매각전이 점점 달아오르고 있다. 매각 측은 국내외 투자자들 중 4~5곳을 적격 인수후보(쇼트리스트)로 선정해 통지했다. 내달 말로 예상되는 본입찰을 앞두고 눈치싸움이 치열하다. ... 프로젝트파이낸싱(PF)이 15%, 중고차 등 자동차금융이 11%, 기업금융이 4% 등이다. 5년 전까지만 해도 설비금융 비중이 절반 이상이었으나 주요 고객층인 중소기업이나 소상공인들의 신규 투자가 줄어들면서 관련 영업자산 비중도 ...

    마켓인사이트 | 2020.07.28 01:13

  • thumbnail
    [THE WALL STREET JOURNAL 칼럼] 美 기업, 中國과 디커플링 서둘러야

    ... 나왔다. 최근 블랙리스트에 오른 11개 회사도 대부분 그런 기업에 속해 있다. 이 밖에도 중국 기업과의 거래 및 투자에서 주의해야 할 게 있다. 미국의 수출 블랙리스트에 이미 포함돼 있는 감시카메라 기기 기업 항저우HK비전은 홍콩 ... 커넥트를 통해 외국인 투자자들이 보유하고 있다. 도덕상의 문제를 일단 제쳐두더라도 법적 문제가 되기 전에 그런 투자 익스포저(위험 노출)를 배제하는 것은 이 시점에서 중요하다. 새로운 공급망을 찾거나 중국 이외의 국가로 설비를 이전하는 ...

    한국경제 | 2020.07.27 17:15

  • thumbnail
    이재용이 미래 건 MLCC…삼성전기, 中에 공장 지어 日 잡는다

    ... 한창이다. 차량용 MLCC 시장이 폭발하는 시점에 충분한 물량을 확보하고 있어야 한다고 판단한 것이다. 무라타는 올해 설비 투자 예산으로 2000억엔(약 2조2600억원)을 책정했다. 다이요유덴도 150억엔(약 1700억원)을 투입한 니가타 ... 인수하며 덩치를 키웠다. 삼성전기의 전략도 증설이다. 전장용 MLCC 생산량을 늘리기 위해 2018년 5733억원의 투자를 결정했다. 현재 중국 톈진에 공장을 신축하고 있다. 부산사업장에도 전용 생산라인을 별도로 구축했다. 회사 관계자는 ...

    한국경제 | 2020.07.27 17:06 | 송형석

  • 충남·아산, 1억1300만弗 투자 유치

    충청남도와 아산시는 미국의 에어프로덕츠·와이케이, 네덜란드의 빔보큐에스알 등 3개 기업으로부터 1억1300만달러의 투자를 유치했다. 에어프로덕츠는 1억달러를 들여 산업용 가스 생산 설비를 증축하고, 와이케이와 빔보큐에스알은 각각 600만달러와 700만달러를 투자해 베이커리와 마스크 공장을 신축한다.

    한국경제 | 2020.07.27 16:5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