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20 / 43,63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명절 때마다 아파요"…며느리들 '두려운 이유가 있었네' [건강!톡]

    ... 잡히는 '치루'로 구분된다. 장시간 한 자리에 낮아 있으면 상복부의 압력이 항문 주변으로 전달돼 항문 주변 혈관에 혈액순환 장애가 생길 수 있는데, 이때 '치핵'이 생기기 쉽다. 또한 명절 기간 동안 섭취하는 기름진 음식이 변비를 유발하고, 일상 복귀 후 배변 시 항문이 찢어지는 '치열'이 발생하는 가능성도 높아진다. 때문에 전문가들은 명절 연휴에 장시간 앉은 자세로 있기 보다는 쉬어가며 몸을 움직여 주고, 술이나 기름진 ...

    연예 | 2021.09.22 10:04 | 김소연

  • thumbnail
    '명절 단골선물' 홍삼 제품들 알고보니…"꼭 확인하세요"

    ... 건강에 좋을 것이란 생각에서다. 이처럼 추석 명절을 맞아 건강을 기원하며 홍삼 관련 제품을 선물로 주고받는 경우가 많다. 다만 제품명에 '홍삼'이 들어갔다는 이유로 모두 건강기능식품인 것은 아니라 구매·섭취시에는 주의가 필요하다. 홍삼의 원재료인 인삼은 가공방법에 따라 수삼, 백삼, 홍삼 등으로 나뉜다. 이 중 홍삼은 말리지 않은 인삼을 증기 등으로 쪄 익히고 건조한 것을 뜻한다. 식품의약품안전처에 따르면 홍삼 건강기능식품으로 인증을 ...

    한국경제 | 2021.09.21 10:24 | 이미경

  • thumbnail
    제주도, 23일부터 사회적 거리두기 4단계→3단계 하향 적용

    ... 모이는 경우, 아동·노인·장애인 등 돌봄 인력이 필요한 경우, 임종으로 가족 등이 모이는 경우에는 예외가 인정된다. 시설관리자가 있는 스포츠 영업시설을 이용하는 경우 경기 구성을 위한 최소인원의 1.5배까지 모임이 가능하지만, 음식물 섭취는 금지된다. 행사·집회 등은 49인까지 가능하나 식사는 금지되며, 예방접종 완료자도 인원 산정에 포함된다. 지역축제·설명회·기념식 등 모든 행사는 1일 기준 50명 미만으로 운영해야 하며, 1인 시위만 허용됐던 집회는 사전신고 ...

    한국경제 | 2021.09.20 16:54 | YONHAP

  • thumbnail
    이불 속이 이렇게 위험한 거구나…햇볕 못 쬐면 벌어지는 일 [건강!톡]

    ... 비타민 D 결핍으로, 21~29ng/mL을 상대적인 부족, 30ng/mL 이상을 충분 상태로 정의하기도 한다. 비타민 D를 보충할 수 있는 이상적인 방법은 단연 햇빛이다. 햇빛을 통해 피부에서 만들어지는 비타민 D는 음식으로 섭취한 비타민 D 나 보충제로 복용한 비타민 D보다 혈액에서 오래 지속된다. 하지만 햇빛을 받는 시간, 각종 자연조건 및 피부색, 피부 민감도 등 개인적인 차이도 고려해야 한다. 나이를 먹을수록 우리 피부는 햇빛을 받아 비타민 D를 ...

    연예 | 2021.09.20 15:29 | 김예랑

  • thumbnail
    금융위기·패스트푸드 영향?…평균키 줄어드는 최장신국

    ... 스툴프 교수는 가디언에 "아마도 금융위기와 같은 상황은 일부 아이들이 더 가난한 환경에서 자랐다는 것을 의미한다"며 "우리는 불평등이 평균 키에 영향을 미친다는 점을 안다"고 말했다. 또 스툴프 교수는 네덜란드에서 패스트푸드 섭취의 증가 등 식단이 평균 키 변화의 요인일 수 있다고 밝혔다. 영국 런던에 있는 임페리얼칼리지의 마지드 에자티 교수는 네덜란드 성인의 평균 키 추세를 확인하기 위한 자료를 확보하려면 수년이 더 걸릴 수 있다며 영양 섭취가 변수일 수 ...

    한국경제TV | 2021.09.20 14:11

  • thumbnail
    세계 최장신국 네덜란드 사람들 키 줄어든다는데

    ... 스툴프 교수는 가디언에 "아마도 금융위기와 같은 상황은 일부 아이들이 더 가난한 환경에서 자랐다는 것을 의미한다"며 "우리는 불평등이 평균 키에 영향을 미친다는 점을 안다"고 말했다. 또 스툴프 교수는 네덜란드에서 패스트푸드 섭취의 증가 등 식단이 평균 키 변화의 요인일 수 있다고 밝혔다. 영국 런던에 있는 임페리얼칼리지의 마지드 에자티 교수는 네덜란드 성인의 평균 키 추세를 확인하기 위한 자료를 확보하려면 수년이 더 걸릴 수 있다며 영양 섭취가 변수일 수 ...

    한국경제 | 2021.09.20 13:18 | YONHAP

  • thumbnail
    추석에 지켜야 할 위생수칙…"식중독 예방하세요"

    ... 씻어야 한다. 2. 칼과 도마는 완제품용, 가공식품용, 채소용, 육류용, 어류용으로 구분해서 사용하는 게 좋다. 3. 달걀은 냉장고에 보관하고, 가급적 2∼4주 내 소비하는 게 좋다. 이때 달걀은 익히지 않고 바로 섭취하는 채소류와는 공간을 분리해 보관하는 게 낫다. 4. 음식은 충분히 익혀서 먹어야 한다. 간혹 음식을 익혀 먹었는데 살모넬라균에 감염됐다고 하는 경우가 있는데, 이는 충분히 익히지 않은 음식을 섭취했을 가능성이 크다. 5. 음식의 ...

    키즈맘 | 2021.09.19 18:38 | 김주미

  • thumbnail
    실명 부르는 녹내장, 고령 부모님 생활습관 교정해주세요

    ... 다소 높일 수 있어 주의가 필요하다. 가능하면 천장을 보고 똑바로 누워서 자는 것이 좋다. ◇ 하루 커피 한잔 정도는 괜찮아요…음주 자제하고 금연해야 녹내장 환자라고 해서 커피를 끊을 필요는 없다. 성인의 하루 카페인 권장 섭취량은 400㎎으로, 하루 커피 한 잔은 안압에 큰 영향을 미치지 않는다. 그러나 카페인을 과다하게 섭취하면 안압이 상승하므로 커피는 하루에 한 잔 정도만 마시거나, 디카페인 커피, 카페인이 함유되지 않은 차를 마시는 게 좋다. ...

    한국경제 | 2021.09.19 06:30 | YONHAP

  • thumbnail
    [위클리 건강] 전 부칠 때 달걀 만졌다면 반드시 손 씻으세요

    ... 18일 의료계에 따르면 살모넬라 식중독은 살모넬라균에 오염된 달걀이나 닭과 오리와 같은 가금육, 소고기, 우유가 주요 원인이 되는 식중독이다. 주로 복통과 설사, 구토, 발열 등 위장장애를 일으킨다. 잘못 관리된 육류를 섭취했을 때도 발생하지만 조리 시 도마나 칼, 주방 기구 등에서 교차오염이 벌어지면서 감염되기도 한다. 예컨대 닭의 분변이 묻은 달걀을 만진 손으로 요리를 하면 균이 음식으로 옮겨가면서 전파될 수 있다. 특히 추석 명절에는 평소보다 ...

    한국경제 | 2021.09.18 07:00 | YONHAP

  • thumbnail
    반려동물 사료서 중금속·방부제 검출…3년간 127t 유통

    ... 사료관리법상 유해물질 기준 및 표시사항을 어긴 사료 10종은 지난 2018년 9월부터 올해 8월까지 총 13억9천만원어치 판매된 것으로 나타났다. 127t 상당의 물량이다. 소형견이나 고양이 한 마리가 한 달 동안 사료 3kg을 섭취한다는 점을 고려하면 반려동물 4만2천마리가 한 달 동안 먹을 분량에 달한다. 농림부 산하 국립농산물품질관리원은 이들 사료의 제품명과 제조업체를 지방자치단체에 통보했고 지자체는 행정처분 조치를 하기로 했다. 다만 농림부는 어떤 ...

    한국경제 | 2021.09.18 06:45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