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316,76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EU, 화이자 백신 5천만회분 조기 확보…추가 계약 협상도 개시

    ... 집행위원회는 14일(현지시간) 미국 제약사 화이자-독일 바이오엔테크가 개발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5천만회분을 당초 예정보다 이른 2분기에 받게 됐다고 밝혔다. 우르줄라 폰데어라이엔 EU 집행위원장은 이날 명에서 이번 달부터 시작해 올해 2분기에 화이자-바이오엔테크 백신 5천만회분이 추가로 배송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는 당초 올해 4분기에 배송될 것으로 예상했던 물량으로, 이에 따라 2분기 배송되는 화이자-바이오엔테크 백신은 2억5천만회분으로 ...

    한국경제 | 2021.04.15 00:38 | YONHAP

  • thumbnail
    MS RPA 무상공개 한달 이제 일반인도 RPA한다

    ... 있습니다. 이런 RPA를 일반인들도 쉽게 조작할 수 있도록 개발한 게 PAD서비스입니다. 자동으로 엑셀 등 응용 프로그램 소프트웨어를 조작하고 파일을 복사 이동하고 이메일을 보낼 수 있습니다. 영업 관련 각종 데이터 입력, 과 지표의 추출, 프로젝트 진행 관리 등 정형화된 업무도 자동화하는 도구입니다. 그동안 일부 업체가 조건부로 무료 서비스를 했지만 본격적인 무료화에 나선 건 MS가 처음입니다. RPA 반복 작업에서 탈피, 효율 높여 MS가 ...

    한국경제 | 2021.04.14 23:25 | 오춘호

  • thumbnail
    김종철 전 정의당 대표 추행 고발건 불송치 종결

    김종철 전 정의당 대표( 사진 )에 대한 추행 고발건이 불송치 종결 됐다. 서울경찰청은 김 전 대표의 추행 고발 사건을 지난 9일 불송치 종결 처리했다고 14일 밝혔다. 지난 1월 피해자인 장혜영 의원은 김 전 대표에게 추행을 당했다는 사실을 공개하면서 경찰 수사를 원치 않는다고 전했다. 하지만 홍정식 활빈단 대표가 김 전 대표를 강제추행 혐의로 서울 영등포경찰서에 고발했고, 이후 장 의원은 경찰 수사를 원하지 않는다는 취지의 진술서를 ...

    한국경제 | 2021.04.14 22:55 | 이보배

  • thumbnail
    오리온 '골칫덩이' 윌리엄스…강을준 감독과 "계약 위반" 대립

    ... 참여하느라 그랬다고 하더라"며 "그럼 전자랜드 조나단 모트리는 리바운드 참여를 하지 않았다는 말이냐"고 되물었다. 강 감독은 또 "마지막에 들어가서 포스트업을 하면서 골밑 공격을 시도하라고 지시했는데 그때 던지는 슛을 보면 그게 의 있게 던지는 거라고 할 수 있겠느냐"고도 답답해했다. 윌리엄스는 이날 10분 59초를 뛰고 4점, 4리바운드를 기록했다. 2차전 무득점보다는 4점을 넣었지만 여전히 제 몫을 하지 못하고 있다. 오리온 이대성은 이와 관련한 ...

    한국경제 | 2021.04.14 21:46 | YONHAP

  • thumbnail
    “자녀들과 가까운 도심에서 힐링” 노보텔 앰배서더 서울 강남, '키즈 힐리' 패키지 선봬

    ... 한 가족만을 위해 객실 내에서 안전하고 프라이빗하게 놀이와 수업을 동시에 즐길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아트워크가 가능한 키즈 스페셜 키프트 세트와 욕조 입욕제로 놀이가 가능한 큐브 버블 세트가 혜택으로 제공된다. 그밖에도 인 2인과 16세 미만의 자녀 2명이 포함된 조식 혜택이 제공되며, 객실 어메니티로 코코힐리 이뮤이뮤 클렌저와 로션을 제공해 풍성한 혜택을 더했다. 호캉스에 빼놓을 수 없는 실내 수영장과 피트니스도 함께 즐길 수 있다. '키즈 힐리' ...

    한국경제TV | 2021.04.14 20:44

  • thumbnail
    호주우체국 여 CEO 1호 "차별 때문에 퇴진…총리 사과해야"

    호주우체국(Australia Post)의 첫 여 CEO였던 크리스틴 홀게이트가 스콧 모리슨 연방총리의 부당한 압력을 받아 사임하게 됐다며 공개 사과를 요구하고 나섰다. 홀게이트는 특히 자신이 여 CEO라는 이유로 퇴진 압박을 받았다고 주장하며 모리슨 총리를 비난하고 나서 논란이 일고 있다. 14일 호주 일간 시드니모닝헤럴드 등에 따르면 전날 홀게이트 전 CEO는 호주 연방 상원 청문회에 출석해 작년 자신의 사임에 모리슨 총리가 결정적인 역할을 ...

    한국경제 | 2021.04.14 19:55 | YONHAP

  • thumbnail
    [사진톡톡] 팬데믹 속 이슬람권 라마단 '거리두기'

    ... 무슬림의 5대 종교적 의무 중 하나인 라마단 기간(30일)에는 일출부터 일몰 시까지 식사는 물론 물이나 음료수를 마셔서는 안 됩니다. 거짓말, 험담, 저주와 같은 불경스러운 언사도 피한다고 합니다. 일몰 후 금식이 끝나면 대한 만찬, 즉 '이프타르'가 이어집니다. 라마단의 기본 정신은 단식하면서 세속적이고 육체적 욕망을 절제하고 어려운 이웃을 돌아본다는 것입니다. 무슬림이라면 식음뿐 아니라 욕, 물욕 추구도 최소화해야 합니다. 불우 이웃에 대한 ...

    한국경제 | 2021.04.14 19:03 | YONHAP

  • thumbnail
    '김종철 추행' 고발 각하…경찰, 사건 종결

    김종철 전 정의당 대표에 대한 시민단체들의 추행 고발 사건을 수사해온 경찰이 사건을 검찰에 넘기지 않고 종결했다. 14일 경찰에 따르면 서울경찰청은 지난 9일 이 사건을 각하 처분하고 불송치 결정을 내렸다. 앞서 활빈단 등 시민단체들은 지난 1월 경찰에 김 전 대표를 강제추행 혐의로 고발했다. 2013년 관련 법률 개정으로 강제추행 등 범죄가 제3자의 고발로도 처벌이 가능한 범죄가 됐기 때문에 경찰은 고발을 접수했다. 피해자인 장혜영 의원은 ...

    한국경제 | 2021.04.14 18:56 | YONHAP

  • thumbnail
    "마스크 제대로 쓰고 말해달라" 초등생 폭행한 30대 '집유'

    ... 알려졌다. 대전지법 형사4단독 김성준 부장판사는 상해와 아동복지법 위반(아동학대) 혐의로 기소된 A 씨에게 징역 6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했다. 나아가 40시간의 아동학대 치료프로그램 수강도 명령했다. 재판부는 "인 남성인 피고인이 초등학생에 불과한 피해자들을 때려 다치게 한 만큼 죄질이 불량하다"면서 "피해자들 법정대리인과 각각 합의해, 그들이 A 씨 처벌을 원하지 않는 점을 양형에 고려했다"고 판시했다. 김정호 ...

    한국경제 | 2021.04.14 18:38 | 김정호

  • thumbnail
    "반성한다"더니 조국·박원순 초상화 SNS에 올린 윤미향

    ... 윤 의원의 입장이 간접적으로 반영된 것이 아니냐는 해석이 나온다. 윤 의원은 세월호를 추모하는 노란 리본과 '기억 약속 4월 16일의 약속'이라는 문구가 삽입된 자신의 사진으로 프로필을 바꾸기도 했다. 미 국무부는 지난달 발표한 국가별 인권보고서에서 한국 고위공직자의 부정부패와 추행 등 비위 문제를 지적하면서 관련자로 조 전 장관과 박 전 시장, 윤 의원 등을 실명으로 거론했다. 조미현 기자 mwise@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4.14 18:28 | 조미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