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71-80 / 1,44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모임 금지에 '집콕 소비' 폭발…배달앱 먹통, 고기·와인 매출 40%↑

    ... 트레이더스에선 24, 25일 이틀 내내 ‘계산 행렬’이 길게 늘어섰다. 배달앱인 배달의민족이 주문폭주를 이기지 못해 24일 저녁 4시간 동안 ‘먹통’이 됐을 정도다. 베이커리 프랜차이즈 전문점에선 성탄절 전야 케이크 판매량이 역대 최고 기록을 갈아치웠다. 마트, 빵집, 편의점 등 “손님 몰려” 서울 양평동에 사는 ‘워킹맘’ A씨는 25일 인근 트레이더스 매장을 찾았다. 전날 미처 하지 ...

    한국경제 | 2020.12.25 17:34 | 박동휘/박종필

  • thumbnail
    관광지 대신 선별진료소로…차분한 성탄절 보낸 시민들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1000명 안팎을 웃도는 가운데 연말 최대 연휴인 성탄절을 맞았다. 대부분의 교회와 성당이 성탄 예배를 온라인으로 진행했고, 주요 관광지도 대체로 한산했다. 시민들도 선별진료소를 찾는 등 차분한 모습을 보였다. 전국 대부분의 교회와 성당이 25일 성탄 예배와 미사를 비대면으로 진행했다. 사회적 거리두기 2.5단계가 시행 중인 부산은 차분한 분위기 속에서 성탄절을 보냈다. 천주교 부산교구 지침에 ...

    한국경제 | 2020.12.25 16:50 | 이송렬

  • thumbnail
    '성탄절엔 어김없이'…머라이어 캐리 韓차트서 1위

    머라이어 캐리가 국내 최대 음원사이트인 멜론의 24일 일간 차트에서 '올 아이 원트 포 크리스마스 이즈 유'(All I Want for Christmas Is You)로 1위에 올랐다. 이 곡은 발매된 지 26년이 지났음에도 여전히 많은 사람들의 사랑을 받고 있다. 이 곡은 지난해까지 10억 회에 이르는 스트리밍 횟수를 기록했다. 24시간 누적 이용량을 기준으로 매시간 발표하는 멜론 '24히츠'(Hits) 차트에...

    한국경제 | 2020.12.25 15:40 | 신현보

  • thumbnail
    靑 '성탄절 쇼크'…尹 징계무산·코로나 확진자 사상 최대치

    ... 사상 최고치를 경신하는 등 악재가 이어지면서 정부와 여당에 충격파가 가해지고 있다. 청와대와 민주당이 그간 최우선 과제로 삼았던 '검찰 개혁'과 'K방역'에 빨간불이 켜진 것이다. 이러한 이유로 성탄절날인 이날 문재인 대통령의 레임덕(임기 말 권력 누수) 현상이 본격화되는 것 아니냐는 목소리도 나오고 있다. 야당에서는 전날 윤 총장에 대한 법원의 결정이 사실상 문 대통령에 대한 탄핵 결정이라며 거세게 비판하고 나섰다. 法 결정에 ...

    한국경제 | 2020.12.25 14:42 | 신현보

  • thumbnail
    [속보] '직무 복귀' 윤석열, 정직 처분 정지 후 대검 첫 출근

    윤석열 검찰총장이 25일 성탄절 휴일임에도 대검찰청에 출근했다. 전날 법원의 '2개월 정직' 처분 정지를 결정한 다음 날 바로 출근한 것이다. 윤 총장은 이날 낮 12시 10분께 검은색 관용차를 타고 대검찰청에 도착했다. 당초 점심을 먹고 오후 1시께 나올 예정이었으나 계획보다 50분가량 일찍 출근했다. 윤 총장이 출근한다는 소식이 알려지자 대검 정문에는 이날 오전부터 윤 총장의 지지자들이 보낸 화환들이 재등장했다. 대검 정문 앞에서 ...

    한국경제 | 2020.12.25 12:15 | 신현보

  • thumbnail
    윤석열 복귀에 안철수 "文, 법 공부하신 분이니 성찰하시길"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가 25일 법원이 윤석열 검찰총장에 대한 징계처분 효력을 중단한 데 대해 "코로나로 우울한 성탄절을 보내고 계신 국민들께 큰 위안이 됐다"고 밝혔다. 안 대표는 이날 페이스북을 통해 "이 정권 들어와서 만성화된 비정상화의 고리를 끊고 정의와 공정, 상식과 원칙이 자리 잡는 보편적인 세상이 되는 계기가 돼야 한다"고 했다. 또 윤 총장을 향해 "헌법과 법치주의를 지키고 불의에 맞서 ...

    한국경제 | 2020.12.25 11:48 | 신현보

  • thumbnail
    성탄절 맞아 트럼프 '백신 자화자찬'…바이든 '거리두기 강조'

    성탄절을 맞아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개발 및 보급에 대한 자신의 치적을 내세운 반면, 조 바이든 대통령 당선인은 사회적 거리두기를 강조하고 나섰다. 24일(현지시간) 미 언론에 따르면 트럼프 대통령은 성탄 메시지를 통해 "우리는 곧 팬데믹(전염병의 세계적 대유행)을 종식하고 수백만 목숨을 살릴 안전하고 효과적인 백신 수백만 접종분을 공급하고 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트럼프 ...

    한국경제 | 2020.12.25 11:07 | 신현보

  • thumbnail
    [이지현의 생생헬스] 관절염, 아프다고 운동 멀리하면 심해져…허벅지 근육 꼭 키우세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한 고강도 방역 조치가 시행되면서 차분한 연말이 이어지고 있다. 성탄절 휴일에도 집 밖 외출을 삼가는 사람이 늘었다. 사상 초유의 ‘집콕 송년’이다. 외출 시간이 줄고 집 안에 있는 시간이 늘면 자연히 운동량이 부족해진다. 코로나19 고위험군인 고령층은 외출을 더욱 줄이게 되고 이는 근육량 감소 등으로 이어지기 쉽다. 고령층이라면 누구나 앓기 쉬운 퇴행성 관절염은 근육량이 ...

    한국경제 | 2020.12.25 10:55 | 이지현

  • thumbnail
    文대통령 "국민 덕에 어려움에도 희망…따뜻함 나누는 성탄되길"

    ... 대통령은 25일 "배려의 마음을 나눠주신 국민들 덕분에 올 한 해, 어려움 속에서도 우리는 희망을 간직할 수 있었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 올린 성탄메시지에서 "마음으로 만나는 성탄절"이라며 이같이 설명했다. 힘을 모아 코로나19를 극복해가자고 했다. 문 대통령은 "소중한 분들이 우리 곁을 떠났고, 아직 병상에 계신 분들이 많다"며 "진심으로 위로의 말씀을 드리며 마지막 고비를 ...

    한국경제 | 2020.12.25 10:42 | 강영연

  • thumbnail
    [속보] 코로나 사상 첫 1200명대…어제 1241명 신규 확진

    어제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사상 처음으로 1200명 선을 넘었다. 중앙방역대책본부는 성탄절인 25일 0시 기준으로 신규 확진자가 1241명 늘었다고 밝혔다. 이에 국내 코로나19 누적 확진자는 총 5만4770명이 됐다. 이날 신규 확진자 수는 전날(985명)보다 무려 256명이 늘어난 수치다. 신현보 한경닷컴 기자 greaterfool@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12.25 09:32 | 신현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