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01-110 / 1,91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프란치스코 교황 "하느님은 최악의 모습까지 사랑"

    프란치스코 교황은 24일(현지시간) “하느님은 최악의 상황에 놓인 우리까지 언제나 사랑한다”고 말했다. 교황은 이날 바티칸 성베드로대성당에서 임기 중 일곱 번째 집전한 성탄전야 미사 강론(사진)을 통해 이런 메시지를 전했다고 로이터 등 외신들이 보도했다. 교황은 성탄절은 하느님의 무조건적인 사랑을 떠올리게 하는 날이라며 “잘못된 생각을 하더라도, 일을 완전히 망쳐놓더라도 하느님은 당신을 계속 사랑한다”고 ...

    한국경제 | 2019.12.25 17:17 | 장현주

  • thumbnail
    [한경에세이] 꽃동네 가는 길

    ... 봉사활동이겠거니’라고 생각한 게 부끄러워 하룻밤 묵으며 기저귀를 빨고 바닥 청소를 했다. 내 마음을 닦아내는 심정이었다. 꽃동네를 나서며 생각했다. 가장 행복한 날, 가장 외로운 사람들과 함께하기로. 그로부터 20년, 매년 성탄 전야는 한 해도 거르지 않고 가까운 가평 꽃동네를 찾았다. 12월 24일, 이곳에선 세상에서 가장 행복한 축제가 열린다. 가정과 사회로부터 멀어진 사람들의 축제지만, 자신이 가진 가장 좋은 옷을 입고 정성껏 연습한 노래와 율동으로 ...

    한국경제 | 2019.12.25 17:14

  • thumbnail
    포근한 크리스마스…미세먼지 '나쁨'에도 도심 '북적'(종합)

    고속도로 통행량 주말 평균보다 9∼15% 적어 대부분 '원활' 크리스마스인 25일 미세먼지 농도가 '나쁨' 수준을 보였지만 포근한 날씨를 보이면서 도심에는 성탄절 나들이를 즐기는 가족과 연인들로 북적였다. 국립환경과학원 대기질통합예보센터에 따르면 이날 수도권과 강원 영서, 충청, 광주, 전북, 대구, 경북은 미세먼지 농도가 '나쁨' 수준을 기록했다. 그러나 서울 낮 최고 기온이 6.6도에 이를 만큼 따뜻해 시민들은 명동과 광화문 등 도심으로 ...

    한국경제 | 2019.12.25 16:54 | YONHAP

  • thumbnail
    '성추문' 배우 케빈 스페이시, 올해도 괴이한 성탄메시지

    유튜브에 "당신 내면의 분노를 다정함으로 없애라" 영상 올려 작년 성탄 전야 영상메시지 수백만 시청…"나는 정말 진지" 2017년 성추문에 휘말린 후 활동을 자제하고 있는 할리우드 유명배우 케빈 스페이시(60)가 작년에 이어 올해도 '괴이한' 크리스마스 메시지를 공개했다. CNN, NBC뉴스에 따르면, 스페이시는 성탄 전야인 24일(현지시간) 유튜브에 'KTWK'(Kill Them with Kindness)라는 제목의 영상 메시지를 올려 자신의 ...

    한국경제 | 2019.12.25 16:50 | YONHAP

  • thumbnail
    전국 곳곳 성탄 미사·예배…"자비와 은총을"(종합)

    명동성당 '성탄 대축일 미사'…'고통받는 이들과 함께' 거리 미사도 25일 전국 각지에서는 성탄절을 축복하는 미사와 예배가 이어졌다. 천주교 서울대교구는 이날 0시 주교좌성당인 명동성당에서 교구장인 염수정 추기경 집전으로 '성탄 대축일 미사'를 봉헌했다. 염 추기경이 전날 오후 11시 40분께 명당성당 앞마당에 마련된 대형 구유에 아기 예수 모형을 놓으면서 성탄 대축일 미사를 알리는 종이 울렸다. 이날 저녁 명동성당 앞에는 미사 시작 전부터 ...

    한국경제 | 2019.12.25 16:50 | YONHAP

  • thumbnail
    '종교 초월한 만남'…10여년간 성탄미사 참석한 스님

    충북 옥천의 한 승려가 10여년간 이 지역 성당에서 열린 성탄 미사에 참석했다. 25일 태고종 사찰인 대성사에 따르면 이곳 주지인 혜철 스님은 지난 24일 옥천성당서 열린 성탄 미사에 참석해 아기 예수의 탄생을 축하했다. 그의 성탄 미사 참석은 2004년 이후 15번째이다. 혜철 스님은 성탄 미사에서 "예수님 탄신의 거룩한 뜻을 실천해 가난과 차별로 인한 아픔이 더 이상 없길 바라며 예수님과 부처님의 뜻처럼 평화롭고 자비로운 세상을 만들자"고 ...

    한국경제 | 2019.12.25 16:05 | YONHAP

  • thumbnail
    '불의 고리' 곳곳서 성탄절 지진…콜롬비아 시민들 대피

    콜롬비아·캐나다 서부해안·피지 인근서 잇따라 지진 발생 지구촌에 성탄절이 찾아왔지만 '불의 고리'로 불리는 환태평양 조산대 주변에서는 크고 작은 지진이 잇따라 발생해 시민들을 불안에 떨게 했다. 지진으로 인한 인명이나 재산 피해는 아직 보고되지 않았지만, 지진 발생 지역의 시민들은 놀란 가슴을 쓸어내리며 대피하는 소동이 빚어졌다. 24일(현지시간) 미국지질조사국(USGS)에 따르면 크리스마스이브를 맞은 콜롬비아에서는 두 차례의 강한 지진이 발생했다. ...

    한국경제 | 2019.12.25 15:15 | YONHAP

  • thumbnail
    전국 곳곳서 '성탄 축하'…놀이공원·스키장에 '인파'

    축제 관광지·국립공원 등지도 관광객·탐방객 이어져 인천선 1천200여명 산타 봉사자 선물 배달로 따뜻한 '성탄 봉사' 성탄절 휴일인 25일 전국 교회와 성당에서는 일제히 성탄 축하 미사와 예배가 열려 예수 탄생의 의미를 되새겼다. 주요 놀이공원과 관광지, 스키장, 도심 백화점이나 극장가 등에는 휴일을 즐기려는 인파로 북적였다. 대전 대흥동성당에서는 이날 오전 성탄 대축일 미사를 열고 예수 탄생을 축하했고, ...

    한국경제 | 2019.12.25 14:51 | YONHAP

  • thumbnail
    여야, 한목소리로 성탄절 축하…"국민에 사랑과 평화 소망"

    민주 "평화롭지 않은 국회 죄송"…한국 "분열·갈등 치유되길" 여야는 25일 성탄절을 맞아 한목소리로 사랑과 평화를 기원했다. 더불어민주당 이재정 대변인은 논평을 통해 "성탄절을 맞아 국민 여러분 가정에 예수님의 축복과 사랑의 온기가 충만하고, 세상에 평화와 희망이 가득하길 소망한다"며 "미처 온정의 손길이 채 닿지 않는 우리 주변 이웃에게도 예수님의 축복이 내려져 기쁨과 행복을 같이 나눌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그는 "평화롭지 않은 ...

    한국경제 | 2019.12.25 14:12 | YONHAP

  • thumbnail
    "메리 크리스마스" 다일공동체, 노숙인·홀몸노인과 거리 예배

    2천500명 모여 성탄 예배…방한복·월동 키트 전달 "하늘에는 영광이요 땅에서는 평화로다. 메리 크리스마스!" 기독교 봉사단체 다일공동체는 성탄절을 맞아 25일 오전 11시 서울 동대문구 밥퍼나눔운동본부 앞마당에서 노숙인·홀몸노인 2천500여명과 서른두 번째 거리 성탄 예배를 올렸다. 밥퍼나눔운동본부 앞마당에는 예배 전부터 캐럴과 찬양 소리가 울렸고, 서울 전역에서 모인 어르신들은 밝은 표정으로 손뼉을 치며 아기 예수의 탄생을 축하했다. ...

    한국경제 | 2019.12.25 13:39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