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71-180 / 1,91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종교계 성탄절 축하메시지…"예수님과 함께 정의와 평화를"

    ... 추기경, 정치권에 "가장 약한 이들 대변자 돼야" 개신교 "기쁨과 설렘으로 예수님 모시자…그리스도 정신 이 땅에 모시자" 구세군, 문체부와 거리 모금…조계종 '성탄트리' 점등·'울지마톤즈2' 시사회 25일 성탄절을 앞둔 종교계에서는 기독교계를 중심으로 성탄 의미를 되새기는 메시지와 함께 뜻깊은 행사가 펼쳐진다. 천주교 서울대교구장 염수정 추기경은 23일 ...

    한국경제 | 2019.12.23 11:12 | YONHAP

  • thumbnail
    文대통령, 베이징 향발…시진핑과 정상회담 갖고 북핵해법 모색(종합)

    ... 계기로 만난 지 6개월 만이다. 특히 회담에서는 한중 양자관계 진전을 위한 논의는 물론, 긴장이 고조되고 있는 한반도 상황을 타개하고 북미 간 대화를 본궤도에 올려놓기 위한 방안을 논의할 것으로 보여 주목된다. 북한의 '성탄 도발' 우려까지 제기되는 상황인 만큼 문 대통령은 시 주석에게 북한을 대화의 장으로 끌어내도록 도와달라는 '우회설득'에 나설 것으로 보인다. 두 정상은 또 또 봉인된 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THAAD·사드) 한반도 배치를 둘러싸고 불거진 ...

    한국경제 | 2019.12.23 10:11 | YONHAP

  • thumbnail
    문 대통령, 베이징 향발…시진핑과 정상회담 갖고 북핵해법 모색

    ... 만난 지 6개월 만이다. 특히 회담에서는 한중 양자관계 진전을 위한 논의는 물론, 긴장이 고조되고 있는 한반도 상황을 타개하고 북미 간 대화를 본궤도에 올려놓기 위한 방안을 논의할 것으로 보여 주목된다. 북한의 '성탄 도발' 우려까지 제기되는 상황인 만큼 문 대통령은 시 주석에게 북한을 대화의 장으로 끌어내도록 도와달라는 '우회설득'에 나설 것으로 보인다. 두 정상은 또 또 봉인된 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THAAD·사드) ...

    한국경제 | 2019.12.23 09:50 | YONHAP

  • thumbnail
    교황 "신앙 조롱받는 시대…가톨릭 새 패러다임 필요"(종합)

    ... 가톨릭이 쇠퇴하고 있다는 점을 시인하며 예수의 가르침을 전파하기 위한 새 접근법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dpa통신, 월스트리트저널(WSJ) 등에 따르면 교황은 21일(현지시간) 교황청 관료 조직인 '쿠리아'(Curia)를 대상으로 한 연례 성탄 강론에서 "우리가 더는 그리스도교 체제의 지배를 받지 않고 있다"며 이 같은 견해를 밝혔다. 프란치스코 교황은 "특히 유럽, 서구의 대부분에서 신앙이 더는 일상적 삶의 뚜렷한 전제가 되지 못하고 있다"며 "오히려 그 반대로 신앙은 ...

    한국경제 | 2019.12.23 09:40 | YONHAP

  • thumbnail
    노트르담 대성당, 올해 성탄 미사 없다…200여년만에 처음

    지난 4월 화재 여파…인근 교회에서 자정미사 집전 예정 프랑스 파리 노트르담 대성당이 지난봄 발생한 화재 여파로 올해 성탄 미사를 진행하지 않기로 했다. 대신, 파트리크 쇼베 노트르담 대성당 주임신부가 인근 생제르맹 록스루아 성당에서 크리스마스이브에 자정 예배를 집전한다. 23일 AFP통신 등에 따르면 노트르담 대성당이 성탄 예배를 열지 않는 것은 1803년 이후 216년 만이다. 노트르담 대성당은 1789년 프랑스혁명 이후 프랑스 ...

    한국경제 | 2019.12.23 09:34 | YONHAP

  • thumbnail
    수도원 다큐부터 발레공연까지 안방 성탄특집 풍성

    성탄절을 맞아 다양한 다큐멘터리와 공연 실황이 안방극장 시청자들을 찾아간다. KBS 1TV는 지난 19일부터 성탄절 당일인 25일, 그리고 26일 3회에 걸쳐 다큐멘터리 '세상 끝의 집-카르투시오 봉쇄수도원'을 방송한다고 23일 소개했다. 2005년 필립 그로닝 감독이 무려 15년 동안의 끈질긴 섭외 끝에 제작한 영화 '위대한 침묵'을 통해 세상에 알려진 카르투시오 수도회. 다큐는 아시아 유일의 카르투시오 수도원인 경북 상주 모동 수도원을 조명한다. ...

    한국경제 | 2019.12.23 06:02 | YONHAP

  • thumbnail
    中·日정상 차례로 만나는 文대통령…비핵화·수출규제 '분수령'

    ... 진전을 이루느냐에 따라 지소미아(GSOMIA·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 연장 문제를 포함해 내년 한일관계의 흐름이 판가름날 것이라는 관측이 나오고 있다. ◇ '中 지렛대' 통할까…北 '성탄도발' 우려 속 한중정상 메시지 관심집중 문 대통령은 시 주석과의 정상회담에서는 북한이 대화에 나서도록 중국이 역할을 해달라는 '우회설득'에 힘을 집중할 것으로 보인다. 일부에서는 성탄절에 북한이 대륙간탄도미사일(ICBM) ...

    한국경제 | 2019.12.23 05:00 | YONHAP

  • thumbnail
    美, '北 성탄선물' 촉각 속 '시간단위 추적' 대응책 모색 긴박

    ... 중국 국가주석에 이어 21일 아베 신조(安倍晋三) 일본 총리와 전화 통화를 하고 대북 대응 등을 논의했다. 비건 부장관의 아시아순방 기간 북미접촉이 불발된 가운데 크리스마스를 앞두고 중국 및 일본 정상과 연쇄 접촉을 갖고 북한의 '성탄절 도발'을 막기 위해 국제공조 다지기를 통한 '톱다운 돌파구' 마련에 직접 팔을 걷어붙인 모양새이다. 특히 백악관이 이날 미일 정상 간 통화에 대해 '북한의 위협적 성명'이라는 표현을 이례적으로 명시한 것은 그만큼 미국이 대륙간...

    한국경제 | 2019.12.23 01:43 | YONHAP

  • thumbnail
    교황 "가톨릭교회 200년 뒤처져…시대적 변화 순응해야"

    프란치스코 교황이 바티칸 교황청의 보수 관료들에게 시대적 변화를 거부하지 말라고 재차 주문했다. 교황은 21일(현지시간) 교황청 관료 조직인 '쿠리아'(Curia)를 대상으로 한 연례 성탄 강론에서 서구 사회에서 그리스도 신앙이 점점 옅어지는 현실을 언급하며 이같이 강조했다고 dpa 통신 등이 전했다. 세속화한 서구에서 가톨릭이 점점 영향력을 잃고 있다는 사실을 인정하고 시대적 변화에 순응해야 교회를 다시 매력적으로 만들고 복음의 임무도 완수할 ...

    한국경제 | 2019.12.23 01:17 | YONHAP

  • 문 대통령, 23일 시진핑과 회담…중단된 '비핵화 대화' 물꼬 틀까

    ... 통화를 통해 북한에 대한 국제사회의 공조를 이끌어내는 한편 중국의 역할이 커지는 것을 견제하겠다는 의도로 풀이된다. 한 북한 전문가는 “백악관이 북한의 ‘위협적 성명’을 명시했다는 점이 눈에 띈다”며 “북한이 ‘성탄 선물’을 공언하며 미국에 대한 비난에 열을 올리는 상황을 염두에 둔 반응”이라고 해석했다. 박재원 기자 wonderful@hankyung.com

    한국경제 | 2019.12.22 16:59 | 박재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