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0,30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와인스틴 유죄는 성폭력 인식 전환 신호탄…법적대응 늘어날듯"

    ... 피해자의 침묵과 부정확한 기억 등으로 인해 복잡한 양상을 띠게 된다고 WSJ는 지적했다. 특히 부하 직원이 과연 상사나 권력자와의 성관계에 '동의'라는 것을 할 수 있는지에 관한 의문도 제기된다. 이런 가운데 와인스틴에게 1급 성폭행과 3급 강간 등 혐의에 대해 유죄 평결이 내려진 것은 미국인들이 성폭력을 어떻게 인식하는지에 관해 가시적인 변화가 나타났다는 점을 분명하게 보여준다는 평가가 우세하다. 와인스틴으로부터 성희롱을 당한 프리랜서 기자 로런 시반은 "이건 ...

    한국경제 | 2020.02.26 16:55 | YONHAP

  • thumbnail
    도밍고, 성희롱 의혹 사과…"상처받은 여성들에 죄송"(종합)

    ... 도밍고가 약속한 워싱턴 국립오페라단에서의 역할을 다시는 맡지 못했다고 주장했다. 또 다른 피해자인 메조소프라노 패트리샤 울프와 성악가 앤젤라 터너 윌슨은 공동 명의 성명에서 이번 사건을 계기로 성악계에서 앞으로는 성희롱과 성폭행이 벌어지지 않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지난해 9월부터 이뤄진 미국 오페라 노조의 도밍고 성추행 의혹 조사는 전직 연방검사 출신 변호사가 맡아 했다. 미국 전역의 오페라 하우스와 콘서트홀 종사자를 대변하는 오페라 노조는 전날 도밍고 ...

    한국경제 | 2020.02.26 15:18 | YONHAP

  • thumbnail
    '머시' 부른 영국 팝스타 더피 "공백기에 납치·성폭행 당해"

    가전 광고 삽입곡으로 쓰여 한국에서도 친숙한 '머시(Mercy)'를 부른 영국 가수 더피(35)가 활동 공백기에 납치돼 성폭행을 당했다고 소셜미디어를 통해 '털어놨다'고 로이터통신 등이 전했다. 25일(런던 현지시간) 인스타그램 계정을 통해 "여러 분들이 내가 왜 사라졌고 어디로 갔는지 궁금해했다"고 운을 뗀 더피는 "사실은 성폭행을 당하고 약물이 투여돼 여러 날 붙잡혀 있었다"고 썼다. 그는 "지금은 괜찮고 안전하다, 믿어달라"고 안심시키면서도 ...

    한국경제 | 2020.02.26 10:42 | YONHAP

  • thumbnail
    트럼프, 와인스틴 유죄에 "여성에 큰 승리이자 강력한 메시지"

    ... 비행 이슈가 트럼프 대통령의 2016년 대선 캠페인과 대통령 재임 기간을 흐리게 만들었다면서 트럼프 대통령은 수명의 여성들로부터 환영받지 못한 '성적접근'에 대해 비난받아왔다고 지적했다. 블룸버그 통신은 트럼프 대통령으로부터 성폭행을 당했다고 주장한 칼럼니스트 겸 작가 E. 진 캐럴을 거론했다. 지난해 6월 캐럴은 1995년 가을 또는 1996년 봄 뉴욕 버그도프 굿맨 백화점 탈의실에서 트럼프 대통령에게 성폭행을 당했다고 주장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캐럴을 만난 ...

    한국경제 | 2020.02.26 01:01 | YONHAP

  • thumbnail
    미투 촉발 '할리우드 거물' 와인스틴에 유죄…법정 구속(종합)

    1급 성폭행·3급 강간 혐의 유죄…'약탈적 성폭행' 무죄 법정구속 명령후 가슴통증 호소, 병원행…"나는 죄없다" 최고 징역 29년형 가능…LA서도 성폭행 관련 별도 기소돼 각종 성추행과 성폭행 혐의로 세계적 '미투'(#MeToo·'나도 당했다') 운동을 촉발한 미국 할리우드의 거물 제작자 하비 와인스틴(67)이 유죄를 받았다. 24일(현지시간) 뉴욕타임스(NYT)를 비롯한 미 언론에 따르면 뉴욕 맨해튼의 연방지방법원에서 이날 열린 재판에서 ...

    한국경제 | 2020.02.25 23:36 | YONHAP

  • thumbnail
    미투 촉발 '할리우드 거물' 와인스틴에 유죄…법정 구속

    1급 성폭행·3급 강간 혐의 유죄…'약탈적 성폭행' 무죄 최고 징역 25년형 가능…LA서도 성폭행 관련 별도 기소돼 각종 성추행과 성폭행 혐의로 세계적 '미투'(#MeToo·'나도 당했다') 운동을 촉발한 미국 할리우드의 거물 제작자 하비 와인스틴(67)이 유죄를 받았다. 24일(현지시간) 뉴욕타임스(NYT)를 비롯한 미 언론에 따르면 뉴욕 맨해튼의 연방지방법원에서 이날 열린 재판에서 배심원들은 와인스틴에게 1급 성폭행(2개 혐의)과 3급 강간(1개 ...

    한국경제 | 2020.02.25 04:57 | YONHAP

  • thumbnail
    강력범죄에 분노한 멕시코 여성들, 내달 '여성 없는 하루' 파업

    ... 분노도 커진 데 따른 것이다. 최근 멕시코시티에서 20대 여성이 함께 살던 40대 남성의 손에 살해당하고, 잔혹하게 훼손된 시신이 경찰과 언론을 통해 공개되면서 분노를 키웠다. 이어 7살 여아 파티마가 엄마 친구 부부에게 납치·성폭행을 당한 뒤 쓰레기봉투에 담긴 시신으로 발견돼 충격을 안겨줬다. 이들 사건은 멕시코에서 하루에 10명꼴로 발생하는 '페미사이드'(여성 살해) 사건의 일부일 뿐이다. 페미사이드는 성폭행, 여성 혐오 등 성별을 이유로 발생하는 살해 ...

    한국경제 | 2020.02.24 05:11 | YONHAP

  • thumbnail
    방심위, 지난해 징계 506건…객관성 위반 76건으로 최다

    ... 광주 MBC-AM의 '놀라운 3시'는 특정 가수를 두고 "하체가 탱탱하다"고 말하는 등 남성 출연자의 성희롱 발언을 방송했다가 법정 제재인 '해당 방송 프로그램 관계자 징계'를 받았다. 방통위는 또 TV조선의 '김광일의 신통방통'이 성폭행 가해자를 옹호하는 듯한 인터뷰와 성폭력을 정당화할 우려가 있는 내용 등을 방송했다는 이유로 법정 제재인 '주의'를 내렸다. 이밖에 미세먼지에 관해 보도하면서 조사연도와 포항제철소 배출 미세먼지 비율 등에 대해 사실과 다른 내용을 ...

    한국경제 | 2020.02.23 12:00 | YONHAP

  • thumbnail
    '러시아 게이트' 어산지, 미국 송환 피하려 프랑스 망명 추진

    ... 때문에 트럼프 행정부가 어산지의 송환을 요구하는 명령을 내렸다"고 말했다. 그는 오는 24일 열리는 송환 재판에서 자신의 주장에 대한 증언과 '문서적 증거'를 제출하겠다고 덧붙였다. 호주 출신인 어산지는 2010년 스웨덴에서의 성폭행 혐의로 지난 2011년 영국에서 체포됐다가 보석을 받고 풀려난 뒤 2012년 6월 영국 주재 에콰도르 대사관으로 도피해 생활해왔다. 하지만 지난 4월 에콰도르 대사관이 어산지에 대한 보호조치를 철회하고 영국 경찰의 진입을 허용해 ...

    한국경제 | 2020.02.21 12:01 | YONHAP

  • thumbnail
    '성폭행·횡령' 정종선 전 고교축구연맹 회장 내달 첫 재판

    ... 전 회장은 출석하지 않을 것으로 보인다. 앞서 서울중앙지검 형사3부(윤진용 부장검사)는 지난 12일 정 전 회장과 축구부 후원회비 관리자 박모 씨를 구속기소 했다. 박씨에게는 청탁금지법 위반 혐의가 적용됐다. 정 전 회장은 서울 언남고 감독 재임 시절 학부모들에게서 축구부 운영비 등 각종 명목으로 거액을 받고, 해외구단이 학교에 지급한 훈련보상금 일부를 횡령한 혐의를 받는다. 학부모를 상대로 성폭행을 저질렀다는 의혹도 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2.21 10:49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