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5,72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인권위, '박원순 의혹' 직권조사단 구…본격 조사 착수

    ... 신설된 차별시정국이 담당…"조사 종료 시점은 미정" 고(故) 박원순 전 서울시장의 성희롱 의혹 등에 대한 직권조사를 결정한 국가인권위원회가 5일 조사단 구성을 완료하고 본격 조사에 착수했다. 단장을 포함해 ... 직권조사단은 인권위 차별시정국 소속으로 설치됐다. 강문민서 인권위 차별시정국장이 조사단 단장을 맡았고 최혜령 차별시정국 차별시정팀장이 조사 실무를 총괄한다. 국내에서 '미투(MeToo·나도 당했다)' 운동이 ...

    한국경제 | 2020.08.05 10:51 | YONHAP

  • thumbnail
    인권위, '박원순 의혹' 직권조사단 구…본격 조사 착수

    고(故) 박원순 전 서울시장의 성희롱 의혹 등에 대한 직권조사를 결정한 국가인권위원회는 5일 직권조사단 구성을 완료했다고 밝혔다. 직권조사단 단장은 강문민서 인권위 차별시정국장이 맡았다. 조사단은 단장을 포함해 총 9명으로 구성됐고, 최혜령 차별시정국 차별시정팀장이 조사 실무를 총괄한다. 인권위는 직권조사단 조사를 위해 인권위 건물 내 별도 실무 공간을 마련했다. 인권위는 조사단 구성을 마친 이날부로 박 전 시장을 둘러싼 의혹에 대해 본격적으로 ...

    한국경제 | 2020.08.05 10:12 | YONHAP

  • thumbnail
    "모텔 가자" 손목 잡아끈 직장 상사…대법 "강제추행 맞다"

    일부 무죄 선고한 원심 파기환송…"적인 동기 내포" 회식이 끝난 뒤 모텔에 가자며 회사 후배의 손목을 강제로 잡아끈 행위가 대법원에서 '강제추행'으로 인정됐다. 대법원 2부(주심 박상옥 대법관)는 강제추행 혐의로 기소된 A씨의 ... 형량을 벌금 30만원으로 낮췄다. 2심 재판부는 A씨가 모텔에 가자며 손목을 잡아끈 행위에 대해서는 "손목을 적 수치심이나 혐오감을 일으키는 신체 부위라고 보기 어렵다"며 추행보다는 '성희롱'에 가깝다고 봤다. 또 B씨가 ...

    한국경제 | 2020.08.05 06:00 | YONHAP

  • thumbnail
    "모텔 가고 싶어" 여후배 손목 잡아끈 직장상사…대법 "강제추행 맞다"

    ... 법원은 “A씨는 B씨가 거절하는데도 계속하여 모텔에 가자고 하면서 손목을 잡아끌었다”며 “일반인에게 적 수치심이나 혐오감을 일으키게 하고 선량한 적 도덕관념에 반하는 행위로 피해자의 적 자유를 침해하는 유형력의 행사에 해당한다”고 판단했다. 하지만 항소심은 “(A씨의 행동이) 성희롱으로 볼 수 있을지언정 강제추행죄에서의 ‘추행’에 해당한다고 보기 어렵다”며 1심 판결을 ...

    한국경제 | 2020.08.05 06:00 | 이인혁

  • thumbnail
    '위안부 매춘 발언' 류석춘 교수 "징계 불복" 소청심사 제기

    ... "(위안부는) 매춘의 일종"이라고 발언했다. 당시 그는 '위안부 피해자들이 자발적으로 갔다는 것인가'라는 학생 질문에 "지금도 매춘에 들어가는 과정이 자의 반, 타의 반"이라고 설명하며 "궁금하면 한번 해볼래요"라고 되물어 성희롱 논란이 일기도 했다. 연세대는 류 교수가 수업 도중 한 발언을 문제 삼아 지난 5월 5일 정직 1개월 징계를 내렸다. 그러나 서울서부지법은 "절차에 중대한 하자가 존재해 위법"이라며 류 교수가 낸 징계효력정지 가처분 신청을 일부 인용했다. ...

    한국경제 | 2020.08.04 16:56 | YONHAP

  • thumbnail
    옐로비 소속사 "성희롱 매니저 문책·1년 전 퇴사…추행 논란, 멤버들에 죄송"

    최근 해체한 그룹 옐로비의 멤버 아리가 회사 관계자 및 매니저로부터 추행 및 성희롱 발언을 들었다고 주장한 것과 관련해 소속사 측이 입장을 밝혔다. 에딕션엔터테인먼트(이하 에딕션엔터)는 4일 공식 SNS를 통해 "옐로비 ... 심하게 문책했으나, 멤버들 모르게 정리했다. 그 매니저는 1년 전에 퇴사한 상태"라고 해명했다. 또 추행 의혹에 대해서는 아리가 지목한 사람이 회사 관계자가 아닌, 뮤직비디오 제작자라고 선을 그었다. 에딕션엔터는 "회사 ...

    연예 | 2020.08.04 15:14 | 김수영

  • thumbnail
    '추행 진실은?'…피해 주장 여직원 '허위신고'로 해고당해(종합)

    ... 증언한 동료도 정직 3개월…해당 직원 해고무효 소송 제기 경찰 수사로 진실 밝혀질 듯 전남대 산학협력단 정규직 여 직원이 부서 노래방 회식에서 상사에게 추행을 당했다고 학교 측에 신고했다가 '허위신고와 무고'로 해고당했다. ... 옮겨 음주와 가무를 했다. 정규직 여 직원 A씨는 송년 회식 2주가량 후 대학 인권센터에 노래방에서 상사에게 추행을 당했다고 신고했다. 이에 대학인권센터 운영위원회, 인권센터 성희롱성폭력방지대책위원회, 산학협력단 징계위원회 ...

    한국경제 | 2020.08.04 14:36 | YONHAP

  • thumbnail
    청주시, "확찐자" 발언 성희롱 규정…공무원 징계는 유보

    충북 청주시가 '확찐자'라는 표현을 성희롱으로 규정한 가운데 계약직 여직원에게 "확찐자"라고 발언 한 6급 팀장에 대한 징계는 유보한다고 밝혔다. 4일 청주시에 따르면 시 인사위원회는 지난 3일 검찰이 모욕 혐의로 불구속 기소한 공무원 A 씨(53·여)에 대한 징계를 유보하고 1심 판결 뒤 재논의 하기로 결정했다. A 씨는 지난 3월 시장 비서실에서 타 부서 계약직 여직원의 겨드랑이 뒷부분을 찌르며 ...

    한국경제 | 2020.08.04 12:14 | 이보배

  • thumbnail
    경사노위에 여·청년·비정규직 위원회 설치…"취약계층 대변"

    차별 금지·청년 고용난 해소·특고 종사자 보호 등 논의 대통령 직속 사회적 대화 기구인 경제사회노동위원회(경사노위)에서 취약계층인 여성과 청년, 비정규직 노동자의 목소리를 대변할 회의체가 설치됐다. 경사노위는 4일 오전 서울 ... 있다. 여, 청년, 비정규직 위원회는 각각 이달 중 전체회의를 열어 본격적인 활동을 시작한다. 여성위원회는 별 임금 격차 해소, 채용 과정의 차별 금지, 직장 내 성희롱·폭력 근절 방안 등을 논의할 예정이다. 청년위원회는 ...

    한국경제 | 2020.08.04 10:30 | YONHAP

  • thumbnail
    '추행 진실은?'…피해 주장 여직원 '허위신고'로 해고당해

    ... 증언한 동료도 정직 3개월…해당 직원 해고무효 소송 제기 경찰 수사로 진실 밝혀질 듯 전남대 산학협력단 계약직 여 직원이 부서 노래방 회식에서 상사에게 추행을 당했다고 학교 측에 신고했다가 '허위신고와 무고'로 해고당했다. ... 노래방으로 옮겨 음주와 가무를 했다. 계약직 여 직원 A씨는 송년 회식 다음 날 대학 인권센터에 노래방에서 상사에게 추행을 당했다고 신고했다. 이에 대학인권센터 운영위원회, 인권센터 성희롱성폭력방지대책위원회, 산학협력단 징계위원회 ...

    한국경제 | 2020.08.04 10:09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