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64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넷마블, 닌텐도 스위치 '세븐나이츠 –Time Wanderer-' 공개

    넷마블(대표 권영식, 이승원)은 자사의 세븐나이츠 IP를 활용한 첫 콘솔 게임 '세븐나이츠 –Time Wanderer-'를 닌텐도의 게임 프레젠테이션 방송 '닌텐도 다이렉트'에서 처음 공개했다고 27일 밝혔다. '세븐나이츠 –Time Wanderer-'는 세븐나이츠의 여덟 번째 멤버인 '바네사'가 궁극의 마법도구인 '샌디'와 함께 시공간의 뒤틀림 속으로 빠져든 뒤 다시 집으로 돌아가고자 모험을 하는 이야기를 다룬다. 유려한 ...

    게임톡 | 2020.03.27 15:25

  • thumbnail
    넷마블 첫 콘솔 게임 '세븐나이츠 스위치' 공개

    넷마블은 27일 첫 콘솔 게임 '세븐나이츠 스위치'를 공개했다. 닌텐도의 게임 프레젠테이션 방송 '닌텐도 다이렉트'에서 처음 선보인 이 게임은 넷마블의 대표 다중접속임무수행게임(MMORPG) '세븐나이츠 지적재산(IP)을 활용해 만들었다. 유려한 그래픽의 실시간 턴제 전투 방식을 갖추고 독자적인 스토리 라인으로 진행되는 싱글 플레이 RPG를 표방했다. 올여름 출시를 목표로 개발 중으로, 닌텐도 스위치 이숍을 통해 발매될 예정이다. 박영재 사업본부장은 ...

    한국경제 | 2020.03.27 14:31 | YONHAP

  • thumbnail
    넷마블, 앱애니 선정 글로벌 모바일 퍼블리셔 6위

    ... 이승원 대표는 "지난해 일곱개의 대죄: 그랜드 크로스, 더 킹 오브 파이터즈 올스타, 쿵야 캐치마인드, BTS월드 등 다양한 장르의 신작이 차별화된 게임성으로 글로벌 시장에서 긍정적 성과를 거뒀다"며, "올해는 A3: 스틸얼라이브, 세븐나이츠 레볼루션, 제2의 나라: 크로스월즈, 스톤에이지M(가제) 등 자사 및 글로벌 유명 IP 기반의 다양한 대작으로 글로벌 경쟁력 강화에 더욱 집중할 것"이라고 말했다. 최근 다양한 대작들을 출시한 넷마블은 국내외 시장에서 큰 성과를 거두고 ...

    게임톡 | 2020.03.24 11:29

  • thumbnail
    '세븐나이츠' 6주년 업데이트…신규 영웅 '레긴레이프' 추가

    넷마블(대표 권영식, 이승원)은 모바일 RPG '세븐나이츠(개발사 넷마블넥서스)'에 서비스 6주년을 기념해 대규모 업데이트를 실시했다고 23일 밝혔다. 우선 루디가 신화 각성을 통해 보다 강력한 영웅으로 거듭났다. 특히 아군의 전투를 지원하는 강력한 스킬들을 통해 아군들의 방어적 능력을 강화시키고 회복시킬 수 있게 됐다. 루디는 천상계의 후손으로 숨겨진 힘이 깨어나면서 향후 전개되는 스토리에서도 핵심적인 역할을 할 예정이다. 신규 ...

    게임톡 | 2020.03.23 12:27

  • thumbnail
    '넷마블스토어', 신학기 맞이 기념 이벤트 실시

    ... 맞이해 넷마블의 IP를 활용한 다양한 문구류를 새롭게 선 보이게 됐다"며 "앞으로 더욱 다양한 상품 기획으로 고객들에게 높은 만족을 드릴 계획"이라고 말했다. 넷마블스토어는 넷마블 대표 캐릭터 ㅋㅋ(크크), 토리, 밥, 레옹으로 구성된 '넷마블프렌즈' 캐릭터 상품을 비롯해 '모두의마블', '세븐나이츠', '쿵야' 등 넷마블 인기 게임 IP(지식재산권)를 활용한 상품을 전시ᆞ판매하는 넷마블 캐릭터 매장이다. 백민재 한경닷컴 게임톡 기자

    게임톡 | 2020.03.06 09:58

  • thumbnail
    넷마블, 올해 글로벌 라인업 승부 "매출 확대 예상"

    ... 기반으로 한 모바일 MMORPG '스톤에이지M(가제)', '블레이드앤소울 레볼루션'도 해외 출시를 앞두고 있다. 국내에서는 넷마블의 상반기 최고 기대작이 'A3: 스틸얼라이브'가 3월부터 서비스에 들어가며, 넷마블의 히트작인 '세븐나이츠' IP를 활용한 모바일 MMORPG '세븐나이츠2'도 2분기 출시 예정이다. 상반기 이후에도 '세븐나이츠 레볼루션', '제2의 나라' 등 굵직한 타이틀들이 올해 라인업으로 대기 중이다. 백민재 한경닷컴 게임톡 기자

    게임톡 | 2020.02.20 19:27

  • thumbnail
    국내 '게임업계 3N' 올해 최고 실적 노린다

    ... 성공했지만 모두 외부 지식재산권(IP)을 사용해 상당한 저작권 비용을 치러야 했다. 신작 게임 출시가 지연된 영향도 받았다. 넷마블이 지난해 내놓을 예정이었던 모바일 게임 ‘A3 스틸 얼라이브’ ‘세븐나이츠2’ 등의 출시 시기가 올해로 밀렸다. 넷마블은 올해 신작 게임을 출시하고 ‘일곱 개의 대죄’ 등 기존 게임은 해외에 유통해 반전을 꾀할 계획이다. 이 회사의 믿을 구석은 매출이 아니라 순이익에 있다. 연결 ...

    한국경제 | 2020.02.16 18:30 | 김주완

  • thumbnail
    '넷마블' 5% 이상 상승, 2020년 신작 라인업에 기대 - 미래에셋대우, BUY

    ... 3일로 확정되었고, 기대작 ‘A3: Still Alive’의 국내 출시 역시 3월로예정되어 있다. 마블 IP의 ‘마블 렐름 오브 챔피언’의 하반기 출시가 계획되어 있고, ‘세븐나이츠2’, ‘세븐나이츠 레롤루션’ 등 다양한 신작이 2020년 출시가 예정되어 있다. 2019년 ‘블소 레볼루션’, ‘일곱개의 대죄’ 이외에 특별한 신작이 없었음을 ...

    한국경제 | 2020.02.14 13:13 | 한경로보뉴스

  • thumbnail
    엔씨 '리니지2M'·넥슨 'V4' 올라탔는데…신작 밀린 넷마블 부진

    ... 502억원을 기록하며 전년 동기 대비 각각 13.3%, 32.1% 증가를 기록했다. 그러나 이는 2018년 4분기가 워낙 부진했던 탓에 나타난 기저효과로, 2019년 3분기 대비로는 각각 11.5%, 40.5% 감소한 실적이다. '세븐나이츠2'와 'A3:스틸얼라이브' 등 작년 연내 선보이는 것을 목표로 개발 중이던 게임의 출시가 밀리며 해를 넘긴 탓이 컸다. 권영식 넷마블 대표는 "2019년은 신작 출시 지연에 따라 실적 반영이 잘 이뤄지지 못했다"고 밝혔다. ...

    한국경제 | 2020.02.13 18:29 | YONHAP

  • thumbnail
    [컨콜] 넷마블 "올해 신작 다수 출시"

    ... 개의대죄' 글로벌 출시는 3월3일로 일본에서의 높은 성과에 힘입어 글로벌 시장 사전 예약도 예상을 상회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블레이드앤소울 레볼루션'은 아시아를 중심으로 2분기 출시를 계획하고 있다. '세븐나이츠' 지식재산권(IP) 활용 신작 3종도 준비 중으로 연내 2종 출시가 가능할 것으로 예상한다"고 덧붙였다. 최수진 한경닷컴 기자 naive@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2.13 17:26 | 최수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