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1-30 / 22,76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非사업용토지 장기보유공제 사라진다…내년 양도하면 稅부담 크게 늘어

    ... 대한 법인세를 과세한다. 이를 법인 추가 세율이라고 부른다. 2022년 양도분부터 비사업용 토지에 대한 법인 추가 세율이 10%에서 20%로 인상돼 세부담이 커질 전망이다. 마지막으로 공익사업에 따라 수용되는 비사업용 토지의 세제 혜택이 축소된다. 현재는 공익사업이나 정비사업 등 법률에 따라 토지를 수용당하거나 양도하는 경우에 사업인정 고시일부터 2년 이전에 취득한 토지는 양도세를 10% 감면(채권으로 수령 시 만기에 따라 15%~40% 감면)하고, 비사업용 ...

    한국경제 | 2021.04.07 15:45

  • thumbnail
    '연 10%' 고금리 약속…보험사들이 두고두고 후회하는 상품

    ... 보험연구원은 최근 보고서에서 “보험 리모델링이 계약자의 위험 변화를 정확히 고려하지 않을 경우 보장 혜택을 누리지 못하는 부작용이 발생할 수 있다”고 지적했다. ○보험 리모델링, 잘하면 藥 잘못하면 毒 보험 ... 보험금 지급 시점까지 얻을 것으로 기대되는 예상 수익률을 말한다. 예정이율이 내리면 보험료는 자동으로 비싸진다. 세제 혜택을 받는 보험상품이라면 해약에 앞서 세금에 미칠 영향도 계산해봐야 한다. ○해약 없이 보험금만 낮춰도 보험료 ...

    한국경제 | 2021.04.06 15:15 | 임현우

  • 작년 연금저축 적립금 152조! 수급은 어디로 몰렸을까?

    ... 손해보험(1.65%) 등은 1년 전과 비슷한 수준을 유지했다. 금감원 관계자는 “지난해 주가가 크게 상승하면서 연금저축펀드의 적립금 및 계약 건수가 대폭 늘었다”며 “소비자가 연금저축을 장기·안정적으로 운용하도록 유도하고 연금저축 세제 혜택을 적극적으로 활용하도록 지원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오늘의 핫이슈 종목은 삼성중공업, HMM, 알테오젠, 우리기술투자, SK이노베이션 무료상담

    한국경제 | 2021.04.06 11:59

  • thumbnail
    중기부, 성과공유 중소기업 2022년까지 10만개로 확대

    ... 경영 성과를 공유하는 중소기업을 10만 개로 확대할 계획이라고 6일 밝혔다. 중기부는 2018년부터 관련 사업을 시작했으며 현재 성과공유제 도입 중소기업은 5만6천 개 정도가 있다. 성과공유 도입 기업에는 정부 정책 참여 시 세제지원 등의 혜택이 제공된다. 성과공유제 참여를 희망하는 중소기업은 ▲ 경영성과급 ▲ 임금수준 상승 ▲ 우리사주제도 ▲ 주식매수선택권 ▲ 성과보상공제 ▲ 사내근로복지기금 ▲ 기타(인재육성형 중소기업 지정) 등 7가지 유형 중 하나의 ...

    한국경제 | 2021.04.06 06:00 | YONHAP

  • thumbnail
    연금 재원으로도 '고수익' 투자…펀드 가입 늘고 보험 줄어

    ... 지난해 말 연금저축펀드 적립액은 18조9천억원으로 전년 대비 30.5% 증가했다. 연금저축은 일정 기간 세액공제 혜택을 받으면서 노후자금을 적립한 뒤 노년기에 연금으로 받는 금융상품이다. 신탁과 보험, 펀드 등이 있다. 가장 비중이 ... 5∼10년(34.5%), 10∼20년(9.6%), 20년 초과(1.8%) 등이었다. 금감원은 소비자가 연금저축을 장기적이고 안정적으로 운용하도록 유도하고, 연금저축 세제 혜택과 유의사항을 적극적으로 안내할 방침이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4.06 06:00 | YONHAP

  • thumbnail
    지난해 주식시장 호황에…연금저축펀드 18조 '뭉칫돈'

    ...) 증가했다. 금감원 관계자는 "지난해 주가가 크게 상승하면서 연금저축펀드의 적립금과 계약건수가 큰 폭 늘었다"며 "연금수령한도, 종신형연금 세제혜택 등에 따라 종신형과 장기 연금수령도 꾸준히 늘고 있는 추세"라고 했다. 금감원은 소비자가 연금저축을 오래 안정적으로 운용하도록 유도하고 연금저축 세제 혜택을 적극 활용하도록 지원한다는 계획이다. 이송렬 한경닷컴 기자 yisr0203@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4.06 06:00 | 이송렬

  • thumbnail
    메리츠증권, 4천억 투자한 뉴욕 콘도에 발목

    ... 자본의 자존심을 세웠다는 평가도 나왔다. 메리츠증권은 이 건물의 70%가 132㎡ 미만의 소형으로 지어진 데다 뉴욕 센트럴파크에 인접한 중심지에 있어 수개월 내 분양이 이뤄질 것으로 예상했다. 그러나 지난해 코로나19 사태와 미국 부동산 세제 혜택 변화로 고급 주택 시장이 위축되면서 분양이 거의 이뤄지지 않았다. 미국 최대 민간개발사업인 뉴욕 허드슨 야드 프로젝트로 생겨난 신생 오피스 타운으로 수요가 이동한 것도 영향을 미쳤다는 분석이다. 해당 콘도는 지난해 말부터 ...

    한국경제 | 2021.04.05 17:32 | 전예진

  • thumbnail
    '워라밸'을 위한 최적 입지 선점한 '가양역 더리브 아너비즈타워'

    ... 일대에 공급된 지식산업센터의 현재 시세 대비 경쟁력 있는 가격으로 공급될 예정이다. 또한 대출 규제가 낮아 분양가의 최대 70~80%까지 저금리로 대출을 받을 수 있으며, 지방세특례제한법에 의해 취득세 50%, 재산세 37.5%의 세제 감면 혜택 등이 더해지는 만큼 사실상 기업(법인)의 초기 부담도 낮다. ‘가양역 더리브 아너비즈타워’의 분양홍보관은 서울시 강서구 양천로 500 노블리움 2층 208호에 마련된다. 분양홍보관은 다양한 미술품이 전시돼 ...

    한국경제 | 2021.04.05 10:45

  • thumbnail
    퇴직연금 수익률 희비 엇갈려…`실적 배당형` 웃고, `원리금 보장형` 울고

    ... 근로자가 적립금 운용 방법을 결정하고 그 결과에 따라 퇴직급여를 받는다. 개인이 직접 운용하는 DC와 IRP의 비중은 점진적으로 커지고 있다. DC와 IRP 적립금을 합한 금액은 지난해 말 101조6천억원으로 100조원을 돌파했다. 세제 혜택이 있는 IRP의 경우 적립금이 지난해 9조원(35.5%) 급증했다. IRP는 상장지수펀드(ETF) 투자에도 세제 혜택이 있어 IRP를 활용해 ETF에 투자하는 경우가 많다. 이영호기자 hoya@wowtv.co.kr ⓒ ...

    한국경제TV | 2021.04.04 19:24

  • thumbnail
    주가 상승에 퇴직연금 '실적 배당형' 수익률 10.67%로 올라(종합)

    ... 근로자가 적립금 운용 방법을 결정하고 그 결과에 따라 퇴직급여를 받는다. 개인이 직접 운용하는 DC와 IRP의 비중은 점진적으로 커지고 있다. DC와 IRP 적립금을 합한 금액은 지난해 말 101조6천억원으로 100조원을 돌파했다. 세제 혜택이 있는 IRP의 경우 적립금이 지난해 9조원(35.5%) 급증했다. IRP는 상장지수펀드(ETF) 투자에도 세제 혜택이 있어 IRP를 활용해 ETF에 투자하는 경우가 많다. 노동부는 "지난해 증시 활황에 따라 금융투자 권역에서 ...

    한국경제 | 2021.04.04 18:41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