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8,27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한국장학재단, 저소득층 우수 장학생 선발…21일까지 신청 접수

    한국장학재단은 저소득층 우수 대학생 1천109명을 선발해 2020년 2학기 '푸른등대 기부장학금'을 지원한다고 5일 밝혔다. 푸른등대 기부장학금은 법인·개인들의 기부금을 지원받아 다양한 분야의 우수 대학생에게 등록금, 생활비 등을 지원하는 제도다. 올해 2학기에는 건설근로자공제회, 국민건강보험공단, 한국가스공사 등에서 총 19억원을 기부했다. 장학금 신청은 6일 오전 9시부터 21일 오후 6시까지 재단 홈페이지(www.kosaf.go.kr)에서 ...

    한국경제 | 2020.07.05 10:15 | YONHAP

  • thumbnail
    투기성 다주택자 종부세로 더 옥죈다…단기매매 양도세 중과

    ... 방안 검토 정부와 여당이 투기성 다주택자에 대해 종합부동산세 부담을 더 늘리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 종부세 최고세율을 적용하는 과표 기준선을 낮추거나 기본공제를 축소하는 방식으로 투기성 다주택 수요를 더 강력하게 옥죄는 방안이 논의 선상에 올라 있다. 단기(1~2년) 주택매매에 대한 양도소득세 부담을 늘리는 카드 또한 진지하게 살펴보고 있다. ◇ 종부세 최고세율 4%로 상향 입법 '속도'…과표구간 조정·공제액 ...

    한국경제 | 2020.07.05 06:01 | YONHAP

  • thumbnail
    다주택자·단타성 투기에 징벌적 과세…이번주 입법 돌입

    ... 5일 기획재정부와 더불어민주당에 따르면 정부·여당이 이번 주중 이런 내용 등을 담은 종합부동산세와 양도소득세 등 법 개정안을 국회에 제출할 예정이다. 기획재정부 관계자는 "투기성 주택 보유자에 대해 더 강력하게 ... 최고 4.0%까지 부과하는 방안을 제시한 바 있으나 20대 국회에서 처리되지 못한 바 있다. 정부는 종부세 기본공제(6억원·1세대 1주택자는 9억원)를 줄이고 과표구간을 낮추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 이런 조치는 전반적인 ...

    한국경제 | 2020.07.05 06:01 | YONHAP

  • thumbnail
    경실련 "문 대통령, 책임회피 장관들부터 전면 교체해야"

    ... 이어 "결국 무주택 서민이 아닌 다주택자, 민간사업자, 건설사, 부동산 부자와 투기세력들에게만 막대한 불로소득을 안겨줬다"며 "불로소득 주도성장은 국민에게 막대한 고통을 안겨주고 있는데 반성하기는커녕 책임회피로 ... 병행해야 할 것이다"라고 주장했다. 이어 "투기 억제를 위해 2주택 이상 다주택에 대한 양도소득세를 60%로 중과세하고 장기보유특별공제 실거주 요건을 강화해야 한다"며 "1세대 1주택의 경우에도 ...

    한국경제 | 2020.07.03 15:38 | 김하나

  • thumbnail
    [단독] "반포 아니고 청주"…노영민, 양도세 6억 아낀다

    ... 먼저 팔아 최대 6억원가량의 세금을 아끼게 될 전망이다. 차익이 큰 아파트를 마지막에 팔면 세금이 확 줄어드는 양도소득세 계산 구조 때문이다. 매각 순서만 조절해도 세금 줄어 3일 관보에 게재된 올해 공직자 재산변동신고에 따르면 ... 부부가 낼 세금은 각각 1억6400만원, 총 3억2800만원이다. 중과세가 아닌 일반세율이 적용되고 장기보유특별공제(장특공제)도 따라 28%(보유기간 14년)가 인정된다. 만약 청주 아파트의 기준시가가 3억원을 초과한다면 세금은 ...

    한국경제 | 2020.07.03 06:00 | 전형진

  • thumbnail
    文대통령 "다주택자 부담 강화" 지시에 세제 더 옥죄나

    ... 앞서 참모들에게 "종부세법 개정안을 정부의 21대 국회 최우선 입법 과제로 처리하도록 추진하는 방안을 검토하라"고 지시한 것도 같은 맥락으로 이해하는 분위기다. 12·16 대책 때 발표했던 양도소득세 강화안도 종부세법 강화안과 연동된 것으로 보인다. 소득세법 개정안에는 2021년 이후 양도분부터 실거래가 9억원 초과 주택을 거래한 1세대 1주택자가 장기보유특별공제를 받을 때 거주기간 요건을 추가하고, 1년 미만 보유 주택에 대한 양도세율을 40%에서 ...

    한국경제 | 2020.07.02 20:29 | YONHAP

  • thumbnail
    [종합] '6·17 대책' 보름 만에…文, 추가 부동산 규제 지시

    ... 0.6~3.2%에서 0.8~4.0%로 크게 인상하는 게 골자다. 과세표준을 결정하는 공시가격의 시세 반영 비율이 높아지는 데다 공제 규모를 결정하는 공정시장가액비율은 점진 폐지되고 있어 다주택자를 중심으로 실질 세부담이 증가하는 구조다. 다주택자에게 ... 3주택자에겐 62%의 세율을 적용한다. 중과세율을 최고 30%포인트까지 올릴 가능성도 점쳐진다. 가장 유력한 건 소득세 개편이다. 현행 ‘소득세법’은 연 임대소득이 2000만원 이하일 때 분리과세하고 초과일 땐 ...

    한국경제 | 2020.07.02 20:06 | 전형진

  • 지식재산 투자 전용펀드 나온다

    ... 온라인에서 불특정 다수를 대상으로 자금을 모으는 ‘크라우드펀딩’ IP 투자상품도 이달 처음 선보인다. IP 관리 전문회사 인텔렉추얼디스커버리가 갖고 있는 표준특허를 기반으로 크라우드펀딩 플랫폼 와디즈를 통해 출시한다. IP 투자 시 소득공제 혜택도 처음 생긴다. 펀드를 통해 IP에 간접 투자할 땐 10%, 개인이 특정 IP 금융 프로젝트에 직접 투자할 땐 100% 소득공제한다. 이해성 기자 ihs@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7.02 17:19 | 이해성

  • "주식 양도세 매달 원천징수 개선해야"

    ... 방안’을 두고 논란이 끊이지 않는 가운데 금융당국에서도 개선이 필요하다는 의견이 나오고 있다. 주식 양도소득세를 매달 원천징수하는 것과 펀드에 대한 세제 역차별 문제 등이 주로 거론된다. ▶본지 7월 1일자 A3면 참조 ... 아니냐”는 반응이 나왔다. ‘펀드 역차별 논란’이 대표적이다. 국내 상장주식에 대한 양도소득세 과세에는 2000만원의 기본공제 한도를 설정했지만 펀드에는 그런 세제 혜택이 주어지지 않았다. 한 관계자는 ...

    한국경제 | 2020.07.02 17:18 | 오형주

  • thumbnail
    기재부, 종부세법개정안 연내 통과 위해 예산부수법안 신청 계획

    ... 정기국회에서 종부세법 개정안이 통과되면 '2021년 납부분'부터 강화된 종부세율이 적용된다. 이와 함께 기재부는 12·16 대책 때 발표했던 양도소득세를 강화하는 내용의 소득세법 개정안도 9월 초 세법개정안 제출 때 정부입법안 형태로 함께 발의하기로 했다. 소득세법 개정안에는 2021년 이후 양도분부터 실거래가 9억원 초과 주택을 거래한 1세대 1주택자가 장기보유특별공제를 받을 때 거주기간 요건을 추가하고, 1년 미만 보유 ...

    한국경제 | 2020.07.02 16:58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