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8301-18310 / 22,72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보전가치 높은 토지 강제수용 못한다

    ... 2006년부터 시행된다. 법안에 따르면 국민신탁은 문화유산과 자연환경자산으로 나눠 두 개 법인으로 설립되며 문화유산국민신탁은 문화재청,자연환경자산국민신탁은 환경부의 지도·감독을 받는다. 이와 함께 국민신탁 활성화를 위해 기부금을 낸 개인이나 기업은 소득액의 50% 한도까지 기부금 전액을 소득공제받거나 손금으로 인정받게 되며 재산을 신탁한 개인이나 법인은 증여세와 재산세,종합토지세를 면제받는다. 김수언 기자 sookim@hankyung.com

    한국경제 | 2004.10.27 00:00

  • 10만원 이하 정당후원금 연말정산서 돌려받아

    ... 10만원 이하의 소액을 정당에 기부한 직장인은 기부금 전액을 이미 낸 근로소득세에서 돌려받게 된다. 기부금이 10만원을 넘으면 10만원은 돌려받고 초과금액은 전액 소득공제받게 된다. 27일 국세청에 따르면 지난 3월 조세특례제한법 개정에 따라 정치자금 기부금에대한 세액공제가 올 연말정산부터 적용된다. 종전에는 정치자금 기부금에 대한 세액공제제도가 없었고 전액 소득공제만 받을수 있었다. 따라서 10만원 이하의 소액을 기부한 사람들에 대한 혜택이 ...

    연합뉴스 | 2004.10.27 00:00

  • 전화 ARS 기부도 소득공제 .. 국세청 올 연말부터

    ... 요구하면 연간 ARS 기부내역을 일괄 정리한 영수증을 발급하도록 촉구할 방침이다. 현행 세법상 국방헌금이나 천재지변으로 인한 이재민 구호금품 등 법정기부금은 근로소득 범위 내에서 한도없이 소득공제를 받을 수 있다. 또 문예진흥기금이나 독립기념관에 지출하는 기부금 등 특례 기부금은 소득의 50% 범위 내에서,종교단체나 교육시설 기부금 등 지정기부금은 소득의 10% 범위 내에서 공제받을 수 있다. 박수진 기자 notwoman@hankyung.com

    한국경제 | 2004.10.26 00:00

  • 국세청 ARS기부금도 소득공제 추진

    ... 일괄 정리한 영수증을 발급하도록 통신사들에 요청할 방침이다. 현행 세법상 국방헌금이나 천재지변으로 인한 이재민 구호금품 등 법정기부금은 근로소득 범위 내에서 한도 없이 소득공제를 받을 수 있다. 또 문예진흥기금이나 독립기념관에 지출하는 기부금 등 특례기부금은 소득의 50% 범위 내에서, 종교단체나 교육시설 기부금 등 지정기부금은 소득의 10% 범위 내에서 공제 받을 수 있다. 조세일보 / 최석환 기자 neokism@joseilbo.com

    조세일보 | 2004.10.26 00:00

  • [세테크] 법정기부금영수증 첨부해야 소득공제

    ... 원천징수의무자가 급여액에서 일괄공제하는 기부금일 경우에는 기부금영수증을 제출하지 않아도 된다. 또 국세청은 기부금공제는 근로자가 본인명의로 지출한 기부금에 대해서만 소득공제 받는 것이므로, 자녀나 가족 명의의 기부금은 공제대상에 해당하지 ... 받을 수 있는 기부금을 세법에서는 법정기부금·특례기부금·지정기부금으로 분류하여 소득공제 한도를 달리 하고 있다. 소득공제를 받을 수 있는 기부금은 □ 기부금 공제한도 ▲법정기부금: 근로소득금액(=총급여액-근로소득공제) ▲특례 기부금: ...

    조세일보 | 2004.10.25 00:00

  • 현금영수증도 발급받고 당첨금도 타가세요 .. 국세청

    ... 발급받을 수 있을 것이라고 국세청은 덧붙였다. 영수증을 받으려면 우선 국세청 홈페이지에 등록해야 하며,물건을 구입하고 현금을 낼 때 신용카드나 주민등록번호,휴대전화번호를 대면 된다. 그러나 영수증을 발급받더라도 올해 연말정산 때 소득공제 혜택이 주어지진 않는다. 국세청은 시범서비스 기간동안 현금영수증을 끊은 사람 중 1만5천1백11명을 선정,2억5천2백만원의 당첨금을 나눠줄 방침이라고 밝혔다. 1등 1명은 1천만원이 지급된다. 또 영수증을 많이 끊은 소비자 3백명과 이를 ...

    한국경제 | 2004.10.25 00:00

  • [절세테크]실거래가 적용시 양도세 절세전략

    조세전문가, 비용지출 때 증빙자료 꼼꼼히 챙겨야 땅과 건물을 팔고 나서의 양도소득세는 원칙적으로 기준시가를 적용해서 계산하는 것이지만, 최근 투기지역으로 지정된 지역의 부동산이나 1세대 3주택 이상 보유자 등에 대한 예외범위가 ... 계산할 때 취득가액(기준시가)을 제외한 나머지 필요경비는 취득당시 기준시가에 일정비율을 곱해 계산하는 '필요경비 개산공제액'제도를 취하고 있다. 기준시가로 양도소득세를 계산하는 경우 현행 세법에선 땅과 건물이 등기됐을 땐 취득당시의 ...

    조세일보 | 2004.10.25 00:00

  • 현금영수증제도 시범운영

    ... 발급건수가 많은 업소를 선정해 모두 5천200만원을 나눠줄 계획이다. 이 기간에 소비자는 물건을 구입하고 현금을 낼 때 신용카드나 주민등록번호,휴대전화번호를 제공하면 영수증을 발급받을 수 있다. 그러나 시범운영기간에 발행된 영수증으로 소득공제를 받을 수는 없다. 국세청 관계자는 "현금영수증에 대한 소비자들의 문의사항을 상담해주기 위해여의도 옛 국세종합상담센터에 현금영수증 상담센터(☎ 02-1544-2020)를 운영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서울=연합뉴스) 유의주기자 y...

    연합뉴스 | 2004.10.25 00:00

  • 국세청 내달 16일부터 현금영수증 발급 시범운영

    ... 5000원 이상을 현금으로 거래할 때 신용카드나 적립식카드를 제시하거나 카드가 없을 경우 주민번호나 휴대전화번호를 제공하면 현금영수증을 발급 받을 수 있다. 이렇게 발급 받은 현금영수증은 연말정산때 신용카드 사용금액과 합해서 소득공제를 받을 수 있지만 이번 시범기간중 발행된 현금영수증은 이 같은 용도로 사용할 수 없다. 대신 시범운영기간에 참가한 소비자와 가맹점에 대해서는 총 2억5200만원에 이르는 보상금이 지급된다. 국세청은 또한 내달 8일까지 시범운영에 ...

    조세일보 | 2004.10.25 00:00

  • [稅테크 올 가이드] 퇴직연금 가입시 140만원 소득공제

    ... 따라 나중에 받는 연금액이 달라지는 '확정기여형 퇴직연금' 중 하나를 선택할 수 있다. 물론 현행 퇴직금 제도를 그대로 유지하는 방법도 선택할 수 있다. 정부는 퇴직연금 제도를 활성화하기 위해 매달 납부하는 퇴직연금에 대해서는 소득공제 혜택을 주기로 했다. 그러나 소득공제 한도액이 개인연금저축 납부액과 합쳐 연간 2백40만원으로 제한되므로 소득공제 한도를 더 높여야 한다는 의견도 적지 않다. 현행 개인연금저축 소득공제는 2백40만원인데,개인연금저축에 이미 연간 ...

    한국경제 | 2004.10.21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