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51-60 / 19,50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비트코인으로 500만원 벌면 세금 50만원 낸다

    내년 10월부터 비트코인 등 가상화폐 거래를 통해 얻은 소득에 대해 소득세가 부과된다. 액상형 담배에 붙는 개별소비세는 두 배로 인상된다. 정부는 과세형평을 맞추기 위해 세금 부과 또는 인상을 결정했다고 했지만, 이번 개편으로 ... 고려했다”고 설명했다. 비트코인 매매차익이 500만원인 경우 50만원의 세금이 부과된다. 차익 500만원에서 공제 250만원을 차감한 250만원이 과표가 되고, 여기에 세율 20%가 적용된 세금이 50만원이다. 액상형 전자담배에 ...

    한국경제 | 2020.07.22 17:49 | 강진규

  • thumbnail
    통합투자세액공제 신설…'코로나 피해' 손실 15년간 이월공제

    정부가 기업들의 투자 확대를 위해 통합투자세액공제 제도를 신설한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기업을 위해 손실금 이월공제 기간도 연장하기로 했다. 기획재정부는 22일 발표한 ‘2020년 ... 손실금 이월 기간도 기존 10년에서 15년으로 늘리기로 했다. 이에 따라 기업들은 올해 발생한 손실액을 향후 15년간 소득에서 공제해 법인세 또는 소득세 부담을 낮출 수 있게 된다. 강진규 기자 josep@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7.22 17:46 | 강진규

  • thumbnail
    연봉 7000만원 이하 카드 소득공제 최대 330만원

    정부가 올해 한시적으로 신용카드 소득공제 한도를 30만원 늘리기로 했다. 공연장 및 전통시장 등에서 결제한 금액에 대해선 최대 300만원까지 추가 소득공제를 해준다. 이로 인해 연소득이 7000만원 이하면 올해 연말정산 때 최대 ... 조정했다. 그러나 공제율만 올리는 것은 꼼수라는 지적이 많이 제기됐다. 총급여의 25%를 초과하는 카드 사용액을 소득에서 공제해주는데 연소득액에 따라 200만~300만원으로 돼 있는 한도를 늘리지 않으면 소득공제 혜택이 크게 늘어나지 ...

    한국경제 | 2020.07.22 17:38 | 정인설

  • 결국 또 부자증세…소득세 최고세율 45%로

    정부가 내년부터 소득세 최고 세율을 42%에서 45%로 올리기로 했다. 2023년부터 주식 양도차익에 과세할 때 공제해주는 금액은 애초 연간 2000만원에서 5000만원으로 높였다. 문재인 대통령이 지난 17일 “개인 ... 나온다. 정부는 22일 서울 명동 은행회관에서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주재로 세제발전심의위원회를 열어 소득세 인상 등을 담은 ‘2020년 세법개정안’을 발표했다. 정부는 현재 ‘5억원...

    한국경제 | 2020.07.22 17:32 | 정인설

  • thumbnail
    주식·펀드로 번 돈 5000만원까지는 세금 면제…장기투자 혜택 빠져

    정부가 주식 투자로 번 돈이 2000만원 이상이면 양도소득세를 걷기로 했던 방침을 바꿔 ‘주식과 펀드를 합산해 5000만원 이상’ 차익에 대해 과세하기로 했다. 펀드의 과세 시기는 2022년에서 2023년으로 ... 된다”며 금융세제 개편안에 대해 사실상 수정을 지시한 뒤 변경된 것이다. 가장 눈에 띄는 부분은 금융투자소득 과세 때 적용하는 기본공제 기준이 2000만원에서 5000만원으로 상향된 것이다. 정부는 이로 인해 과세 대상 주식투자자는 ...

    한국경제 | 2020.07.22 17:31 | 성수영

  • thumbnail
    자영업자 '부가세 감면' 57만명 급증…"세제 투명·형평성에 역행"

    ... 세금계산서 발급 의무가 얼마나 잘 지켜지는지가 세금 탈루 확대 여부를 결정지을 것”이라고 말했다. 초과유보소득에 배당소득세 정부는 이번 세법개정안에서 초과 유보소득에 배당소득세를 부과하는 제도도 신설하기로 했다. 법인세율이 ... 과세 방식은 개인 유사법인의 ‘초과 유보소득’을 주주에게 배당한 것으로 간주해 주주에게 배당소득세를 매기는 형식이다. 다만 향후 배당으로 이어질 경우엔 공제해준다. 기본적으로는 개인이 탈세 목적으로 세운 1인 ...

    한국경제 | 2020.07.22 17:26 | 강진규/강영연

  • thumbnail
    금투협 "금융세제 개편안 환영…과세부담 완화 기대"(종합)

    ... 상장주식과 묶어 면세점을 인별 5천만원으로 상향하고, 증권거래세 인하를 최초 방안보다 1년 앞당겼다"며 "동시에 손실이월공제 기간을 3년에서 5년으로 확대해 자본시장에 대한 과세부담을 완화했다"고 평가했다. 협회는 개인종합자산관리계좌(ISA)에 ... 기획재정부를 적극적으로 지원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금투협의 이런 평가는 앞서 지난달 연간 2천만원이 넘는 금융투자소득에 양도소득세를 부과하는 것 등을 골자로 하는 금융세제 선진화 추진방향이 처음 발표됐을 때보다 긍정적인 톤으로 바뀐 ...

    한국경제 | 2020.07.22 16:41 | YONHAP

  • thumbnail
    금투협 "금융세제 개편안 환영…과세부담 완화 기대"

    ... 인별 5천만원으로 상향하고, 증권거래세 인하를 최초 방안보다 1년 앞당겼다"며 "동시에 손실이월공제 기간을 3년에서 5년으로 확대해 자본시장에 대한 과세부담을 완화했다"고 평가했다. 협회는 개인종합자... 적극적으로 지원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금투협의 이런 평가는 앞서 지난달 연간 2천만원이 넘는 금융투자소득에 양도소득세를 부과하는 것 등을 골자로 하는 금융세제 선진화 추진방향이 처음 발표됐을 때보다 긍정적인 톤으로 바뀐 ...

    한국경제 | 2020.07.22 15:41 | YONHAP

  • thumbnail
    양도세·종부세·종소세…세금 종류 따라 주택 수 달라 잘 따져야

    주택에 부과되는 세금 중 주택 숫자에 따라 세금의 크기가 달라지는 경우가 많다. 주택 수에 영향을 가장 많이 받는 세금은 양도소득세다. 한 채의 주택을 보유한 상태에서 매각하는 경우 양도소득세가 비과세된다. 2주택 이상을 보유한 상황에서 조정대상지역에 있는 주택을 매각하면 양도소득세는 중과세되고 장기보유특별공제가 배제된다. 2주택 상황에서 조정대상지역의 주택을 매각하면 기본세율에 10%포인트 가산하고, 3주택 이상일 때 조정대상지역의 주택을 매각하면 ...

    한국경제 | 2020.07.22 15:39

  • thumbnail
    금투협 "금융세제 개편안 환영…자본시장 활성화 기대"

    ... 적극적으로 지원할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기재부는 이날 은행회관에서 홍남기 부총리 겸 기재부 장관 주재로 세제발전심의위원회를 열고 2020년 세법개정안을 발표했다. 정부는 2023년부터 상장주식과 주식형 펀드 등을 포괄하는 금융투자소득 개념을 도입, 양도세율 20%(3억원 초과분은 25%)를 적용하기로 했다. 과세 기준선인 기본공제액은 연 5000만원으로 설정했다. 이는 지난달 금융세제 개편 추진방향 발표 당시 제시한 기준선인 연 2000만원에서 크게 확대한 것이다. ...

    한국경제 | 2020.07.22 15:32 | 차은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