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71-80 / 23,81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내년부터 과세…年 1000만원 이익 땐 세금 165만원

    ... 과세에도 관심이 커지고 있다. 암호화폐 투자 수익에 대한 세금은 ‘양도가액-(취득가액+부대비용)-기본공제’를 통해 계산한 과세표준에 세율을 곱해서 산출한다. 기본공제액은 250만원, 세율은 20%로 정해졌다. ... 때 2000만원어치 비트코인으로 교환하는 사례가 있을 수 있다. 이 사람은 이익을 현금화한 것은 아니지만 투자 소득을 1000만원 올린 것으로 보고 과세한다. 기획재정부 관계자는 “암호화폐 전용 인터넷 쇼핑몰에서 물건을 ...

    한국경제 | 2021.03.21 17:48 | 서민준

  • thumbnail
    노사가 상생할 수 있는 직무발명보상제도의 활용

    ... 있습니다. 직무발명보상제도는 발명진흥법 제15조에 의거, 특허를 받을 수 있는 권리 또는 특허권을 기업에 승계할 경우에는 정당한 보상을 받을 권리를 얻으며, 보상금은 소득세법에 따라 비과세 혜택을 받을 수 있습니다. 또한 조세특례제한법에 의거, 연구 및 인력개발비로 사용한 비용에 관한 세액공제를 25%까지 해주며, 연구 및 인력개발비 명목으로 사용한 비용은 손금처리가 가능해 세금을 아낄 수 있습니다. 최근 2년 이내에 보상금을 지급한 사실이 있는 기업은 ...

    한국경제TV | 2021.03.20 21:54

  • thumbnail
    "장기투자 문화 정착 위해선 세제혜택 등 과감한 지원 필요"

    ... 들어오고 클 수 있도록 다양한 노력을 기울여야 한다고 봅니다. ▷사회=개인들이 증시에 유입되면서 공매도와 대주주 양도소득세 등 정책에 대한 관심도 한층 높아졌습니다. ▷김병욱 의원= 지난 20대 국회 때 보니 정치권은 자본시장에 큰 ... 투자형 개인종합자산관리계좌(ISA) 법안을 대표 발의했습니다. ISA를 통해 주식과 채권에 2년 이상 투자하면 세액공제 혜택을 주자는 내용입니다. 이런 중장기 상품에 대한 과감한 세제 지원은 장기투자 문화 정착을 위해서도 꼭 필요합니다. ...

    한국경제 | 2021.03.18 17:39 | 오형주

  • thumbnail
    내년 집값 1억 떨어져도 보유세 더 낸다…반포 아리팍 2208만원

    ... 8억9800만원을 기준으로 종부세는 내지 않고 올해 재산세 258만4560원만 보유세로 낸다. 공시가격이 1가구 1주택 종부세 공제 범위인 9억원을 밑돌기 때문이다. 하지만 내년엔 현실화율이 75.1%로 높아지는 것을 고려하면 이 아파트는 가격이 ... 동일하게 적용되는 것은 아니고 직전 연도 세 부담 상한 등이 있기 때문이다. 전문가들은 보유세 부담이 증가하면서 소득이 없는 은퇴자를 중심으로 조세 저항이 벌어질 수 있다고 보고 있다. 홍기용 인천대 경영학부 교수는 “정부의 ...

    한국경제 | 2021.03.18 17:32 | 강진규

  • thumbnail
    40년 만기 주택담보대출, 보금자리론보다 月 상환액 16% 줄어

    ... 주택담보대출보다 오랫동안 갚는 것이 소비자에게는 유리할까 불리할까. 여기에 대한 답은 개인별 상황에 따라 달라진다. 당장 소득이 많지 않다면 월 상환액을 줄이고 오랫동안 갚아나가는 것이 내 집 마련 부담을 더는 방법이 될 수 있다. 안정적으로 ... 이용할 수 있도록 유도할 예정이다. 분할상환 전세대출은 전세 기간 동안 이자만 갚는 기존 대출과 달리 원금을 일부 갚으면 만기 상환 시 비과세와 소득공제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임현우 기자 tardis@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3.17 15:17 | 임현우

  • thumbnail
    동학개미와 서학개미, 세금의 차이는…

    동학개미는 양도소득세를 낼 일이 없다. 주식시장 활성화를 위해 국내 상장주식의 매매 차익은 과세 대상이 아니기 때문이다. 다만 국내 특정 종목의 지분 1%(코스닥시장 2%) 혹은 10억원 이상을 보유한 사람은 ‘대주주’에 ... 양도할 땐 양도금액에서 취득금액과 필요경비(주식거래수수료)를 차감한 양도차익이 과세 대상이다. 연간 250만원의 공제를 차감한 금액의 22%를 세금으로 낸다. 해외 주식을 손해보고 팔았다면 이익과 상계할 수 있다. 이익이 생긴 해외 ...

    한국경제 | 2021.03.17 15:07

  • thumbnail
    직원 성과급 동결한 네이버, 경영진 연봉은 55% 인상(종합)

    ... 98명은 지난해 1인 평균 3억9천474만원을 받았다. 미등기 임원을 포함한 직원 3천987명의 평균 연봉은 1억247만원을 기록했다. 이는 2019년 9천945만원보다 3%가량 늘어난 것이다. 애초 지난해 사업보고서에 기재된 2019년도 네이버 직원 평균 연봉은 8천455만원이었으나, 이번 보고서부터 근로소득공제 공제 전 급여로 기준을 바꿨다. 네이버는 이달 24일 주주총회 후 이사회를 열어 임직원 보상 문제를 논의할 계획이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3.16 20:46 | YONHAP

  • thumbnail
    [취업문 여는 한경 TESAT] 구축효과

    ... 낮은 정책을 고르면? A국의 국민은 인플레이션에 대해 너그럽지만 높은 실업률은 몹시 싫어한다. A국 경제엔 단기 필립스곡선이 적용된다. A국 정부와 중앙은행은 재정 및 통화정책을 구상하고 있다. (1) SOC 예산 축소 (2) 소득세 인하 (3) 국공채 매입 (4) 추가경정예산 편성 (5) R&D 세액공제 확대 [해설] 필립스곡선이란 영국의 경제학자 필립스가 찾아낸 실증 법칙으로, 실업률이 낮으면 임금 상승률이 높고 실업률이 높으면 임금 상승률이 ...

    한국경제 | 2021.03.16 17:46

  • thumbnail
    '보유세 폭탄'에 부산·대구·세종도 비명…200만원 넘는 단지 속출

    ... 부동산투자자문센터 팀장(세무사)에게 의뢰해 보유세 부담 변화를 시뮬레이션한 결과(만 59세, 만 5년 미만 보유 1주택자로 세액공제가 없는 경우) ‘더샵센텀스타’ 전용 164㎡ 한 채를 갖고 있는 집주인은 올해 보유세로 약 ... 80만원(43.6%) 증가한다. 해운대구에 거주하는 40대 A씨는 “집값이 오른 건 사실이지만 실제 소득이 그대로인 상황에서 어떻게 보유세를 내야 할지 막막하다”고 했다. 공시가격 상승률이 70%를 넘은 세종도 ...

    한국경제 | 2021.03.16 17:34 | 장현주/전형진

  • thumbnail
    1주택자 '분통'…보유세도 걱정인데 건보료까지 덮친다

    ... 아파트를 보유한 지역가입자의 건보료는 월 5000원, 14억3000만원 아파트를 보유한 지역가입자 건보료는 월 1만1000원 늘어나는 것으로 분석됐다. 기타 소득과 자동차 등 다른 재산이 없다고 전제한 만큼 실제 건보료 인상폭은 더 클 수 있다. 복지부는 이 같은 부담을 감안해 재산 공제액을 500만원 늘렸지만 시가 4억5000만원 아파트부터는 작년 대비 건보료가 늘어나는 것으로 나타났다. 지역 가입자 가운데 127만1000가구는 건보료가 오를 ...

    한국경제 | 2021.03.16 17:26 | 노경목/서민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