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7,63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LG-SK '배터리 분쟁' 합의금만 2조라는데…세금은?

    ... 5000억원 받아도 법인세가 부과되지 않는다. 하지만 합의금과는 별도로 LG에너지솔루션이 대규모 영업이익을 꾸준히 낸다면, 합의금에 법정 최고 법인세율인 27.5% (법인세25% + 지방소득세2.5%)가 적용된다는 게 전문가들의 설명이다. 최원석 서울시립대 세무학과 교수는 "법인세는 과표 구간에 따라 세율이 다르다"면서도 "합의금과 무관하게 1조원 이상의 영업이익을 올릴 것으로 보이는 LG에너지솔루션은 27.5%의 법인세율이 ...

    한국경제 | 2021.04.12 15:18 | 정의진

  • thumbnail
    언택트 호황 속 稅 들쑥날쑥…'엔씨' 늘고 'CJ ENM' 줄고

    ... 전(8조9998억원)보다 6% 늘었다. 당기순이익도 17%나 늘어난 1조2905억원을 기록했다. 상위 10개 게임·엔터사의 평균 유효세율은 27% 수준인 것으로 분석됐다. 유효세율은 세법상 세액에서 비과세 비용공제 등의 세무조정 후 산출된 법인세 비용을 법인세 차감 전 순이익으로 나눈 비율이다. 기업이 벌어들인 소득에서 실제 세부담액이 어느 정도인지를 뜻한다. 가장 높은 유효세율을 기록데는 SM 엔터테인먼트(1350%)로, 법정 최고세율(25%)보다 ...

    조세일보 | 2021.04.12 10:13

  • thumbnail
    美 주도 글로벌 법인세 인상…韓, 거부할 수 있을까 [여기는 논설실]

    ... “법인세 바닥경쟁을 멈춰야 한다”며 각국 법인세에 하한선을 두자고 제안을 내놓았습니다. 미국이 제안한 하한세율은 21% 정도입니다. 주요 20개국(G20) 재무장관들과 중앙은행장들이 모이는 IMF(국제통화기금)·세계은행(WB) ... 주장해 왔습니다. 미국 빅테크 기업들이 타깃이 된 이유는 간단합니다. OECD는 미 기업들이 ‘국가간 소득 이전을 통한 세원잠식(BEPS=Base erosion and profit shifting)’방식을 통해 ...

    한국경제 | 2021.04.12 09:24 | 박수진

  • [경제·금융 상식 퀴즈 O X] 4월 12일 (702)

    ... 보유 재산이나 근로 여부 등에 관계없이 모든 국민에게 무조건 일괄적인 금액을 지급하는 방식의 복지제도는? ①국민총소득 ②명목소득 ③기본소득 ④가처분소득 4. 기업이 발표한 실적이 투자자들의 기대에 크게 못 미치는 상황을 무엇이라 ... 보호받을 수 있는 금액은? ①1억원 ②5000만원 ③3000만원 ④1000만원 6. 재산이 많은 부자일수록 세율이 높아지는 세금이 아닌 것은? ①종합부동산세 ②재산세 ③상속세 ④부가가치세 7. 여성이 고위직으로 승진하기 ...

    한국경제 | 2021.04.12 09:01

  • thumbnail
    오피스텔 사기 전에 알아야 할 두 가지 [집코노미TV]

    ... 진진세무회계 대표회계사 안녕하세요. 절세병법의 이승현 회계사입니다. 오늘은 매년 5월마다 피해갈 수 없는 세금이죠. 종합소득세. 그 중에서도 부동산을 임대해서 버는 임대사업에 관련된 소득세에 대해서 좀 알아보려고 합니다. 일단 같은 임대소득이라고 ... 적용받는 세율을 곱해야 하는데, 이분은 아까 종합소득 과세표준이 5000만원이라고 말씀드렸어요. 이 5000만원의 세율 구간은 8800만원 이하로 24% 구간입니다. 그러면 5000만원에 추가되는 주택임대소득도 24% 세율을 받게 되는 ...

    한국경제 | 2021.04.12 07:00 | 전형진

  • thumbnail
    '증세 타깃' 된 다국적 기업…美 제안에 獨·佛·IMF도 환영

    ... 대기업을 대상으로 하는 디지털세를 두고 논의하고 있다. 미국이 제안한 개편안은 두 가지다. 첫째, 글로벌 법인세율 하한선을 설정하는 것으로 미국은 21%를 제안했다. 경제협력개발기구(OECD)는 12.5%를 검토하고 있는데 이보다 ... 2019년 국내총생산(GDP)의 2.9%에서 11.7%로 뛰었다. 신흥국은 이 비율이 4.7%에서 9.8%로, 저소득국은 3.9%에서 5.5%로 높아졌다. 파이낸셜타임스는 “세계 주요 경제국이 다국적 기업을 겨냥한 과세 ...

    한국경제 | 2021.04.09 17:44 | 주용석

  • thumbnail
    글로벌 법인세 전쟁…'세금뺏기' 시작됐다

    ... “다국적 기업의 법인세를 실제 매출이 발생한 국가에서 걷자”고 제안했다. 조세피난처 또는 세율이 낮은 국가에 지역 본사를 두거나 무형 자산을 몰아줘 세금을 적게 내는 기업 관행에 제동을 걸겠다는 취지다. 미국은 ... 2019년 국내총생산(GDP)의 2.9%에서 11.7%로 뛰었다. 신흥국은 이 비율이 4.7%에서 9.8%로, 저소득국은 3.9%에서 5.5%로 높아졌다. 파이낸셜타임스는 “세계 주요 경제국이 다국적 기업을 겨냥한 과세 ...

    한국경제 | 2021.04.09 17:44 | 조재길/도병욱/주용석

  • 美 기업·부유층, 세금폭탄 피해…'뉴욕 엑소더스'

    ... 말했다. 기업과 부유층이 플로리다 이전을 결정한 것은 세금 부담을 덜기 위해서다. 앤드루 쿠오모 뉴욕 주지사와 주 의회가 합의한 예산안에 따르면 뉴욕주는 연간 소득 100만달러 이상 개인의 소득세율을 8.82%에서 9.65%로 올릴 방침이다. 뉴욕에 사는 사람들에게만 소득세가 부과된다. 연 500만∼2500만달러 소득자는 10.3%, 2500만달러 이상 소득자는 10.9% 세율을 적용한다. 이지현 기자 bluesky@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4.09 17:25 | 이지현

  • thumbnail
    DL건설㈜-㈜대림코퍼레이션, `e편한세상 시티 부평역` 분양 주목

    ... 3월~`21년 3월) 42.95% 올랐다. 업계에서는 아파트에 집중된 고강도 규제에 비교적 규제가 덜한 오피스텔에 수요가 몰렸기 때문으로 보고 있다. 오피스텔 분양권은 취득세와 양도세를 산정할 때 주택 수에 포함되지 않고, 분양권 양도소득세율도 2년 이상 보유 시 기본세율이 적용되는 점도 장점으로 작용했다는 분석이다. 아울러 아파트는 주택 임대사업자 등록이 불가능해져 세제 혜택을 받기 위해 오피스텔 임대사업자로 눈을 돌리는 투자자들도 많아진 것으로 보인다. 특히 인천시의 ...

    한국경제TV | 2021.04.09 09:57

  • thumbnail
    뉴욕 부자증세에 월가 고소득층, `엑소더스` 하나

    ... 있다고 밝혔다. 이미 스타우드캐피털은 마이애미로 본사를 이전하기로 했고, 블랙스톤도 마이애미의 사무실 임차 계약을 맺었다. 뉴욕주는 연간 소득 100만달러 이상 개인에 대한 소득세율을 현행 8.82%에서 9.65%로 올릴 방침이다. 연 500만∼2천500만달러 소득자에게는 10.3%, 2천500만달러 이상 소득자에게는 10.9%의 세율을 각각 적용한다. 증세안이 시행되면 뉴욕주는 캘리포니아주를 넘어 미국에서 가장 소득세율이 높은 주가 된다. (사진=연합뉴스) ...

    한국경제TV | 2021.04.09 07: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