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1-50 / 45,63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1∼2월 국세수입 작년보다 11조 더 걷혀…나라살림 적자폭 축소

    ... '월간 재정동향 4월호'를 보면 올해 1∼2월 국세 수입은 57조8천억원으로 작년 같은 기간보다 11조원 늘었다. 세수진도율은 20.4%로 작년보다 4.0%포인트 상승했다. 부동산 거래량이 증가하고, 영세 개인사업자의 종합소득세 중간예납 3개월 납부유예 조치에 따른 유예분 납부 등으로 소득세(23조8천억원)가 4조8천억원 늘어난 것이 국세 수입 증가에 영향을 줬다. 지난해 12월∼올해 1월 주택매매거래량은 1년 전보다 5.1% 늘었다. 개인사업자 대상 ...

    한국경제 | 2021.04.07 10:00 | YONHAP

  • thumbnail
    '절세 논란' 베이조스 "법인세율 인상·바이든 인프라투자 지지"

    아마존, 과거 연방소득세 '0원' 납부로 논란 이력 억만장자인 제프 베이조스 아마존 최고경영자(CEO)가 법인세율 인상과 조 바이든 행정부의 인프라(사회기반시설) 투자를 지지한다고 밝혔다. 베이조스는 6일(현지시간) 세계 최대 전자상거래 업체 아마존의 창업자 겸 CEO로서 내놓은 메시지에서 "미국의 인프라에 대담한 투자를 하겠다는 바이든 행정부의 우선순위를 지지한다"고 밝혔다고 월스트리트저널(WSJ)과 경제매체 CNBC가 보도했다. 베이조스는 ...

    한국경제 | 2021.04.07 09:18 | YONHAP

  • thumbnail
    '세무사도 쩔쩔' 양도세 판정기 배포한 공무원에 적극행정상

    (세종=연합) 하채림 기자 = 양도소득세는 복잡한 법령과 다양한 실제 거래 사례로 인해 '세무사도 포기'할 정도로 까다롭기로 악명 높다. 중부지방국세청 소속 박성배 국세조사관은 주택 양도 관련 세금 상담을 정확하게 하기 위해 양도세 비과세·중과세 판정 프로그램을 직접 제작해 납세자에게 배포했다. 국세청은 박성배 조사관 등 9명을 2021년 1차 적극행정 우수공무원으로 선정해 6일 표창장을 수여했다. 국세청은 '광화문1번가'(www.gwang...

    한국경제 | 2021.04.06 12:01 | YONHAP

  • thumbnail
    텅 빈 나라곳간…올해 국가부채 2000조원 넘는다

    ... 총수입에서 총지출을 뺀 통합재정수지는 71조2000억원 적자를 기록했다. 전년 12조원 적자에 비해 적자폭이 60조원 가까이 커졌다. 다만, 정부가 작년 4차 추경을 통해 예상했던 84조원보다는 적었다. 추경 때 예상했던 것보다 양도소득세, 증권거래세 등 국세 수입이 증가한 영향이라고 기획재정부는 설명했다. 통합재정수지에서 4대 보장성 기금을 제외해 ‘실질적인 나라살림’을 보여주는 관리재정수지는 112조원 적자를 기록했다. 1990년 집계 후 ...

    한국경제 | 2021.04.06 10:00 | 강진규

  • thumbnail
    "누진적 소득세 복원해 불평등과 불의에 맞서자"

    ... 한 해 동안 벌어들인 소득만도 40억 달러. 페이스북이 200억 달러의 이익을 냈고, 저커버그는 페이스북 주식의 20%를 갖고 있기 때문이다. 그렇다면 저커버그가 낸 세금은 얼마였을까? 놀랍게도 이 소득에 대해 단 한 푼의 소득세도 내지 않았다. 서류상으로 페이스북의 이익이 미국이 아닌 케이맨 제도에서 발생하고 있어서다. 케이맨 제도의 법인세율은 0%다. '합법적'으로 세금을 회피하는 이런 행태는 과연 온당하고 공정한 일인가? 이는 예외적 사례가 결코 아니다. ...

    한국경제 | 2021.04.06 08:05 | YONHAP

  • thumbnail
    "성과 나누자 동반 성장"…중기부, 성과공유제 참여기업 모집

    ... 일자리평가 최대 30점 가점부여, 일자리 창출 촉진 자금 신청자격 부여, 병역지정업체 선정평가시 최대 26점 가점 등을 우대하고 있다. 또 성과공유 도입기업이 지급하는 경영성과급에 대해 기업은 경영성과급의 10% 법인세(사업소득세) 공제와 근로자(총 급여 7천만원 초과자 제외)는 소득세 50% 감면을 받을 수 있다. 이 제도는 현재 5만5,972개 기업이 이용하고 있으며 중기부는 오는 2022년까지 10만개사로 확대한다는 계획이다. 정기환 중기부 일자리정책과장은 ...

    한국경제TV | 2021.04.06 06:00

  • thumbnail
    '큰 정부·증세' 꺼낸 바이든…신자유주의 탈피 시대정신 반영?

    초대형 재정지출, 법인·소득세 인상 추진…'작은정부·감세' 신자유주의와 상반 무역정책서도 달라진 접근법 예고…"'월가 신자유주의 정당'이던 민주당의 변화"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의 등장은 수십 년간 전 세계 정치·경제 질서를 떠받쳐온 이념인 신자유주의 퇴조를 가속할까. 워싱턴포스트(WP)는 5일(현지시간) '바이든과 신자유주의 시대의 쇠퇴'라는 기사에서 바이든 대통령의 취임 후 행보는 서구 사회에서 새로운 정치적 시대정신을 반영하는 것이라고 ...

    한국경제 | 2021.04.06 01:38 | YONHAP

  • 투기 수요 몰렸나…농지거래 경기도 집중

    ... 경작하는지 등을 점검하기 위해 담당 인력을 확충하기로 했다. 현재는 공무원 1명당 2300곳의 필지를 점검해야 한다. 농식품부는 법무부와 협의해 농지 특별사법경찰관 제도를 도입하고, 농어촌공사의 농지은행 담당 인력 등을 활용할 계획이다. 농식품부는 자경 농지 양도소득세 감면 조건을 까다롭게 하는 방안이 언급되는 것에 대해선 “정부 차원에서 논의하고 있지는 않다”고 선을 그었다. 강진규 기자 josep@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4.05 17:36 | 강진규

  • thumbnail
    공화당 반발 불가피한 바이든표 인프라 투자 계획[독점 UBS리포트]

    ... 이런 증세 제안은 지난 몇 달씩 공개적으로 논의됐던 내용이기 때문에 놀랍지 않다. 이 소식에 미국 증시와 고정 수입 시장이 거의 반응하지 않았던 것도 투자자들이 이미 법인세 인상에 대한 가격을 매겼기 때문이다. 다만 개인소득세율 변경안은 이번 계획에서 빠졌다. 개인소득세를 비롯해 양도소득세와 재산세의 변화는 수주 뒤 발표되는 아메리칸 패밀리 플랜에 포함될 것으로 예상된다. 이는 향후 더 큰 논란이 될 가능성이 크다. 바이든 행정부가 법인세와 개인소득세를 ...

    한국경제 | 2021.04.05 15:11 | 박상용

  • thumbnail
    유튜브 수익 '원천징수' 적용, 세무대리인 통해 세금정보 제출 빠르게 가능하다

    ... “구글 유튜브 수익의 원천징수의 의무화에 따라 세금에 대한 정보와 지식이 부족한 유튜버분들은 세무대리인을 통해 세금 신고를 명확하게 해야 원천징수 세액 적용 혜택도 받아볼 수 있다”며 “원천징수 세금과 종합소득세 신고 등 유튜버 수익에 따른 여러가지 세무 절차에 대해 세무회계 지식이 풍부한 전문가와 상의하여 절세와 납세를 철저하게 해보실 수 있기를 바란다”라고 전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4.05 15:01 | 권유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