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61-70 / 45,63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바이든의 통큰 인프라 투자 청사진…공화당 반대로 험로 예고

    ... 대통령 스스로 "미국에서 한 세대에 한 번 있는 투자", "2차 대전 이후 최대 규모 일자리 투자"라고 할 정도로 대규모다. 재원 확보 방안은 증세다. 법인세율을 21%에서 28%로, 연 소득 40만 달러 이상 고소득자의 소득세율을 37%에서 39.6%로 올리는 방안이 검토된다. 공화당은 인프라 투자 필요성에 공감하지만, 문제는 증세와 대규모 재정지출에 극구 반대한다는 점이다. 미국에서 인프라 정비는 오랜 숙원이었지만 그동안 해법을 찾지 못했다. 도널드 ...

    한국경제 | 2021.04.02 01:41 | YONHAP

  • thumbnail
    "제2 LH 막겠다고 겹겹 규제"…농지 거래 끊겨 지역경제도 '타격'

    ... 면밀히 따져보면서 양도 전략을 짜야 한다. 현재 상속 농지는 상속 전 사업용 토지였을 경우 일정 기간 그 자격을 인정해준다. 농지를 상속받은 뒤 직접 경작하지 않아도 3년간은 사업용 토지로 분류되고 그 이후 비사업용 토지로 전환된다. 소득세법상 비사업용 토지에 대한 양도세를 물리는 조건이 ‘양도 전 5년 중 2년 이상 비사업용 토지일 경우’인 것을 고려하면 상속 후 5년까지는 사업용 토지에 해당하는 양도세만 내면 된다. 하지만 이 기간을 놓치면 이번 대책으로 ...

    한국경제 | 2021.04.01 17:39 | 최진석/강진규

  • LH 불똥, 이번엔 '주말농장 세금 폭탄'

    2005년 퇴직 후 경기 양평에서 990㎡ 규모 밭에 농사를 짓는 A씨(70)는 정부의 토지 규제 소식을 듣고 깜짝 놀랐다. 내년부터 주말농장용 토지가 비사업용으로 분류되면서 장기보유특별공제 혜택이 없어지고, 양도소득세도 중과된다는 것이다. 그는 “연말까지 땅을 팔지 않으면 ‘세금 폭탄’을 맞게 됐다”며 “투기는 LH(한국토지주택공사) 직원들이 했는데 왜 이런 피해를 봐야 하는지 모르겠다”고 ...

    한국경제 | 2021.04.01 17:37 | 최진석/강진규

  • thumbnail
    바이든, 인프라·일자리 2천조원 투입…재원마련 증세 논란

    ... 대통령은 인프라 투자계획 통과를 촉진하기 위해 4월 1일 첫 국무회의를 주재한다고 AP통신이 보도했다. 바이든 대통령은 재원 마련을 위해 법인세율을 21%에서 28%로, 연소득 40만 달러(약 4억5천만 원) 이상 고소득자의 소득세율을 37%에서 39.6%로 올리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 하지만 도널드 트럼프 전 행정부 때인 2017년 공화당이 최고 35%였던 법인세를 감세한 것을 다시 올린다는 것이어서 공화당이 반발하고 있다. 바이든 대통령도 법안 통과를 ...

    한국경제 | 2021.04.01 14:46 | YONHAP

  • thumbnail
    8년전까지 팠다…3기 신도시 탈세혐의자 165명 세무조사(종합)

    ...정지 발표 이전 5년간 일정금액 이상 거래 전수검증으로 선정 LH·공무원 투기혐의자 포함 여부는 미공개 하남 교산의 토지를 소유한 A는 본인을 사주로 하는 농업회사법인을 만들어 이 농업회사법인에 교산의 토지를 양도하면서 양도소득세를 감면받았다. 농지 소재지 거주자가 자경 요건을 갖춘 농지를 농업회사법인에 양도하면 양도세가 감면된다는 규정이 있기 때문이다. 그러나 A는 자경을 하지 않아 불법 감면을 받은 혐의를 받는다. 또 농업회사법인의 주식을 자녀 ...

    한국경제 | 2021.04.01 12:44 | YONHAP

  • thumbnail
    "특별고용유지 지원업종 소득·법인세 감면 필요"

    중소기업중앙회, 중소기업 135개 조사 특별고용유지 지원업종 중소기업들은 추가 지원책으로 소득세와 법인세 감면을 가장 많이 원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중소기업중앙회는 지난달 19~25일 특별고용유지 지원업종 중소기업 135개를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고 1일 밝혔다. 특별고용유지 지원업종 지정 시 추가로 지원이 필요한 혜택(복수 응답)에 대해 소득세 및 법인세 감면을 뽑은 응답이 60.0%로 가장 많았다. 뒤이어 고용유지지원금 지원 ...

    한국경제 | 2021.04.01 12:01 | YONHAP

  • thumbnail
    특별고용지원업종 中企 10곳 중 6곳 "소득세·법인세 감면해야"

    ... 고용정책심의회 심의 결과 지정 기간 연장되거나 추가 지정된 특별고용지원 업종 중소기업들의 지원 혜택 활용 현황을 조사하고, 제도 개선 방안을 모색하고자 실시됐다. 조사에 따르면 특별고용지원 업종에 해당하는 중소기업의 60%가 `소득세 및 법인세 감면`의 추가혜택이 필요하다고 생각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어 '고용유지지원금 지원수준 및 1일 한도 상향'(57.8%), '기존 대출 만기 연장 및 추가 대출 확대'(45.2%), '신용보증지원 규모 획기적 확대' ...

    한국경제TV | 2021.04.01 12:01

  • thumbnail
    9년전까지 팠다…3기 신도시 탈세혐의자 165명 세무조사

    2012년 이후 일정 금액 이상 거래 전수검증으로 선정 LH·공무원 투기혐의자 포함 여부는 미공개 하남 교산의 토지를 소유한 A는 본인을 사주로 하는 농업회사법인을 만들어 이 농업회사법인에 교산의 토지를 양도하면서 양도소득세를 감면받았다. 농지 소재지 거주자가 자경 요건을 갖춘 농지를 농업회사법인에 양도하면 양도세가 감면된다는 규정이 있기 때문이다. 그러나 A는 자경을 하지 않아 불법 감면을 받은 혐의를 받는다. 또 농업회사법인의 주식을 ...

    한국경제 | 2021.04.01 12:00 | YONHAP

  • thumbnail
    인천경제자유구역, 해외 유턴기업 송도에 첫 유치

    ... 됐다. 지난해 개정된 '해외진출기업의 국내복귀 지원에 관한 법률'은 유턴기업 지원대상 업종을 기존의 제조업에서 지식서비스산업·정보통신업으로 확대했다. 인천경제자유구역의 경우 유턴기업의 복귀 유형에 따라 최대 7년간 50∼100% 법인세·소득세 감면, 최대 50∼100% 관세 감면, 고용 창출 장려금 등을 지원받을 수 있다. 이원재 인천경제청장은 "이번 제조시설 투자 유치는 해외 진출기업이 인천경제자유구역으로 유턴한 첫 사례"라며 "앞으로 공장 설립과 운영을 적극적으로 ...

    한국경제 | 2021.04.01 10:40 | YONHAP

  • thumbnail
    네이버, 중소상공인 경영 컨설팅 본격화…세무·노무 등 지원

    ... 지원한다. 네이버의 비즈 컨설팅 확대는 중소상공인의 상담 수요를 기반으로 한 것이다. 네이버가 스마트스토어 사업자를 대상으로 한 설문 조사에서 사업자의 75%가 세무·노무 분야에서 정기적인 컨설팅이 필요하다고 답했다. 네이버 엑스퍼트 강춘식 리더는 "비즈 컨설팅 프로그램이 시작되면 SME들은 오는 5월 종합소득세 신고부터 도움을 받을 수 있을 것"이라며 "네이버는 온라인 경영 컨설팅 시장에서 새로운 시도를 이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4.01 10:14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