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1-50 / 3,75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박세리 감독 "생애 최고의 우승은 1998년 US오픈"

    ... 1998년 US오픈을 지목했다. 박세리 감독은 21일 강원도 양양 설해원에서 열린 설해원 셀리턴 레전드 매치 공식 기자회견에 참석해 이같이 밝혔다. 설해원 셀리턴 레전드 매치는 박세리 감독과 줄리 잉크스터(59·미국), 안니카 소렌스탐(49·스웨덴), 로레나 오초아(38·멕시코) 등 '여자 골프의 전설'들과 박성현(26), 렉시 톰프슨(24·미국), 에리야 쭈타누깐(24·태국), 이민지(23·호주) 등 현역 톱 랭커들이 모여 이틀간 경기하는 이벤트 대회다. 대회 ...

    한국경제 | 2019.09.21 09:45 | YONHAP

  • thumbnail
    세계 女골프 전설들 '한자리에'…21일 설해원서 '세기의 대결'

    ... 이어 22일 톱랭커 선수들이 홀마다 승부를 가리는 스킨스 게임으로 치러진다. 포토콜에 참석한 줄리 잉스터(뒷줄 왼쪽부터 시계 방향·59·미국), 박세리(42), 로레나 오초아(38·멕시코), 안니카 소렌스탐(49·스웨덴), 이민지(23·호주), 박성현(26), 에리야 쭈타누깐(24·태국), 렉시 톰프슨(24·미국)이 포즈를 취하고 있다. 세마스포츠마케팅 제공

    한국경제 | 2019.09.20 17:26

  • thumbnail
    '빅매치' 펼쳐질 한국의 명품 코스들…세계 골프팬 사로잡는다

    ... ‘전설의 스타’들과 현재 LPGA투어를 지배하고 있는 ‘전설의 후예’들이 샷 대결을 벌이는 이색 이벤트다. 출전자들의 면면이 화려하다. 올림픽 여자 대표팀 감독 박세리(43), 안니카 소렌스탐(스웨덴), 줄리 잉스터(미국), 로레나 오초아(멕시코)가 레전드팀으로 출전한다. 모두 명예의 전당에 헌액된 선수다. 이들의 대회 승수 총합만 일반 대회 155승, 메이저 대회 24승이다. 톱랭커팀 현역 스타들도 설명이 필요 없는 초특급이다. ...

    한국경제 | 2019.09.19 16:49 | 이관우

  • thumbnail
    골든블루,설해원과 셀리턴 레전드 매치 공식 후원사로 참여

    ... 골든블루가 후원하는 ‘설해원·셀리턴 레전드 매치’는 세계적인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레전드 선수 4명과 현역 여자 선수 4명이 한자리에 모여 펼치는 경기다. 대한민국 골프 영웅 박세리를 비롯해 아니카 소렌스탐, 줄리 잉스터, 로레나 오초아 등이 레전드 선수로 참가한다. 세계 탑 랭커 박성현과 이민지, 렉시 톰슨, 아리야 쭈타누간 등이 넥스트 제너레이션 선수로 출전해 세계 여자 골프에 새로운 역사를 쓸 예정이다. 골든블루는 이번 ...

    한국경제 | 2019.09.19 12:58 | 김태현

  • thumbnail
    박세리·소렌스탐 등 LPGA 전설들, 주말 양양서 '명품 샷 대결'

    ... 전·현직 스타 플레이어들이 이번 주말 강원도 양양에서 샷 대결을 펼친다. 21일부터 이틀간 강원도 양양 설해원에서 열리는 '설해원 레전드 매치'에는 박세리(42) 도쿄올림픽 골프 여자 대표팀 감독을 비롯해 안니카 소렌스탐(49·스웨덴), 줄리 잉크스터(59·미국), 로레나 오초아(38·멕시코) 등 한때 세계 여자 골프를 평정했던 '전설'들이 출전한다. 또 이들과 함께 호흡을 맞출 현역 선수들로는 ...

    한국경제 | 2019.09.19 07:23 | YONHAP

  • thumbnail
    박성현-소렌스탐, 골프팬 선정 '가장 이상적인 팀'

    박성현(26)은 안니카 소렌스탐(49·스웨덴)과 렉시 톰프슨(24·미국)은 박세리(42)와 팀을 이뤄 호흡을 맞춘다. 오는 21일 강원 양양 설해원리조트에서 열리는 ‘설해원 레전드 매치’에서다. 설해원 레전드 매치 대회 조직위원회는 이 같은 내용의 포섬 매치 팀 구성을 11일 발표했다. 지난 3일부터 9일까지 카카오톡과 다음스포츠에서 골프 팬 2000명을 대상으로 투표를 진행한 결과다. 21일 열리는 ...

    한국경제 | 2019.09.11 14:09 | 김병근

  • thumbnail
    박성현-소렌스탐·박세리-톰프슨 레전드매치 팀 결성

    박성현(26)이 '영원한 골프 여제' 안니카 소렌스탐(스웨덴)과 한 팀을 이룬다. 한국의 골프 전설 박세리(42)는 미국 최고의 여자골프 스타 렉시 톰프슨(24)과 호흡을 맞춘다. 오는 21일부터 강원도 양양 설해원 리조트에서 열리는 '설해원·셀리턴 레전드 매치'의 포섬 팀 구성이 11일 공개됐다. 팀은 지난 3∼9일 카카오톡과 다음스포츠에서 진행한 골프팬 2천명의 투표로 정해졌다. 21일 열리는 ...

    한국경제 | 2019.09.11 10:43 | YONHAP

  • thumbnail
    솔하임컵은 노련미-패기 대결에 장타 경연장

    ... 투어 선수라는 점도 눈에 띈다. 이전에는 유럽팀 상당수는 LPGA투어보다 한참 수준이 처지는 유럽여자프로골프투어(LET) 선수로 채워졌다. LPGA투어에 진출하기 전 LET에서 뛰던 1994년 솔하임컵에 출전했던 안니카 소렌스탐(스웨덴)은 TV로만 보던 LPGA투어 스타 선수를 직접 보고 느꼈던 위축감을 털어놓은 적이 있다. 유럽의 노련미, 미국은 패기가 주 무기로 내세운 양상도 흥미롭다. 미국은 경험이 적은 신예 선수가 많다. 미국팀에는 솔하임컵에 ...

    한국경제 | 2019.09.10 05:00 | YONHAP

  • thumbnail
    세계 女골프 전설과 빅스타 '세기의 샷대결'

    ... 여자 골프계를 호령했던 ‘전설의 스타’들과 현재 미국여자프로골프(LPGA)투어를 지배하고 있는 톱랭커가 샷 대결을 펼친다. 레전드 스타팀의 면면이 화려하다. 올림픽 여자 대표팀 감독 박세리(43)를 비롯해 안니카 소렌스탐(스웨덴), 줄리 잉스터(미국), 로레나 오초아(멕시코)다. 모두 명예의 전당에 헌액된 선수다. 이들의 대회 승수 총합만 일반 대회 155승, 메이저 대회 24승이다. 톱랭커팀으로는 박성현(26), 렉시 톰프슨(미국), 이민지(호주), ...

    한국경제 | 2019.09.05 17:31 | 김병근

  • thumbnail
    설해원 레전드 매치 팀 구성, 팬 투표로 정한다

    ... 설해원 레전드 매치 대회 조직위원회는 3일부터 9일까지 카카오톡 및 다음스포츠를 통해 진행하는 팬 투표 결과로 대회 포섬 매치의 팀 구성을 결정한다고 3일 밝혔다. 레전드 매치는 여자골프계의 전설로 통하는 박세리(43), 안니카 소렌스탐(스웨덴), 줄리 잉스터(미국), 로레나 오초아(멕시코)와 현역 톱 랭커들인 박성현(26), 렉시 톰프슨(미국), 이민지(호주), 에리야 쭈타누깐(태국) 8명이 출전하는 골프 대회다. 대회 첫날인 21일에는 레전드 선수 4명과 현역 ...

    한국경제 | 2019.09.03 20:26 | 김병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