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61661-161670 / 162,55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닭"에 얽힌 민속

    ... 경기도 지방에서는 여자가 닭의 목이나 발을 먹으면 그릇을 깬다고 하는 말이 전해진다. 대체로 임신중인 여자는 닭을 먹지않는 풍습이 있는데 그것은 태어날 아기의 피부가 닭살처럼 된다는 속설 때문. 음력 정월 대보름날에는 닭 울음소리로 그 해 농사의 풍.흉을 점치는 농사점, 계오점이 있었다고 한다. "동국세시기" 에 의하면 대보름날 꼭두새벽에 첫번째 우는 닭의 소리 를 기다려서 그 우는 횟수를 세는데, 닭울음소리의 횟수가 적으면 흉년 이 들고 열번 이상을 ...

    한국경제 | 1993.01.01 00:00

  • 역사적으로 본 "닭의 해"

    ''꼬끼오...'' 다사다난했던 임신년이 가고 닭의 울음소리와 함께 계유년 새날이 왔다. 일찍이 신라의 어느왕이 어느날 밤에 금성서쪽 시림숲속에서 닭의 울음소리가 나는 것을 듣고 호공을 보내 알아보니 금빚의 궤가 나뭇 가지에 걸려 있었고 흰닭이 그 아래서 울고 있었다. 그 궤를 열어보니 안에 사내아이가 경주 김씨의 시조가 되었다고 한다. ''삼국사기''와 ''삼국유사''가 함께 전해주는 이 설화는 우리네 조상들이 닭 의 신성한 울음소리를 ...

    한국경제 | 1993.01.01 00:00

  • 대망의 새해 계유년을 맞는다 ... 서울시장등 보신각 타종

    다사다난했던 92년을 보내고 대망의 새해를 맞이하는 제야의 종소리가 짙은 어둠을 가르고 멀리 멀리 울려퍼졌다. 이상배 서울 시장과 김찬회 서울시의회의장,이준해 서울시교육청장,김 효은 서울지방경찰청장은 31일 밤12시 서울시 종로2가 보신각에서 서울시 민의 가정과 번영을 기원하고,국민화합과 조국통일을 희망하는 33번의 타 종식을 가졌다. 타종식이 끝난후 이 서울시장은 "대망의 새해 계유년을 맞아 서울시민 각 가정의 평화와 번영을 기원한다"는 ...

    한국경제 | 1993.01.01 00:00

  • 삼성전자, 전자혈압계 개발시판...압력센서로 맥박측정

    삼성전자(김광호)는 압력센서로 맥박을 측정하는 전자혈압계를 개발, 이달말부터 시판한다. 종전 소리로 맥박을 측정하던 방식에서 손목을 감싸는 튜브에 압력 센서를 내장, 혈압측정을 보다 간편하게한 이 혈압계는 이전 측정치를 비교하는 장치가 되어 있어 건겅상태의 변화를 바로 알수 있다. 삼성 은 혈압계 시판을 계기로 연간 5천억원규모로 추정되는 건강가전제품 시장에 본격참여할 계획이다. 소비자가격은 9만8천원.

    한국경제 | 1992.12.28 00:00

  • < 한경사설(28일자) > 차기 정부의 경제개혁 문제

    ... 정의로운 사회에 부응하기 위해 개혁돼야한다. 그러나 전제가있다. 현재의 세제아래서 공평하고 철저한 징세가 이뤄지고 있느냐 하는 점이다. 즉 정부내부로부터의 개혁이 전제되지않으면 많은 개혁이 실효를 거두기 어렵다는점이다. 큰소리를 덜 내고 차근차근 실천하는 정부로부터 개혁은 출발해야 한다. 한꺼번에 안해도 좋다. 과욕이 앞서 경제를 온통 흔들어놓아도 경제는 되살아날수 없다. 과거에 그런 예가 많았다. 정부의 실패가 현재의 경제난과 무관하지 않기때문에 ...

    한국경제 | 1992.12.27 00:00

  • < 인터뷰 > 정인영 한라그룹 회장... 김영철 기자

    ... 걱정없습니다. 한라는 현재 해외에서 7~8건의 턴키계약을 추진중인데 이가운데 30%이상은 국제시장에서 금융조달을 할 생각입니다. -요즘 한국기업들이 중국에 대해 너무빨리 기술이전을 해준다는 얘기도 있는데. 정회장=모르는 소리입니다. 중국사람들이 머리가 좋고 부지런해 이내 우리를 따라올 우려가 크니까 그런소릴 할지 모르나 하나만 알고 둘은 모르는 소리예요. 중국은 우리가 기술을 안주면 일본이든 유럽이든 어디에서든 구할겁니다. 그럴바에는 우리가 적극 ...

    한국경제 | 1992.12.26 00:00

  • 5민련, "광주민중항쟁 진상규명" 촉구...차기정부에

    ... 정동년)은 22일 성명을 내고 다음 정권에 80년5월 광주민중항쟁의 진상규명, 책임자 색출, 명예회복과 기념 사업의 성실한 이행을 촉구했다. 5민련은 이 성명에서 "이번 대선을 통해 변화와 개혁을 갈망해온 국민 의 열망이 수구세력과 지역감정의 벽 앞에서 무위로 끝남을 확인하면서 비통하고 허탈하다"고 밝히고 "그러나 현실을 냉정히 받아들이고 다음 정권이 진정한 화합과 변화를 바라는 국민의 소리를 겸허하게 수렴하는지 지켜볼 것"이라고 다짐했다.

    한국경제 | 1992.12.23 00:00

  • < 과학면 톱 > 색체-입체상표 94년 국내도입으로 대응책 시급

    ... 것이다. 이제도는 WIPO의 특허법통일화에 각국이 도입토록 규정됐을뿐 아니라 미국이 지속적으로 국내도입을 요구하고 있는 것으로 일본을 제외한 선진각국에서는 널리 이용되고 있다. 특허청관계자는 이에대해 상표의 범위가 최근 소리와 냄새까지 확대되고 있는 추세여서 색채및 입체상표의 도입이 불가피하다고 말하고 "국내업체들이 외국기업의 발전된 상표마케팅전략에 능동적으로 대응하고 예상되는 상표분쟁을 막기위한 대비책을 마련해야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국경제 | 1992.12.21 00:00

  • [대선속보]투표하러가던 80대 노파,경적소리에 놀라 숨져

    [부산=김문권기자] 18일 오전 9시30분께 부산시 북구 주례동 주례시장 부근 경부선 철길을 무단횡단하려던 이외주씨(85.여.북구 주례1동 374-2) 가 열차의 경적소리에 놀라 넘어지면서 뇌진탕을 일으켜 숨졌다. 이날 사고는 이씨가 주례새마을금고에 설치된 주례1동 제2투표소에서 혼자 투표를 마치고 귀가하면서 건널목이 설치돼 있지 않은 철길을 건너 려다 이를 발견한 부산발 대구행 무궁화호 열차에서 경적을 울리자 이 소 리에 놀라 넘어지면서 ...

    한국경제 | 1992.12.18 00:00

  • [증권톱] 증시, 정치바람 주가 좌우 못해 .. 불안심리 호전

    ... "장세버팀목"이 돼온 기관순매수원칙이 계속 위력을 발휘해 최소한 하락은 막을수 있는데다 한달이상 2조5천5백억원선을 유지하는 고객예탁금이 보여주는 대기매수세가 주가상승을 뒷받침할수 있다는 주장이다. 그러나 성급한 낙관을 경계하는 소리도 만만찮다. 이들은 경기 대기매물 연말자금사정등의 요소를 좋은 방향으로 해석하기에는 아직 찜찜한 구석이 많다고 주장하고있다. 우선 주식시장의 출발점인 경제가 아직 뚜렷한 회복신호를 보이지 않는다는 점을 들어 경기부진속의 주가 ...

    한국경제 | 1992.12.18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