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6,88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천자 칼럼] '팬덤 정치'의 늪

    ... 언어가 아니라 좋고 나쁨을 가리는 감정적 언어다. 팬덤의 정치화는 시민들의 정치 참여라는 점에서 긍정적이다. 모바일 미디어 덕분에 영향력도 커졌다. 확고한 지지층을 얻으려는 정치인들의 필요까지 더해 졌다. 그러나 문제도 많다. 일부 극성팬들은 ...’들이 정치·사회적 영향력을 극대화하고 있다. 일부 팬들은 반대 의견을 용납하지 않고 소셜미디어로 집단 공격까지 퍼붓다가 정권에 부담을 주기도 한다. 어떤 경우에는 같은 편이라도 생각이 다르다 싶으면 적으로 삼는다. ...

    한국경제 | 2020.02.18 18:31 | 고두현

  • thumbnail
    "대구도 뚫렸다" 코로나19 확진자에 시민들 '술렁'(종합)

    ... 요청 (대구-연합뉴스) 홍창진 기자 = 그동안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청정지대였던 대구에서 61세 여성이 확진 판정을 받아 시민들이 불안해하고 있다. 대구시가 비상대응 체계에 돌입한 가운데 확진자가 발표된 이후 소셜미디어에는 불안감을 호소하는 글들이 잇따라 올라오고 있다. 특히 국내에서 코로나19 사태가 발생한 이후 처음으로 영남지역에서 확진자가 발생했고 향후 사태 추이에 따라 지역사회 감염이 확산할지 몰라 크게 긴장하는 모습이다. 누리꾼들은 "(대구가) ...

    한국경제 | 2020.02.18 15:43 | YONHAP

  • thumbnail
    우한 병원장 사망발표 번복…리원량 사례와 유사해 논란

    ... 후베이성 보건 당국이 해당 보도를 부정하고 나서 논란이 일고 있다. 중국 현지 매체 훙싱신원(红星新闻)은 류 즈밍 우창병원 원장이 코로나19 감염으로 사망했다고 보도했다. 그러나 후베이성 보건당국인 위생건강위원회 위원장은 중국 소셜 미디어 웨이보를 통해 류 원장이 위중한 상태에 빠졌다가 소생 치료를 받고 있는 중이라고 밝혔다. 관련당국 발표와 언론의 보도내용이 이처럼 상충되는 상황은 코로나19의 존재를 처음 고발했던 의사 리원량의 사망 당시에도 나타났었다. ...

    키즈맘 | 2020.02.18 14:47 | 방승언

  • thumbnail
    "대구도 뚫렸다" 코로나19 확진자에 시민들 '술렁'

    ... 요청 (대구-연합뉴스) 홍창진 기자 = 그동안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청정지대였던 대구에서 61세 여성이 확진 판정을 받아 시민들이 불안해하고 있다. 대구시가 비상대응 체계에 돌입한 가운데 확진자가 발표된 이후 소셜미디어에는 불안감을 호소하는 글들이 잇따라 올라오고 있다. 특히 국내에서 코로나19 사태가 발생한 이후 처음으로 영남지역에서 확진자가 발생했고 향후 사태 추이에 따라 지역사회 감염이 확산할지 몰라 크게 긴장하는 모습이다. 누리꾼들은 "(대구가) ...

    한국경제 | 2020.02.18 11:36 | YONHAP

  • thumbnail
    캄보디아 "훈센 총리 코로나19 감염 소문은 가짜 뉴스"

    ... 감염됐다'고 말했다"는 글을 올렸다. 훈센 총리가 지난 14일 시아누크빌항 선착장에 나가 마스크도 끼지 않은 채 웨스테르담호에서 내리는 승객들에게 꽃을 건네며 환영했고, 일부 승객과는 악수하거나 포옹했기 때문에 이 글은 현지 소셜미디어(SNS)를 통해 급속하게 확산했다. 이에 대해 캄보디아 보건부는 17일(현지시간) "가짜 뉴스"라며 "경찰에 법적인 조처를 해 달라고 요청했다"고 밝혔다. 웨스테르담호는 지난 1일 기항지인 홍콩에서 출항한 뒤 코로나19 확산 우려 ...

    한국경제 | 2020.02.18 10:00 | YONHAP

  • thumbnail
    [THE WALL STREET JOURNAL 칼럼] '코로나19'로 드러난 中國의 부실

    ... 코로나19는 놀랄 만한 속도로 퍼지고 있다. 중국 정부는 환자를 격리하기 위해 우한을 포함한 주요 도시를 봉쇄했다. 2003년 사스(중증급성호흡기증후군)보다 더 많은 사람이 이 바이러스로 사망했다. 이번 사태에 대한 중국 당국의 대응에 소셜미디어에서 불만의 소리가 전 세계적으로 높아지고 있다. 바이러스 확산을 경고하려다 당국의 위협을 받은 의사의 죽음은 많은 사람의 분노를 자아냈다. 일당이 지배하는 국가에서는 시민의 건강보다 사회질서 유지가 더 중시된다는 점이 이번 사태에서 ...

    한국경제 | 2020.02.17 18:01 | 오춘호

  • thumbnail
    '극장골' 쏜 손흥민…'EPL 50골'도 뚫었다

    ... 남겨놓았다. 국제축구연맹(FIFA)은 손흥민이 EPL 통산 50골을 돌파하자 영화 ‘기생충’을 엮어 “(한국이) 이달 오스카에서 역사를 만든 데 이어 손흥민이 또 다른 역사를 썼다. 한국에 축하한다”고 소셜미디어에 적었다. 기생충은 지난 10일 열린 제82회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최고 권위인 작품상을 비롯해 감독상, 각본상, 국제영화상까지 4관왕을 차지하며 한국 영화의 새 이정표를 세웠다. 조희찬 기자 etwoods@hankyung....

    한국경제 | 2020.02.17 17:44 | 조희찬

  • thumbnail
    中병원교수·영화감독 일가족 4명 병상없어 치료 못받고 숨져(종합2보)

    ... 간신히 작은 병원에 입원했었다고 보도했다. 발병 경로는 확인되지 않았다. 창카이의 대학 동창은 창카이 가족의 갑작스러운 죽음을 슬퍼하면서 "이런 비극을 알리고 책임을 묻고 싶다. 도대체 누구의 잘못인가?"라고 반문했다. 중국 소셜미디어 웨이보(微博)에서 많은 이용자는 창카이 일가족의 사망을 안타까워했다. 관련 해시태그 조회 수는 1억7천만건이었다. 한 누리꾼은 "유서를 보고 울었다. 너무 가슴 아프다"고 말했다. 중환자실에 있는 부인은 꼭 병마를 이겨내기를 ...

    한국경제 | 2020.02.17 17:24 | YONHAP

  • thumbnail
    [박희권의 호모글로벌리스(36)] 당면한 현실이 된 디지털 외교

    ... 영향력을 행사하기 시작했다. 이런 변화에 발맞춰 각국은 SNS를 외교에 활용하고 있다. 이른바 ‘디지털 외교 시대’가 도래한 것이다. 디지털 외교란 ‘국가가 대외정책을 추진하고, 이미지와 평판을 관리하기 위해 소셜미디어 플랫폼을 적극적으로 활용하는 것’이라 할 수 있다. E디플로머시(E-diplomacy), 사이버 외교(cyber-diplomacy), 트위디플로머시(twidiplomacy), 외교 3.0으로도 불린다. 정부나 대사관이 ...

    한국경제 | 2020.02.17 16:51

  • thumbnail
    "허위조작·혐오차별 차단" 총선미디어감시연대 발족

    ... 미디어 특색대로 역할 다하는 원년 만들 것" 언론시민단체들이 제21대 국회의원선거를 앞두고 신문·방송 등 기성 매체와 소셜미디어(SNS)상의 불공정 선거보도를 전방위적으로 감시하기 위한 '2020 총선미디어감시연대'를 발족했다. 민주언론시민연합과 전국언론노동조합을 비롯한 25개 단체들은 17일 서울 중구 한국프레스센터에서 열린 기자회견을 통해 총선미디어감시연대 출범을 알렸다. 이들 단체는 "국회의원선거는 우리 사회의 민주주의가 잘 작동하는지 확인하고 향후 국민들의 일상을 ...

    한국경제 | 2020.02.17 15:51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