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14341-314350 / 314,38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백상예술대상에 「집으로…」「올인」

    ... 이병헌(올인)과 김희애(KBS2 아내)가 각각 뽑혔다. 「네 멋대로 해라」는 TV부문 작품상ㆍ신인연기상ㆍ극본상 등 3관왕에 올랐다. 나머지 수상자 명단은 다음과 같다. ◇영화부문 ▲신인연기상 = 권상우(동갑내기 과외하기) 손예진(클래식) ▲신인감독상 = 김현석(YMCA 야구단) ▲시나리오상 = 박정우(라이터를 켜라) ▲갤러리아 인기상 = 임창정 김정은 김하늘 하지원 ▲특별상 = 이태원(취화선) ◇TV부문 ▲신인연기상 = 양동근(MBC 네 멋대로 ...

    연합뉴스 | 2003.03.26 00:00

  • [즐거운 설] 영화 : 차례 지낸뒤 영화 한 편...

    ... 장기상영에 들어간 판타지 '반지의 제왕,두개의 탑'과 섹스코미디 '색즉시공', 복고풍 코미디 '품행제로'도 일부 개봉관에서 관객들을 맞을 준비가 돼 있다. 클래식 '엽기적인 그녀'의 곽재용 감독이 연출한 신작 멜로. 신세대배우 손예진 조승우 조인성 등을 내세워 우연을 가장하고 찾아왔다가 필연으로 발전하는 사랑이야기를 다뤘다. 모녀의 30여년간에 걸친 연애가 현재와 과거를 오가며 감동적으로 펼쳐진다. 시대별로 다른 색감의 화면과 소품들이 등장하고 스토리는 비교적 ...

    한국경제 | 2003.01.29 00:00

  • 어머니의 사랑 딸의 사랑...우연 같은 필연 .. '클래식'

    ... 보낸 세대와 밀레니엄세대의 사랑이 교차하면서 우연과 필연의 만남을 변주한다. 곽감독의 전작 "엽기적인 그녀"에 비해 "눈물"이 훨씬 많아졌다. 배우들의 감정을 끄집어내 원하는 모양새로 빚어낼 줄 아는 곽감독은 특유의 솜씨로 손예진 조승우 조인성 등 젊은배우들의 장점을 잘 살려낸다. 각본은 정교하며 향수를 불러오는 복고풍 색감도 잘 살아났다. "클래식"은 21세기초의 대학생 지혜(손예진)와 상민(조인성),60년대 고교생이던 지혜 어머니 주희(손예진)와 준하(조승우)간에 ...

    한국경제 | 2003.01.23 00:00

  • 올해 최고의 스크린 기대주는 양동근ㆍ신민아"

    ... 「와일드 카드」를 촬영중인 양동근은 전체응답자의 43%에 해당하는 3천728명으로부터 클릭을 받았다. 「마들렌」의 조인성은 37%의 지지를 얻어 2위에 랭크됐고 「클래식」의 조승우( 16%)가 3위로 뒤를 이었다. 여배우 중에서는 신민아가 2천474명의 응답자 가운데 38%의 득표율로 수위를 차지했으며 그 다음은 「클래식」의 손예진(31%)과 「4인용 식탁」의 유선(19%)의 순이었다. (서울=연합뉴스) 이희용기자 heeyong@yna.co.kr

    연합뉴스 | 2003.01.16 00:00

  • 곽재용 감독 할리우드 진출

    ... 젊은기획이 16일 전했다. 계약서에는 감독이 직접 쓴 시나리오나 브랜트 로즈 에이전시가 추천하는 시나리오중 하나를 감독이 직접 선택해 연출한다는 내용이 포함돼있다. 할리우드 진출 영화로는 곽감독의 전공인 멜로나 로맨틱 코미디 영화를 계획중이며 액션영화에도 도전할 계획이라고 젊은 기획은 덧붙였다. 곽재용 감독은 현재 베트남에서 조승우, 손예진, 조인성 주연의 영화 「클래식」을 촬영중이다. (서울=연합뉴스) 김병규 기자 bkkim@yna.co.kr

    연합뉴스 | 2002.12.16 00:00

  • [비디오] '연애소설' ; '로드무비' ; '죄와벌'

    연애소설 차태현 이은주 손예진 주연의 멜로. 세 젊은 연인들의 독특한 연애관계가 감동적으로 그려졌다. 첫사랑의 낯설고 어색한 감정을 경험한 뒤 그냥 헤어졌던 연인들이 수년뒤 당시의 비밀을 찾아 나서 뜻밖의 사실을 알게 된다. 이한 감독. 로드무비 정찬 황정민 서린 주연의 에로틱 드라마. 정찬을 사랑하는 남자 황정민,황정민을 사랑하는 여자 서린의 엇갈린 운명. 국내 영화계의 변방에서 중심으로 옮겨진 동성애영화. 김인식 감독의 데뷔작. ...

    한국경제 | 2002.11.21 00:00

  • "올해 최고의 배우는 설경구".. 프리미어 설문

    ... 조영지, 최강희가 각각 차례로 이들의 뒤를이었다. 한편, 최악의 배우로는 차인표와 김민희가 1위의 불명예를 안았다. 차인표의 뒤를 최민수(2위), 박상면, 이경영, 김민종, 정준호(이상 공동3위)가 이었으며 김윤진,임은경, 신은경, 손예진은 김민희에 이어 최악의 배우 2~5위에 랭크됐다. 남ㆍ녀 신인에는 「와이키키 브라더스」의 박해일과 「웃기는 이야기」에 이어「가문의 영광」에서 인기 몰이를 하고 있는 김정은이 1위를 차지했다. 이밖에도 과대평가된 배우로는 「가문의 영광」의 ...

    연합뉴스 | 2002.10.25 00:00

  • [인터뷰] 손예진 <탤런트> .. SBS 특별기획 '대망' 출연

    '요조숙녀에서 남장여자로.' MBC 드라마 '맛있는 청혼'과 '선희 진희'에서 여성스러운 면모를 뽐냈던 탤런트 손예진(21)이 남장여자로 돌아왔다. 지난 12일부터 방송을 시작한 SBS 특별기획 '대망'에서 시전상인 박휘찬의 차남 재영(장혁)과 함께 다니며 남몰래 그에 대한 연정을 키우는 남장여자 동희 역을 맡은 것. "처음에는 많이 긴장 했어요. 사극인데다 지금까지 해보지 않은 남장여자 역이라서요. 그런데 감독님(김종학 PD)이 자연스럽게 ...

    한국경제 | 2002.10.13 00:00

  • 김종학-송지나 콤비의 신화 이어지나 .. SBS 특별기획 '대망'

    ... '대망(大望)'이다. '대망'은 김종학 송지나 콤비의 컴백 작품이라는 점에서 제작 전부터 방송가에 화제를 불러온 드라마다. 경제 사극,캐주얼한 사극,퓨전 사극 등 사극 앞에 붙은 수식어도 많다. 박상원 한재석 장혁 이요원 손예진 등 사극치고는 젊은 사람들이 많이 등장하는 것도 특이하다. 드라마 사상 처음으로 고화질(HD)로 제작된다는 점도 주목할 만하다. 박휘찬(박상원)은 조선 중기 한성에서 마포나루를 중심으로 활동하는 시전상인이다. 성공을 위해서는 ...

    한국경제 | 2002.10.10 00:00

  • 영화 '가문의 영광' 200만명 육박

    ... 배급개선위원회가 21∼22일 서울지역 관객을 집계한 결과 「가문의 영광」은 18만4천23명으로 2주째 박스오피스 정상을 차지했다. 13일 개봉 이후 10일간 전국 누계는 193만7천140명(서울 60만8천661명). 차태현-이은주-손예진 주연의 「연애소설」은 7만7천546명으로 2위를 유지했으며 「로드 투 퍼디션」(5만1천500명), 「보스상륙작전」(3만9천145명), 「레인 오브파이어」(3만4천109명), 「오아시스」(2만8천200명) 등도 차례로 3∼6위에 ...

    연합뉴스 | 2002.09.23 00:00